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1-70 / 55,4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K-배터리 탑재 테슬라 일부 전기차, 美서 보조금 못받아"

      ... 테슬라의 일부 모델이 미국 정부의 보조금을 받지 못한다는 현지 언론보도가 나왔다. 미국 전기차 전문매체 일렉트렉은 14일 LG에너지솔루션 배터리 셀을 탑재한 테슬라 일부 모델이 미국 정부가 지급하는 최대 7천500달러 상당의 세액공제(보조금)를 받지 못한다고 보도했다. 반면 일본 파나소닉의 배터리를 장착한 테슬라 모델은 세액공제 대상에 포함돼 보조금을 받고 있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일렉트렉은 이러한 사례를 거론하며 "미국 전기차 제조업체들이 갈수록 엄격해지는 ...

      한국경제 | 2024.07.14 07:32 | YONHAP

    • thumbnail
      직원 믿고 250만원 빌려줬는데…한 달 만에 '날벼락' [곽용희의 인사노무노트]

      직원의 급박한 사정 등으로 인해 회사가 직원에게 금전을 빌려주는 경우가 종종 있다. 하지만 사업주가 직원에 대해 채권이 있다는 이유로 직원 동의 없이 임금을 공제한다면 법적 문제가 될 수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조언이다. 실제로 매달 돈을 갚겠다며 돈을 빌려간 근로자가 입사 한 달 만에 퇴사하자, 사장님이 임금에서 이를 공제했다가 범법자가 되는 일이 벌어졌다. 춘천지방법원 강릉지원은 지난해 근로기준법 위반으로 기소당한 A씨에 대한 공판에서 벌금 50만원의 ...

      한국경제 | 2024.07.14 07:25 | 곽용희

    • thumbnail
      與송언석, 가상자산 소득 과세 3년 유예 법안 발의

      ... 내년부터 과세하도록 법을 개정했다. 그러나 가상자산 과세를 위한 '투자자 자진신고 납부 및 지원 시스템' 구축이 끝나지 않아 법 시행 유예가 불가피하다는 의견이 전문가들 사이에서 제기돼왔다. 송 의원은 "가상자산 소득에 대한 공제액이 250만원에 불과해 사실상 모든 투자자가 납세 대상자가 될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며 "철저하고 정교한 준비 없이 성급하게 과세를 시행하면 가상자산 시장에 혼란을 초래할 뿐 아니라 투자자 다수에게 피해를 끼칠 수 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4.07.14 07:00 | YONHAP

    • thumbnail
      세법개정안 현실론…상속세 공제·종부세 중과세율 초점

      상속세, 유산취득세 전환 추진 고심…'5억 일괄공제' 상향조정 나설 듯 '지방재정' 종부세 폐지 어려울듯…금투세, 여야 논의 속 유예 '무게' 정부가 올해 세법개정안에 담을 상속세와 종합부동산세(종부세) 개편 수위를 놓고 고심을 거듭하고 있다. 상속세는 기업가치 제고 프로그램 '밸류업' 차원을 넘어 공제 확대, 과세표준(과표) 및 세율 조정, 유산취득세 전환 등 근본적인 개편까지 선택지에 올려둔 상황이다. 종부세는 지방재정 문제와 직결되는 ...

      한국경제 | 2024.07.14 06:31 | YONHAP

    • thumbnail
      정부·여당, '가상자산 과세 유예' 무게…금투세와 보조

      ... 상황에서 자산별 과세형평을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 14일 정부 당국에 따르면 기획재정부는 이르면 이달 말 발표할 세법개정안에 가상자산 과세 유예를 담는 방안을 막판 고심하고 있다. 내년 1월 1일부터 가상자산 소득에는 기본공제 250만원을 제외한 금액에 대해 20%(지방세 포함 22%) 세율이 부과된다. 가상자산으로 1천만원을 벌었다면 750만원의 22%를 세금으로 내는 것이다. 최종 결론은 아니지만, 한 차례 더 유예하는 방안에 무게가 실리는 것으로 ...

