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20 / 3,9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 여자축구, 인도네시아 완파하고 U-17 아시안컵 첫 승

      ... 꽂아 4골 차를 만들었고, 전반 추가 시간엔 다시 코너킥 상황에서 원주은의 헤더가 골 그물을 흔들며 전반에만 5골 차로 리드했다. 후반 5분 원주은을 시작으로 한국은 후반에 7골을 더 몰아쳤다. 원주은은 후반 16분과 41분에도 득점포를 가동해 이날만 4골을 폭발했다. 성인 대표팀에서도 활약하는 공격수 케이시 유진 페어(엔젤시티)는 이날 벤치에서 대기했으나 출전하지 않았다. 한국은 12일 필리핀과 조별리그 최종 3차전을 치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5.09 22:06 | YONHAP

    • thumbnail
      송민규·이동경·이상헌·주민규, K리그 4월의 선수 후보

      ... 이들을 발표하고 12일까지 투표를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송민규는 지난달 13일 광주FC와의 7라운드에서 종료 직전 '극장 골'로 전북의 2-1 역전승이자 시즌 첫 승을 이끌었고, 지난달 20일 8라운드에선 FC서울을 상대로 득점포를 가동해 전북의 3-2 승리에 힘을 보탰다. 3월 수상자인 이동경은 4월의 선수 평가 기간인 K리그1 5∼9라운드 중 4경기에 출전해 3골 3도움을 올리며 후보 중 가장 많은 공격 포인트를 기록, 2회 연속 수상을 노린다. K리그 ...

      한국경제 | 2024.05.09 14:48 | YONHAP

    • thumbnail
      선방으로 울산 5연승 이끈 조현우, K리그1 11라운드 MVP

      ... 김영빈, 황문기(이상 강원)로 구성됐다. 베스트 매치는 5일 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김천상무와 인천 유나이티드의 경기에 돌아갔다. 이 경기에선 김천이 김대원, 이영준의 연속 골로 앞서 나갔으나 인천이 후반 무고사, 제르소의 득점포로 응수하며 두 팀이 2-2로 비겼다. 6일 광주축구전용구장에서 대전하나시티즌에 2-1 역전승을 거둔 광주FC는 라운드 베스트 팀에 올랐다. K리그2 10라운드에서는 경남FC의 아라불리가 MVP의 주인공이 됐다. 아라불리는 ...

      한국경제 | 2024.05.08 14:12 | YONHAP

    • thumbnail
      토트넘 4연패 수렁에 손흥민 "고통스러운 순간, 더 강해져야"

      ... 힘든 순간을 보내고 있지만 계속 고개를 들고 이 고통과 패배를 감내할 거다. 그리고 계속 나아갈 것"이라며 "이런 준비가 돼 있지 않다면 그건 정말로 큰 문제다. 도전하고 싸울 준비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영국 풋볼 런던은 득점포를 가동한 손흥민에게 평점 6을 매겼다. 이 매체는 "히샤를리송이 벤치에서 시작하면서 최전방 공격수 역할을 다시 맡았다"며 "(후반 히샤를리송 투입 이후) 왼쪽으로 이동한 후 (경기력이) 훨씬 좋아졌다. 좋은 돌파 장면을 만들어 ...

      한국경제 | 2024.05.06 08:45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EPL 통산 120호골에도…토트넘 4위 가능성 사실상 사라져

      ... 5일(현지시간) 영국 리버풀의 안필드에서 열린 2023-2024 EPL 3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4골을 먼저 실점하는 등 고전한 끝에 리버풀에 2-4로 졌다. 스트라이커 히샤를리송이 후반 27분, 주장 손흥민이 후반 32분 차례로 득점포를 가동해 추격을 시작했으나 승부를 뒤집기에는 격차가 너무 컸다. 이번 골은 이날 경기를 통해 EPL 통산 300경기 출전을 달성한 손흥민의 120번째 득점이었다. 이전까지 토트넘 구단에서 'EPL 300경기'를 이룬 선수는 위고 ...

