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101-10110 / 10,4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소프트맥스,'테일즈위버' 내달4일 유료화

    게임개발사 ㈜소프트맥스(대표 정영희)는 온라인게임 업체 넥슨과 공동 개발한 `테일즈위버'를 내달 4일 유료서비스로 전환한다고 26일 밝혔다. 요금은 1개월 정액제가 2만2천원, 캐릭터를 3개까지 만들수 있는 프리미엄 요금제가 월 2만6천400원, 캐릭터를 30개까지 만들 수 있는 슈퍼요금제가 2만9천700원이다. 또 PC방 요금은 PC방이 서비스를 신청한 IP(인터넷주소)가 20개 미만일 경우 IP당 월 2만2천원을 받고 IP를 많이 신청하면 ...

    연합뉴스 | 2003.05.26 00:00

  • 온라인게임 '테일즈위버' 내달 4일부터 유료서비스

    소프트맥스(대표 정영희)는 넥슨과 공동개발한 온라인게임 테일즈위버를 내달 4일부터 유료서비스로 전환한다고 26일 밝혔다. 테일즈위버는 현재 동시접속자가 4만명에 이르는 인기 온라인게임으로 게이머들이 자신의 욕구에 맞게 차별화된 에피소드로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요금체제도 다양하게 책정했다. 1개의 게임 아이디로 한달간 자유롭게 이용하는 '1개월 정액요금제'는 2만2천원,최대 3개까지 캐릭터를 만들 수 있는 '프리미엄 요금제'는 월 2만6천4백원,30개까지 ...

    한국경제 | 2003.05.26 00:00

  • 넥슨, 美 보드게임업체와 국내유통계약

    온라인게임 업체 넥슨은 미국의 대형 보드게임 유통사인 리오그란데게임즈, 위자드오브코스트 등 2개사와 국내 유통계약을 맺었다고 22일 밝혔다. 이에 따라 넥슨은 이들 업체가 그동안 국내에 유통된 `보난자', `할리갈리', `카리카손' 등 150여종의 보드게임을 한글화해 국내에 독점유통하게 된다. 넥슨은 이번 계약으로 국내 보드게임 유통시장의 50% 정도를 점유해 연간 30억원 가량의 매출을 올릴 것으로 기대했다. 보드게임(Board game)이란 ...

    연합뉴스 | 2003.05.22 00:00

  • 카르마온라인 도메인네임 둘러싼 분쟁 새국면

    '카르마온라인' 도메인을 둘러싼 게임업체간 법정공방이 새 국면에 접어들었다. 드래곤플라이는 20일 넥슨을 상대로 카르마온라인 인터넷도메인인 'karma-online.com'과 'karma-online.co.kr'을 사용할 수 없도록 간접강제 신청을 냈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서울지방법원은 지난달말 드래곤플라이가 지난 98년 개발한 PC게임 '카르마'의 상표권을 넥슨이 침해했다고 판결했다. 법원은 또 넥슨이 '카르마 온라인'의 인터넷도메인인...

    한국경제 | 2003.05.20 13:59

  • 세계최대 게임전시회 E3쇼 개막

    ... 직접적인 증거가 될 것"이라고 행사의 의의를 말했다. 한편 국내 업체는 국내업체 사상 최대 규모의 단독전시부스를 마련한 엔씨소프트, 웹젠 등 4개 업체와 한국게임산업개발원이 설치한 한국공동관을 통해 22개 업체가 참여했다. 또 넥슨의 최고기술책임자(CTO)인 서민 이사가 `온라인게임 디자인의 비밀'을주제로 한 컨퍼런스에 패널로 참여하고 교육용 온라인게임 `디미어즈'를 서비스 중인 재미창조社의 김종헌 부사장이 `교육용 게임의 태동'이라는 워크숍에 초청됐다. ...

