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191-10200 / 10,4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소프트캠프, 문자암호화 솔루션 공급

    보안업체인 소프트캠프(대표 이재필)는 5일 키보드에서 입력되는 문자를 보호해 개인정보 유출을 막아주는 '시큐어 키스트로크'솔루션을 넥슨에 공급했다. 이 솔루션은 넥슨 게임 이용자들이 PC방이나 가정 등에서 입력하는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실시간으로 암호화해 줌으로써 해킹 위험을 덜어준다. 장원락 기자 wrj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2.05 00:00

  • [한판 붙자!] 'This is football 2003' 등

    ... 미국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작품이다. 16명까지 멀티플레이가 가능하고 다양한 전투를 즐길 수 있다. 자유롭게 게임의 난이도를 조정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취향에 맞게 총 4단계로 조절이 가능하다. 완전 한글판. 아스가르드=넥슨이 28일부터 정식서비스에 들어간 3차원 온라인게임.고대 게르만어로 "신들이 사는 땅"이라는 의미의 "아스가르드"는 캐릭터 성장개념을 기본으로 한 기본레벨과 선악 명성 신앙 등 총 4가지의 레벨시스템으로 운영된다. 게임 운영은 아이템의 ...

    한국경제 | 2003.01.28 00:00

  • thumbnail
    게임업계, 중국 진출 '빨간 불' .. '미르의 전설2' 中 서비스 중단

    ... 전설3'판권과 오는 9월로 만료되는 서비스 계약 연장을 요구하며 로열티 지급을 미뤄왔다. 이번 계약 해지사태는 중국에 진출해 있는 후발 게임업체들에도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샨다가 '미르의 전설2'뿐 아니라 넥슨의 '크레이지아케이드''택티컬커맨더스',CCR의 '포트리스2블루',태울의 '신영웅문'등 국내 주요 업체의 온라인게임 판권까지 확보하고 있기 때문이다. 샨다측이 쌍방계약의 핵심사항인 로열티 미지급으로 계약 파기를 야기함에 따라 후발 ...

    한국경제 | 2003.01.27 00:00

  • 인터넷업체, 인터넷마비 서비스보상

    ... 27일 월 정액제서비스를 이용하는 회원들에게 유효기간을 이틀간 연장시키는 대책을 내놨다. 이 회사는 사태가 발생한 25일 오후 2시30분 이전 유료콘텐츠를 구입한 네티즌들에게도 콘텐츠 이용시간을 이틀간 늘려주기로 했다. 게임업체 넥슨은 정액제 회원들을 대상으로 유효기간을 이틀간 연장시킬 계획이다. 넥슨관계자는 "게임 이용자가 많은 주말에 이같은 일이 벌어져 난처하다"며 "특히 유료아이템 결재서비스가 주말내내 불가능해 4억원 정도의 피해를 본 것으로 집계된다"고 ...

    연합뉴스 | 2003.01.27 00:00

  • [인터넷 2차대란 고비 넘겨] 온라인업체들 고객 보상책 마련

    ... 온라인 교육 서비스에 대한 소비자들의 신뢰가 무너질까 우려된다"고 덧붙였다. 포털사이트 네이트닷컴을 운영하고 있는 SK커뮤니케이션즈도 월 정액제 서비스를 이용하는 회원들에게 유효기간을 이틀간 연장시켜 주기로 했다. 게임업체인 넥슨은 정액제 회원들을 대상으로 유효기간을 이틀 늘려줄 계획이다. 이와 함께 엔씨소프트는 인터넷이 불통된 지난 25일 오후 2시30분부터 26일 오전3시 사이에 손실된 게임 아이템과 마법 등에 대해 모두 복구시켜 주기로 하는 등 자체적인 ...

