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50 / 54,6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실물카드 없어도…출금·적립 '간편 결제'로 해결

    ... 플랫폼사는 미사용 잔액 전부를 시중은행에 신탁하거나 지급보증보험에 가입해 둬 언제든지 돌려받을 수 있도록 했다. 네이버페이와 카카오페이는 선불충전금 전액을 신한은행에 신탁했다. 토스는 하나은행에 맡겼다. 간편결제업계 관계자는 “선불충전금은 현금과 동일하게 소득공제 등 세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며 “소비 습관에 따라 신용카드 등 다른 결제 수단과의 혜택을 비교해 활용하는 것도 방법”이라고 말했다. 조미현 기자

    한국경제 | 2024.04.21 17:55 | 조미현

  • thumbnail
    가업 물려받는다면…'증여특례'로 稅부담 확 줄이자

    ... 주는 ‘가업승계 증여세 과세특례’를 시행하고 있다. 가업승계 증여세 과세특례는 60세 이상의 부모(증여자)가 10년 이상 경영하며 현재까지 운영하고 있는 법인을 대상으로 한다. 과세가액에서 10억원을 기본 공제하고, 120억원까지 10% 수준의 낮은 세율로 증여세를 부과한다. 일반적인 증여의 납부 세액에 비해 월등히 높은 금액을 감면받을 수 있다. 특례 적용 범위와 한도는 사업 영위 기간을 기준으로 달라진다. 10년 이상 20년 미만일 ...

    한국경제 | 2024.04.21 17:54

  • thumbnail
    15억에 물려받은 아파트 20억 받고 팔았더니…'날벼락'

    ... 가지 사례를 중심으로 국세청과 함께 양도세 유의사항을 정리해봤다. 상속주택 양도 시 주의해야 기본적으로 주택을 매도할 때 내는 양도세는 양도가액에서 취득가액과 필요경비를 뺀 양도차익에서 보유 및 거주기간에 따른 장기보유특별공제를 차감해 계산한다. 1가구가 국내에서 1주택을 2년 이상 보유하고 있다가 처분하면 실수요 목적이 있다고 인정돼 양도가액 12억원까지는 양도세를 내지 않는다. 2017년 8월 3일 이후 조정대상지역에서 취득한 주택을 양도할 때는 2년 이상 ...

    한국경제 | 2024.04.21 17:53 | 허세민

  • thumbnail
    상속 부담땐 연부연납…가업승계 20년까지 가능

    ... 최대 10년까지 신청이 가능하다. 본래 납부기한에 1회 납부하는 것에 이어서 이후 매년 연부연납하는 것까지 하면 증여는 최대 6번, 상속은 최대 11번으로 나눠 낼 수 있다. 회당 납부세액은 1000만원을 초과해야 한다. 가업상속공제를 적용한 상속세는 최대 20년, 가업승계 증여세 과세특례를 적용한 증여세는 최대 15년까지 신청할 수 있다. 연부연납 시에는 회차마다 남은 납부세액에 대해 이자 개념으로 가산금을 내야 한다. 연부연납 가산금은 매년 납부 시 정부가 정하는 ...

    한국경제 | 2024.04.21 17:52

  • thumbnail
    최상목 "배당소득 분리과세 추진…밸류업 기업엔 법인세 혜택"

    ... 낮은 세율을 적용받게 된다. 기재부는 분리과세 시 현행 원천세율(15.4%)보다 높은 20~30%의 단일 세율을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최 부총리는 배당 확대·자사주 소각 등을 하는 기업엔 법인세 세액공제 혜택을 주겠다는 기존 계획도 재확인했다. 그는 “기업의 주주환원 노력에 비례해 세 부담이 완화되도록 제도를 설계하겠다”고 했다. 다만 분리과세 도입 및 법인세 감면을 위해선 국회에서 소득세·법인세법을 ...

    한국경제 | 2024.04.21 17:50 | 이광식

  • thumbnail
    최상목 "밸류업 기업 주주에 '배당소득 분리과세' 추진"

    ... 방문한 미국 워싱턴 D.C.에서 국내 기자단과 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말했다. 최 부총리는 "배당확대 기업 주주의 배당소득에 대해서는 분리과세하겠다"며 "배당, 자사주 소각 등 주주 환원 노력을 늘린 기업에 대해서는 법인세 세액공제를 도입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언급은 앞서 밝힌 주주환원에 대한 세제 지원을 보다 구체화한 것이다. 지난달 최 부총리는 '자본시장 선진화 간담회'에서 기업의 자사주 소각이나 주주배당 '증가분'에 대해 법인세 감면의 세제 지원을 ...

    한국경제TV | 2024.04.21 13:56

  • thumbnail
    최상목 "밸류업, 배당소득 분리과세…예산 원점 재검토"

    "밸류업 기업엔 법인세 세액공제"…국회 법개정 사항 "비효율 걷어내 민생토론회 소요 반영"…"당분간 공공요금 동결 기조" 최상목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1일 기업가치 제고 대책, 이른바 '밸류업'의 일환으로 배당소득을 분리과세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배당소득 분리과세는 입법 사항으로 야당을 비롯한 국회의 법 개정 절차가 필요하다. ...

    한국경제 | 2024.04.21 12:00 | YONHAP

  • thumbnail
    테슬라, 모델Y 등 가격 전격 인하

    전기차업체 테슬라가 미국 시장에서 모델Y를 비롯해 3개 모델의 가격을 2천달러(약 276만원)씩 인하했다. 20일(현지시간) 미국 테슬라 웹사이트에 따르면 연방 세금 공제(7천500달러)를 적용하지 않은 모델Y의 기본 트림 가격은 종전 4만4천990달러(약 6천204만원)에서 4만2천990달러(약 5천928만원)로 인하됐다. 모델S와 모델X의 기본 트림 가격도 각각 7만2천990달러(약 1억65만원)와 7만7천990달러(약 1억755만원)로 낮아졌다. ...

    한국경제TV | 2024.04.21 08:26

  • thumbnail
    테슬라, 美서 모델Y 등 가격 2천달러씩 인하…"재고 증가 탓"

    전기차업체 테슬라가 미국 시장에서 주력 제품인 모델Y를 비롯해 3개 모델의 가격을 2천달러(약 276만원)씩 낮췄다. 20일(현지시간) 미국 테슬라 웹사이트에 따르면 연방 세금 공제(7천500달러)를 적용하지 않은 모델Y의 기본 트림 가격은 종전 4만4천990달러(약 6천204만원)에서 4만2천990달러(약 5천928만원)로 인하됐다. 모델S와 모델X의 기본 트림 가격도 각각 7만2천990달러(약 1억65만원)와 7만7천990달러(약 1억755만원)로 ...

    한국경제 | 2024.04.21 01:37 | YONHAP

  • thumbnail
    상속·증여세 납부 부담은 연부연납으로 분산하자

    ... 10년까지 신청이 가능하다. 본래 납부기한에 1회 납부하는 것에 이어서 이후 매년 연부연납하는 것까지 하면 증여는 최대 6번, 상속은 최대 11번으로 나누어 낼 수 있다. 단 회당 납부세액은 1000만원을 초과해야 한다. 가업상속공제를 적용한 상속세는 최대 20년, 가업승계 증여세 과세특례를 적용한 증여세는 최대 15년까지 신청할 수 있다. 연부연납시에는 매 회차마다 남은 납부세액에 대해 이자 개념으로 가산금을 내야한다. 연부연납 가산금은 매년 납부시마다 정부에서 정하는 ...

    한국경제 | 2024.04.20 1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