    연합뉴스 | 2003.05.15 00:00

  • 세계최대 게임전시회 E3쇼 내일 개막

    ... 불과해 온라인게임 부문에서는 국내업체들에 참가자들의 관심이 모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국내 업체는 단독전시부스를 마련하는 엔씨소프트, 웹젠 등 4개 업체와 한국게임산업개발원이 설치한 한국공동관을 통해 22개 업체가 참여한다. 또 넥슨의 최고기술책임자(CTO)인 서민 이사가 `온라인게임 디자인의 비밀'을주제로 한 컨퍼런스에 패널로 참여하고 교육용 온라인게임 `디미어즈'를 서비스 중인 재미창조의 김종헌 부사장이 `교육용 게임의 태동'이라는 워크숍에 초청됐다. ...

    연합뉴스 | 2003.05.13 00:00

  • 소프트맥스, 테일즈위버 대만수출

    소프트맥스(대표 정영희)는 넥슨과 공동개발한 온라인게임 '테일즈위버'를 대만 게임유통업체인 디지셀을 통해 대만에 수출할 예정이라고 29일 밝혔다. 이 회사 관계자는 대만에서 테일즈위버 퍼블리싱을 맡는 디지셀로부터 계약금 90만달러와 매출액의 25%를 러닝 로열티로 받는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테일즈위버는 지난해말 계약금 1백만달러와 매출액의 30%를 로열티로 받기로 하고 일본에 수출됐다. 테일즈위버는 지난해 12월 국내에서 서비스에 들어가 5일만에 ...

    한국경제 | 2003.04.29 14:20

  • PC방 폐쇄로 영업차질 불가피..中진출 온라인 게임업체 사스 직격탄

    ... 문화·오락장 영업을 일시 정지시켰다. 중국 당국은 사스 감염지역이 넓어지고 있어 인터넷카페 영업정지 조치 대상지역을 늘려 나갈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이에 따라 중국에서 활발하게 온라인게임 사업을 벌이고 있는 웹젠 엔씨소프트 넥슨 제이씨엔터테인먼트 그라비티 액토즈소프트 한빛소프트 등 국내 게임업체들이 큰 타격을 입을 것으로 보인다. 중국 게임시장은 인터넷카페를 통한 영업이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어 이번 폐쇄조치로 중국내 온라인게임 비즈니스가 사실상 중단될 위기에 ...

    한국경제 | 2003.04.28 00:00

  • 게임업계 ARS 결제놓고 `고민'

    ... 단지의 전화 단자를 열어 각 가구의 전화번호를 알아낸 뒤 단자에 전화를 연결해 요금을 낸 것으로 파악된다"며 "청구된 요금을 돌려주는 한편 전화 가입자의 주민등록번호를 입력해야 결제가 가능하도록 조치했다"고 말했다. 온라인게임 업체 넥슨은 ARS 결제에 대한 부모들의 항의가 늘어나자 전화번호 1개당 결제액이 7만원을 넘지 못하도록 조치했다. 또 NHN은 ID당 한달 결제액을 5만원이 넘지 못하도록 제한했다. 넥슨의 서명기 팀장은 "결제액 상한선을 정한 뒤 요금내역에 ...

    연합뉴스 | 2003.04.27 00:00

  • 온라인게임 "장사 잘했다"…1분기 실적 사상최대

    ... 하반기에는 일본에서도 상용화할 예정이어서 매출 성장세가 지속될 것으로 낙관했다. 이에 따라 올해 매출목표를 당초 4백50억원에서 5백50억원으로 높여 잡았다. 롤플레잉 게임인 '바람의 나라'로 탄탄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넥슨은 작년 동기 대비 78% 늘어난 1백60억원의 매출실적을 올렸다. 순이익은 1백31% 늘어난 72억원을 기록했다. 고스톱 등 온라인 보드게임을 서비스 중인 넷마블은 매출액 1백40억원에 영업이익 71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4월부터 ...

    한국경제 | 2003.04.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