    한국경제 | 2003.01.27 00:00

  • [직업혁명시대] '아바타 디자이너' .. 사이버세상 패션 이끄는 주역

    ... 인터넷업체들의 믿음직스런 캐시카우 역할을 하고 있다. 한때 어려웠던 네오위즈는 아바타 사업의 성공으로 알짜기업으로 변신했다. 지난해 이 회사는 전체 매출의 70%가 넘는 2백42억원을 아바타 캐릭터 판매로 달성했다. 한게임 넷마블 넥슨 등 게임업체들이 매출의 40%대를 수익으로 거두고 있는 것도 월 10억~20억원의 아바타 매출 덕분이다. 다음,야후코리아 프리챌 등 주요 포털업체들이 앞다퉈 아바타 서비스에 나서는 것도 이 때문이다. 이에 따라 아바타 디자이너는 닷컴업게에서 ...

    한국경제 | 2003.01.27 00:00

  • [직업혁명시대] '게임음악 작곡가' .. 전문인력 극소수...'몸값'높아

    ... 자랑한다. 게임음악회가 열리는 등 새로운 문화장르로까지 평가받고 있다. 이에 따라 게임제작시 외부제작에 맡겼던 게임음악의 직접 제작에 나서는 게임개발사가 늘고 있으며 게임음악 작곡에 도전하는 이들도 적지 않다. 소프트맥스 넥슨 액토즈소프트 등은 비교적 일찌감치 게임음악 작곡에 눈을 돌린 게임개발사들이다. 소프트맥스는 회사내에 게임음악실을 두고 전문 게임음악 작곡가 양성에 공을 들여온 덕분에 현재 박진배씨를 포함 3명의 전문 작곡가를 거느리고 있다. ...

    한국경제 | 2003.01.27 00:00

  • 게임 파생 비즈니스 '인기' .. 운세풀이.캐릭터등 아이디어 '톡톡'

    ... 가량인 월 3억∼4억원을 수수료로 챙기고 있어 웬만한 게임개발사 못지않은 수익을 올리고 있다. 현재 국내에서는 1백50여개의 경매사이트가 성업중이다. 게임 주인공을 활용한 캐릭터사업도 새로운 부가가치사업이다. 온라인게임 개발사인 넥슨은 어린이용게임 '크레이지아케이드'의 비앤비 인형과 소형게임기를 선보여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지난해 말부터 손오공과 KFC를 통해 판매하고 있는 비앤비 인형은 현재까지 약 90만개(35억원 규모)가 팔려 '마시마로'의 뒤를 잇는 인기캐릭터로 ...

    한국경제 | 2003.01.23 00:00

  • 동명 온라인게임 법정소송으로 번질듯

    같은 이름을 가진 온라인게임을 개발한 두 게임업체가 이 게임의 상표권을 놓고 법정분쟁을 벌이게 됐다. 게임개발사 ㈜드래곤플라이(대표 박철우)는 국내 대표적인 온라인게임 개발사인㈜넥슨(대표 정상원)이 자사가 상표권을 먼저 출원하고 지난달 시범서비스를 시작한`카르마 온라인'과 이름이 같은 게임을 서비스하고 있다며 넥슨에 내용증명을 요구하는 한편 부정경쟁방지법 위반으로 손해배상을 청구할 것이라고 9일 밝혔다. 드래곤플라이의 박철우 대표는 "지난 2000년 ...

    연합뉴스 | 2003.01.09 00:00

  • [IT 대도약] 게임업계 2003 키워드는 '온라인'

    ... 시장의 온라인서비스도 본격화될 전망이다. 소니컴퓨터엔터테인먼트코리아가 상반기중 플레이스테이션(PS2)용 온라인 비디오게임서비스 계획을 밝힌 가운데 마이크로소프트(MS)의 대응이 주목된다. 온라인게임배급의 승자를 가린다. 엔씨소프트,넥슨,한빛소프트,한게임 넷마블 써니YNK 등 주요 개발사들은 게임배급사업을 위한 게임군을 구축해가고 있다. 엔씨소프트의 경우 지난해까지 온라인게임 "리니지"에 의존해온 사업모델에 변화가 예상된다. "리니지"의 후속작인 "리니지포에버""리니지2"가 ...

    한국경제 | 2003.01.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