•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40 / 54,0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與 박진, 서대문을 출마키로…"서울 수복 위해 헌신"(종합)

    ... 같다"고 반박했다. 다만, 장 총장은 전날 공관위에서 이의 신청을 받아들여 공천 심사 탈락자를 경선에 추가한 사례가 1명 나왔다고 밝혔다. 장 총장은 전날 한 언론이 '서울 강동 농협에서 직원 동의 없이 월급에서 정치 후원금을 공제한 뒤 전주혜 의원 후원회에 전달한 것으로 확인돼 선관위가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고 보도한 데 대해선 "확인해 보겠다"고 답했다. 전 의원은 서울 강동갑에 공천을 신청했고, 윤희석 당 선임대변인과 경선을 치른다. 이와 관련, 전 의원은 ...

    한국경제 | 2024.02.20 10:47 | YONHAP

  • thumbnail
    충남지사·시장군수 "고향사랑기부제 세액공제 한도 상향해야"

    공동 건의문 서명…"모금 주체서 수도권·도 단위 제외해야" 고향사랑기부제 도입 2년 차를 맞아 충남도와 15개 시군이 지역균형발전이라는 제도 도입 취지에 맞게 모금 대상과 세액공제 한도를 조정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김태흠 충남지사와 15개 시장·군수는 20일 고향사랑 기부금에 관한 법률 개정을 촉구하는 건의문에 서명했다. 이들은 우선 수도권 지방정부와 도 단위 광역단체를 모금 주체에서 제외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모금 주체를 지방 광역시와 시군으로 ...

    한국경제 | 2024.02.20 10:34 | YONHAP

  • thumbnail
    독일 기업의 美 투자 '역대급'…"중국보다 기업하기 좋은 나라"

    ... 독일 기업들의 미국 투자 붐은 2022년 하반기부터 시작됐다. 당시는 조 바이든 행정부가 인플레이션감축법(IRA), 반도체칩과 과학법(칩스법) 등을 제정해 청정 기술 제조업 분야와 반도체 산업에 총 7000억달러에 육박하는 세액 공제 및 보조금 등의 혜택을 제공하기로 한 원년이다. 독일 기업들이 지난해 미국에서 발표한 자본 프로젝트는 185개로, 이 중 73개가 제조업 부문에서 이루어졌다. 가장 큰 프로젝트는 폭스바겐 그룹의 전기차 자회사인 스카우트 모터스가 ...

    한국경제 | 2024.02.20 09:41 | 김리안

  • thumbnail
    與 "박진, 서대문을 투입으로 의견 모아…당 결정 수용 기대"

    ... 같다"고 반박했다. 다만, 장 총장은 전날 공관위에서 이의 신청을 받아들여 공천 심사 탈락자를 경선에 추가한 사례가 1명 나왔다고 밝혔다. 장 총장은 전날 한 언론이 '서울 강동 농협에서 직원 동의 없이 월급에서 정치 후원금을 공제한 뒤 전주혜 의원 후원회에 전달한 것으로 확인돼 선관위가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고 보도한 데 대해선 "확인해 보겠다"고 답했다. 전 의원은 서울 강동갑에 공천을 신청했고, 윤희석 당 선임대변인과 경선을 치른다. 이와 관련, 전 의원은 ...

    한국경제 | 2024.02.20 09:23 | YONHAP

  • thumbnail
    디지털세 대상 韓기업 200여개…무협 "세부담 최적화 전략 필요"

    ... 값)을 기준으로 15%에 미달하는 만큼 추가 과세한다. 조정 대상 조세는 법인세비용에 조정사항을 반영한 세액을, 글로벌최저한세 소득은 순손익에 조정사항을 반영한 소득을 말한다. 보고서는 미국의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등 투자세액공제를 적용받아 현지에서 15% 미만의 실효세율을 부담하는 경우 필라2에 따라 국내에 상당한 추가 세액을 납부할 수 있다며 국내 기업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또 디지털세 합의를 둘러싼 미국 등의 이견과 개별 국가 차원의 디지털 서비스세 ...

