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991-10000 / 10,4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하반기 취업 전망] I T : 경력자 중심 꾸준히 인력충원

    ... '열린 채용'행사를 열 계획이다. 채용분야는 프로그래머 디자이너 마케팅 등이다. 이 회사가 처음 실시하는 열린 채용은 대기업의 공개채용과 비슷한 것으로 필요인원을 한꺼번에 뽑게 된다. 웹젠도 하반기에 80∼1백명을 충원하고 넥슨도 수십명을 뽑을 예정이다. 다음커뮤니케이션은 수시채용 방식으로 하반기에 30∼40명을 충원한다. 이 회사는 온라인으로 수시로 지원서를 접수하고 있으며 학점이나 영어실력보다는 학창시절 동호회 활동이나 개인 관심사 등에 높은 비중을 둔다. ...

    한국경제 | 2004.07.05 00:00

  • [인터뷰] 김동건 <넥슨 실장>.."마비노기는 2세대 게임"

    "온라인게임의 새 역사를 일궈내겠습니다." 온라인게임 '마비노기'를 개발한 넥슨의 데브캣스튜디오 김동건 실장(29)의 포부다. 전쟁이나 사냥에 치중하는 기존 온라인게임과 달리 게임 내 판타지 세상에서 '생활'하듯 게임을 즐기도록 하겠다는 것.그래서 김 실장은 "마비노기는 2세대 온라인게임"이라고 강조한다. 실제 마비노기는 지난해 5월 비공개 시범서비스로 일반에 처음 공개됐을 때부터 업계와 게이머들의 비상한 관심을 받아왔다. 게임 내에서 아르바이트를 ...

    한국경제 | 2004.06.29 00:00

  • IT업계 "전문경영인 모셔라" ‥ 해외마케팅 등 중책 맡겨

    ... 부사장(게임퍼블리싱본부장)으로 영입했다. 한양대 경영학과를 나온 김 부사장은 아시아와 미국시장 공략에 본격 나선 엔씨의 글로벌 전략을 구상하고 국내 서비스를 총괄하는 중책을 맡았다. 게임 신작과 게임포털로 재도약을 꾀하고 있는 넥슨은 최근 CCR에서 사업본부장을 지낸 민용재씨(30)를 마케팅본부장으로 스카우트했다. 서울대 경영학과를 나온 민 본부장은 CCR 초창기 멤버로 온라인게임 포트리스 마케팅과 해외사업 등을 총괄해온 게임업계의 대표적 마케터다. 이밖에 ...

    한국경제 | 2004.06.24 00:00

  • 넥슨, 온라인게임 '마비노기' 22일 유료화

    넥슨(대표 서원일)은 3년여에 걸처 72억원을 투입해 개발한 온라인게임 "마비노기"를 오는 22일부터 유료로 서비스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회사는 이에 맞춰 인기그룹 쥬얼리의 멤버인 박정아를 전속모델로 기용,홍보 콘서트 등 본격적인 마케팅을 벌여나갈 계획이다. 또 의류 레스토랑 음료 등의 업체들과도 제휴를 맺어 구매고객에서 게임 이용권을 나눠주는 다양한 마케팅 전략도 마련했다. 이 회사는 오는 8월까지 마케팅 비용으로 43억원을 쏟아부을 예정이다. ...

    한국경제 | 2004.06.17 11:27

  • 넥슨, '마비노기' 마케팅에 43억원 투입

    게임업체 넥슨은 오는 26일 온라인 롤플레잉 게임 '마비노기(mabinogi.com)' 정식 서비스 시작을 앞두고 총 43억원 규모의 대대적인 마케팅을 벌이겠다고 밝혔다. 마비노기는 개발기간 3년, 개발비 72억원을 투입해 개발된 대작 게임으로 넥슨은 올해 회원 250만명을 확보해 연간 매출액 180억원을 달성하고 하반기 아시아 시장에 진출해 내년 국내외 시장에서 총 900억원의 매출액을 올릴 계획이다. 이를 위해 넥슨은 인기 가수 박정아를 모델로 ...