      한국경제 | 2024.05.06 07:50 | YONHAP

    • thumbnail
      K리그1 강원, 수원FC에 2-1 역전승…김천-인천은 무승부(종합)

      ... 24), 울산 HD(승점 23)에 이어 3위를 달렸다. 3경기 연속 무패(1승 2무)의 인천은 승점 14로 6위에 이름을 올렸다. 경기 시작 5분 만에 김대원의 골로 포문을 연 김천은 후반 11분 김대원이 발판을 놓은 이영준의 득점포도 터지며 분위기를 주도했다. 지난해 12월 입대한 김대원과 최근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아시안컵 인도네시아와의 8강전에서 퇴장을 당해 고개를 숙였던 이영준 모두 이번 시즌 K리그1에서 시즌 첫 골을 기록했다. ...

      한국경제 | 2024.05.05 18:41 | YONHAP

    • thumbnail
      메시, MLS 한 경기 최다 '5도움' 폭발…골도 넣으며 '원맨쇼'

      ... 멀티 골을 넣은 마티아스 로하스, 후반 23분과 후반 30분, 후반 36분 해트트릭을 폭발한 루이스 수아레스가 골을 넣을 때 모두 도움을 기록한 메시는 MLS 한 경기 최다 도움 신기록을 세웠다. 여기에 메시는 후반 5분엔 직접 득점포도 가동하며 이 경기에서만 공격 포인트 6개를 올려 마찬가지로 MLS 한 경기 최다 기록을 새로 썼다. 역대 최다 8차례 발롱도르 수상에 빛나는 메시는 이번 시즌 인터 마이애미가 치른 리그 12경기 중 근육 문제 등으로 휴식을 취한 ...

      한국경제 | 2024.05.05 12:16 | YONHAP

    • thumbnail
      에드워즈 43점…NBA 미네소타, 덴버 꺾고 4강 1차전 기선 제압

      ... 이번 시즌 식스맨 상을 받은 미네소타의 나즈 리드는 자신의 16점 가운데 14점을 승부가 갈린 4쿼터에 몰아쳤다. 미네소타는 칼 앤서니 타운스가 4쿼터 중반 5번째 반칙으로 파울 트러블에 걸렸으나 대신 들어온 리드가 고비마다 득점포를 가동했다. 84-84 동점에서 리드가 3점슛에 이은 풋백 덩크로 연달아 5점을 넣었고, 덴버가 다시 3점 차로 따라온 종료 4분 20초를 남기고는 또 3점포를 터뜨렸다. 미네소타에서는 43점의 에드워즈 외에 타운스가 20점을 ...

      한국경제 | 2024.05.05 10:50 | YONHAP

    • thumbnail
      어빙 30득점…댈러스, 클리퍼스 꺾고 NBA 서부 PO 4강 진출

      ... 2패로 시리즈를 끝낸 댈러스는 8일 오클라호마시티 선더와 4강 플레이오프에서 격돌한다. 카이리 어빙이 30점, 루카 돈치치가 28점을 터뜨려 댈러스의 승리를 이끌었다. 전반까지 52-52로 맞서던 댈러스는 후반 들어 어빙의 득점포가 터지면서 리드를 잡았다. 어빙은 이날 30득점 중 28점을 후반에 쏟아부었다. 4쿼터 종료 3분 48초 전 어빙은 플로터로 108-89까지 점수를 벌려 승리를 확정 지었다. 클리퍼스는 폴 조지가 18점, 이바카 주바치가 ...

      한국경제 | 2024.05.04 13:56 | YONHAP

    • thumbnail
      K리그1 3연패 노리는 울산의 저력…4연승 신바람+경기당 2.3골

      ... 대구전에서 각각 전반 34분 동점골과 후반 37분 역전 결승골을 터트리는 활약으로 팀의 4연승을 완성했다. 강윤구와 최강민에게는 이번 시즌 마수걸이 득점이었다. 이에 앞서 풀백 자원인 장시영은 지난 3월 9일 김천전에서 먼저 득점포를 가동해 '2002년생 트리오' 모두 골 맛을 본 상황이다. 이들 셋은 U-22 자원으로 선발 출전하기도 하고, 후반에 투입돼 팀에 활력을 불어넣는 역할까지 수행하며 팀 내 입지를 넓혀가는 중이다. 오는 4일 FC서울과 11라운드 ...

      한국경제 | 2024.05.02 15:0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