    한국경제 | 2024.02.20 06:00 | YONHAP

  • 中은행 358억 법인세 소송 패소…대법원 "한국에 우선적 과세권"

    ... 중국은행은 2011~2015년 서울지점에서 조달한 자금을 중국 지점에 예금하거나 중국 현지 사업자에게 대여하고 이자 소득을 얻었다. 이후 중국은행은 중국 정부가 이자 소득의 10%를 원천징수했다는 이유로 해당 원천징수액을 공제한 뒤 서울지점의 법인세를 신고했다. 국내 법인세법은 우리나라에 사업장이 있는 외국법인이 외국에서 얻은 소득에 대해 현지에서 납부한 법인세액을 우리나라 법인세액에서 공제하는 외국납부세액공제 제도를 두고 있다. 이중과세를 막겠다는 취지다. ...

    한국경제 | 2024.02.19 18:22 | 민경진

  • thumbnail
    홍콩 ELS 손실액 벌써 6000억…금감원에 우려 쏟아진 이유

    ... 전문가들은 예상했다. 금융감독원은 이달 H지수 ELS 판매사 11곳(은행 5곳, 증권사 6곳)을 대상으로 2차 검사를 마무리하고 책임 분담 기준안 마련에 들어갈 예정이다. 하지만 앞선 투자를 통해 얻은 이익의 일부를 손실에서 공제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지면서 논란이 일고 있다. 예컨대 H지수 ELS에 투자해 1000만원의 이익을 본 투자자가 이번에 3000만원 손실을 봤다면 기존 이익인 1000만원 중 상당액을 손실액(3000만원)에서 빼는 방식이다. ...

    한국경제 | 2024.02.19 18:21 | 김보형

  • [사설] 21대 국회, 최소한의 책무는 마무리하고 물러나라

    ... 개정을 통한 수출입은행의 법정 자본금 한도 확대가 필수다. 자주국방을 위한 안보 자립까지 좌우할 수출 성사가 왔다 갔다 하는 판에 ‘재벌 특혜’ 운운하는 게 말이 되나. 금융투자소득세 폐지안과 임시투자세액공제 연장도 이번에 처리해 달라는 게 정부 요청이다. 지난달 유예법안 처리가 불발한 중대재해처벌법 역시 한 번 더 보완 기회를 모색할 필요가 있다. 준비가 거의 안 된 50인 미만 사업장의 안전사고까지 처벌해 5~49인 사업장 83만여 ...

    한국경제 | 2024.02.19 17:57

  • thumbnail
    최상목 "금투세 폐지, 1천400만 주식투자자 위한 투자 감세"

    ... 대통령의 민생토론회가 '총선용 공약'이라는 지적에 대해서는 "민생이 어려운 부분에 대해 지원하겠다는 말을 정부와 대통령이 하고 있는 것"이라며 "올해는 상반기가 물가도 어렵고 민생도 어렵기 때문에 정부의 정책을 상반기에 집중해서 펼치겠다고 말씀을 드렸다"고 설명했다. 임시투자세액공제 연장에 대해서는 "작년에 투자 경제 성과를 평가해보니까 올해도 그런 인센티브가 필요하다는 판단"이라며 "불가피하게 다시 한번 요청을 드린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2.19 16:58 | YONHAP

  • thumbnail
    이중근 부영 회장, 복지차관 면담…'출산장려 기업에 혜택' 건의

    ... 바란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주는 사람과 받는 사람 모두 면세 혜택이 있어야 출산 장려가 확산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회장은 지난 5일 출산지원금 지원 제도 도입을 발표하면서 '출산장려금 기부면세 제도'를 제안한 바 있다. 2021년 1월 1일 이후 출생아에게 개인이나 법인이 3년간 1억원 이내로 기부할 경우 지원받은 금액을 면세 대상으로 하고, 기부자에게도 기부금액만큼 소득·법인세 세액 공제 혜택을 주는 방안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2.19 16: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