    연합뉴스 | 2004.06.17 00:00

  • [게임 '여름사냥'] 온라인 게임 : 넥슨 '마비노기'

    넥슨이 2년여에 걸쳐 개발한 '마비노기(Mabinogi)'는 리니지 뮤 등이 주도하고 있는 국내 온라인 롤플레잉게임(MMORPG) 시장에서 색다른 재미를 제공하는 '청량제'역할이 기대되는 게임이다. 오는 22일 정식 서비스를 앞두고 벌써부터 게이머들 사이에서 '정말 새롭다' '이전의 RPG와는 전혀 다르다'라는 평을 듣고 있다. 켈트어로 '음유시인의 노래'라는 뜻을 가진 마비노기는 한마디로 집을 짓고 옷을 만들며 사람들이 살아가는 과정을 구현한 ...

    한국경제 | 2004.06.16 00:00

  • [게임 '여름사냥'] 캐주얼 게임 : "부담없이 가볍게 즐기자"

    ... 게임시장을 주도하고 있지만 저연령층이나 여성 게이머들에겐 아기자기한 느낌을 주는 캐주얼게임이 인기를 얻고 있다. 이 때문에 최근 들어 다양한 장르의 캐주얼게임이 속속 등장,게이머들을 유혹하고 있는 추세다. 캐주얼게임은 2000년 넥슨의 퀴즈게임 '퀴즈퀴즈'와 CCR의 '포트리스2'가 등장한 이후 꾸준히 인기를 누려왔다. 10대들로부터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넥슨의 '크레이지 아케이드-비엔비'의 경우 최근 세계 동시접속자수가 1백만명을 넘어섰다. 이 회사의 ...

    한국경제 | 2004.06.16 00:00

  • 경제난속 직원 '氣살리기' 해외연수 활발

    ... 제품을 제조하는 현장경험을 했다. 회사측은 이번 해외연수에 대한 반응이 좋다고 보고, 오는 8월에는 기존 사원들중 20여명을 선발, 역시 중국 현지 생산법인을 둘러보고 현지 디스플레이 산업 현황도 둘러볼 계획이다. 온라인 게임업체인 넥슨은 지난달 고객지원 서비스 자회사인 `와이즈키즈' 직원70여명 전원을 태국, 홍콩 등 동남아로 여행을 보내 워크숍을 개최, 회사의 장래 등에 대한 주제발표와 여행.휴식 등을 취하며 직원 단합과 재충전의 기회를 가졌다. 업계 관계자는 ...

    연합뉴스 | 2004.06.09 00:00

  • 온라인 게임업체 "캐릭터 부업 괜찮네"

    온라인게임 업체들이 캐릭터 사업에 본격적으로 나서고 있다. 게임 캐릭터를 활용한 상품을 앞다퉈 내놓는가 하면 이 캐릭터 상품으로 해외시장도 공략하기 시작했다.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 그라비티 넥슨 등이 대표적이다. 위메이드는 온라인게임 '미르의 전설2' '미르의 전설3'에 나오는 캐릭터와 아이템을 활용한 상품을 올해안에 중국시장에 내놓는다. 두 게임이 중국에서 인기를 끌자 시장조사를 거쳐 30여종의 캐릭터 상품을 출시하기로 했다. 회사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04.05.23 00:00

  • "온라인게임 선불카드 특정업체 전유물 아니다"

    온라인게임을 결제하는데 쓰이는 선불카드는 특정업체의 전유물이 될 수 없다는 법원 결정이 나왔다. 21일 게임업체 넥슨에 따르면 서울중앙법원은 선불카드 업체 게임페이가 " 영업비밀을 도용했다"며 넥슨을 상대로 낸 게임 선불카드 판매.배포금지 가처분신청을최근 기각했다. 재판부는 "영업비밀은 알려져 있지 않고 상당한 노력에 의해 비밀로 유지된 기술.경영정보를 가리키나 선불카드는 이미 널리 적용되는 기술로 게임페이의 영업비밀로 인정할 이유가 없다"고 ...

    연합뉴스 | 2004.05.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