      한국경제 | 2024.07.14 06:31 | YONHAP

    • thumbnail
      "7월만 되면 긴장"…500만 '사장님들' 골머리 앓는 까닭

      ... 서비스를 공급하고 세금계산서를 발행했지만, 그 대가를 받지 못했다는 이유로 부가세를 신고하지 않거나 적게 신고하는 경우가 대표적인 사례다. 이 경우 우선 부가세를 신고·납부해야 한다. 이후 대금을 받지 못해 대손세액공제 사유에 해당하면 과세기간에 대손세액공제(환급)를 받아야 한다. 국세청은 성실신고에 도움이 되도록 부가세를 신고할 때 실수하기 쉬운 사례 등을 담은 자료를 제공하고 있다. 부가세 납부 기한 최대 9개월까지 연장 국세청은 고금리, ...

      한국경제 | 2024.07.13 14:15 | 이광식

    • thumbnail
      [종합] '최강야구' 감독, '혹사 논란' 인정했다…"돈 벌어주려고, 주저 앉으면 미래 없어" ('강연자들')

      ... 한다”라고 말했다. 그리고 자신이 과거 미쳤던 것, 지금 미쳐 있는 것, 그로 인해 달라진 자신의 삶에 대해 털어놨다. 변호사 개업 후 형사사건을 주로 맡았던 한문철 변호사는 어느 순간 회의감을 느꼈고, 이후 버스공제조합 고문변호사로 일했으나 안타까운 상황에 놓인 피해자들을 보며 또다시 회의감을 느꼈다. 이에 피해자들 편에 서서 6000여 건의 교통사고 소송을 진행했다. 그러다 2008년 블랙박스가 등장했다. 이는 한문철 변호사의 인생을 또 ...

      텐아시아 | 2024.07.13 08:16 | 태유나

    • thumbnail
      김태년 "반도체 기술은 모든 첨단산업의 기반"

      ... 발의한 반도체 패키지 법안은 반도체 기업의 시설투자(대기업 15%→25%, 중소기업 25%→35%)와 연구개발(R&D) 투자(대기업 30%→40%, 중소기업 40%→50%)의 세액공제를 대폭 확대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 같은 세제 혜택은 향후 10년간 유지해 반도체 기업들이 장기적인 안목에서 투자 계획을 짤 수 있도록 했다. 김 의원이 특별법을 발의한 직후 여당인 국민의힘도 세액공제율을 똑같이 올리는 법안을 ...

      한국경제 | 2024.07.12 18:26 | 한재영

    • 서영석 의원, 더불어민주당 노동존중실천국회의원단과 부천시이동노동자쉼터 방문

      ... 더불어민주당 노동존중실천국회의원단(단장 서영교)과 함께 부천시이동노동자쉼터에서 이동노동자 폭염·폭우 대책 및 쉼터 활성화 방안 마련을 위한 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더불어민주당 노동존중실천국회의원단과 한국플랫폼프리랜서노동공제회가 공동 주최했으며, 서영교 단장을 비롯해 서영석, 박해철 국회의원이 참석했다. 또한 선동영·이우익 전국연대노조 플랫폼배달지부 조합원, 윤근모·이영준·김지수 지역배달대행업체 지사장, 김두진 고용노동부 미조직근로자지원과 사무관, ...

      한국경제 | 2024.07.12 18:01 | WISEPRESS_AI

    • thumbnail
      국세청장 후보자 "자녀세액·출산입양 공제 상향 검토 필요"

      "유산취득세 도입돼도 충분한 준비기간 필요"…인사청문회 서면 답변 강민수 국세청장 후보자는 12일 "저출생 문제 극복을 위해 자녀 세액공제의 기본 공제 및 출산 입양공제 금액을 상향하는 방안 등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강 후보자는 이날 더불어민주당 임광현 의원실에 제출한 국세청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서면 답변에서 이같이 밝혔다. 강 후보자는 '인적공제 및 교육비공제 중 직계비속에 대한 소득요건을 완화하는 방안'도 저출생 대책으로 함께 ...

      한국경제 | 2024.07.12 15:3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