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50 / 4,0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멀티골 호날두' A매치 130호골…포르투갈, 아일랜드에 3-0 승리

      ... 1차전을 치른다. 2016년 대회 챔피언으로 8년 만에 정상 탈환에 도전하는 포르투갈은 조별리그 F조에서 체코, 튀르키예, 조지아와 경쟁한다. 이날 아일랜드를 상대로 포르투갈은 전반 18분 만에 주앙 펠릭스(바르셀로나)의 득점포가 터지며 앞서 나갔다. 전반을 1-0으로 마친 포르투갈은 후반에 호날두의 원맨쇼가 펼쳐지며 승리를 굳혔다. 호날두는 후반 5분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왼발 감아차기 슈팅으로 아일랜드의 골그물을 흔들더니, 후반 15분에는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

      한국경제 | 2024.06.12 08:38 | YONHAP

    • thumbnail
      A매치 데뷔전 9분만에 데뷔골…2선 형님들에 도전장 내민 배준호

      ... 가운데 이강인(파리 생제르맹), 황희찬(울버햄프턴), 이재성(마인츠) 등 유럽 무대에서 좋은 성과를 내온 자원들이 즐비하다. 여기에 K리그1 울산 HD에서 좋은 경기력을 보이는 측면 날개 엄원상도 있다. 배준호가 이날 시원한 득점포를 터뜨리며 '형님'들에게 도전장을 정식으로 내밀었다. 그가 3차 예선에서도 존재감을 드러낸다면, 월드컵 본선 무대에 오르는 것도 꿈만은 아닐 터다. 대표팀에 꾸준히 선발되려면 대표팀에서의 활약만큼이나 소속팀에서의 성과도 중요하다. ...

      한국경제 | 2024.06.07 00:03 | YONHAP

    • thumbnail
      A매치 47·48호골…캡틴 손흥민 "몸상태 좋아! 아직 끝이 아냐"

      ... 왼쪽에서 시도한 강력한 오른발 슈팅이 골키퍼 선방에 막혀 흘렀고, 이 볼을 주민규가 잡아 이강인에게 연결해 이날 경기의 선제골이자 결승 골이 터졌다. 이강인과 주민규의 연속골로 전반을 2-0으로 마친 한국은 후반 8분 손흥민의 득점포가 폭발하면서 다득점의 서막을 알렸다. 중원 부근에서 주민규가 내준 공간 패스를 잡은 손흥민은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중앙으로 파고들며 오른발 슈팅으로 골 맛을 봤고, 3분 뒤 이재성(마인츠)의 도움을 받아 멀티 골을 완성했다. A매치 ...

      한국경제 | 2024.06.06 23:42 | YONHAP

    • thumbnail
      '34세 54일' 주민규의 눈부신 58분…A매치 데뷔골+3도움 '폭발'

      ... 솟아올라 머리로 자신의 A매치 데뷔골을 폭발했다. 이로써 지난 3월 21일 태국과 조별리그 C조 3차전에서 33세 343일의 나이로 한국 축구 역대 최고령 A매치 데뷔전 기록을 경신한 주민규는 A매치 3번째 경기에서 마수걸이 득점포를 가동했다. 1990년 4월 13일에 태어난 주민규는 34세 54일의 나이로 A매치 데뷔골을 작성, 고(故) 김용식 선생이 39세 274일의 나이로 1950년 4월 15일 홍콩과 친선전에서 터트린 득점에 이어 역대 최고령 A매치 데뷔골 ...

      한국경제 | 2024.06.06 22:58 | YONHAP

    • thumbnail
      '음바페 1골 2도움' 프랑스, 룩셈부르크와 평가전서 3-0 완승

      ... 나가기 시작했다. 전반을 1-0으로 마친 프랑스는 후반 25분 음바페가 페널티지역 왼쪽 측면에서 내준 패스를 조나단 클라우스(마르세유)가 페널티아크 왼쪽 부근에서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추가 골을 터트려 점수 차를 벌렸다. 프랑스의 마지막 득점은 음바페가 책임졌다. 음바페는 후반 40분 브래들리 바르콜라(파리 생제르맹)가 내준 패스를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오른발 논스톱 슈팅으로 득점포를 터트려 프랑스의 3-0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6.06 08:39 | YONHAP

    • thumbnail
      '호날두 결장' 포르투갈, 핀란드 4-2 격파…페르난드스 멀티골

      ... 아크에서 오른발로 강하게 때려 결승 골을 뽑아냈다. 핀란드가 후반 20분 교체 투입된 공격수 테무 푸키(미네소타)의 후반 27분, 32분 연속 골로 추격에 나서자 페르난드스는 후반 39분 다시 페널티 지역 안에서 콘세이상의 패스를 득점포로 연결하며 쐐기를 박았다. 포르투갈은 9일 크로아티아, 12일 아일랜드와 차례로 맞붙으며 유로 리허설을 마무리하고, 유로 조별리그에서 체코, 튀르키예, 조지아와 F조에서 경쟁한다. 핀란드는 이번 유로 예선을 넘지 못했다. 이밖에 ...

      한국경제 | 2024.06.05 07:55 | YONHAP

    • thumbnail
      '아타루 극장골' 울산, 전북에 1-0 진땀승…K리그1 선두 탈환(종합)

      ... 극장골을 앞세워 전북 현대와의 올 시즌 두 번째 '현대가(家) 더비'에서 승리를 거두고 선두로 올라섰다. 울산은 1일 울산문수경기장에서 열린 전북과 하나은행 K리그1 2024 16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추가시간 아타루의 극적인 득점포가 터지면서 1-0으로 이겼다. 이로써 승점 31을 쌓은 울산은 선두로 도약했다. 선두 탈환에 목이 마른 울산과 새로 지휘봉을 잡은 김두현 감독의 마수걸이 승리가 간절한 전북의 이번 시즌 두 번째 '현대가 더비'는 울산의 극적인 ...

      한국경제 | 2024.06.01 21:18 | YONHAP

    • thumbnail
      '아타루 극장골' 울산, 전북에 1-0 진땀승 '선두 탈환'

      ... 극장골을 앞세워 전북 현대와의 올 시즌 두 번째 '현대가(家) 더비'에서 승리를 거두고 선두로 올라섰다. 울산은 1일 울산문수경기장에서 열린 전북과 하나은행 K리그1 2024 16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추가시간 아타루의 극적인 득점포가 터지면서 1-0으로 이겼다. 이로써 승점 31을 쌓은 울산은 한 경기를 덜 치른 포항 스틸러스(승점 29)를 제치고 1위로 올라섰다. 2위로 내려간 포항은 이날 오후 7시 3위 김천 상무(승점 27)와 맞붙는다. 선두 탈환에 ...

      한국경제 | 2024.06.01 18:36 | YONHAP

    • thumbnail
      '태극마크 자축포' 엄원상 "이번엔 소집 전에 다치지 말아야죠"

      3월 부상으로 합류 불발 뒤 다시 대표팀 발탁…"침투 등 장점 보이고파" 프로축구 K리그1 울산 HD의 측면 공격수 엄원상이 약 2년 만의 국가대표팀 복귀를 득점포로 자축했다. 엄원상은 29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인천 유나이티드와의 K리그1 15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팀이 0-1로 끌려다니던 후반 36분 동점 골을 터뜨려 울산이 승점 1을 따는 데 앞장섰다. 이날 울산은 인천을 상대로 전반부터 고전하다가 후반 3분 음포쿠에게 선제골을 얻어맞고 ...

      한국경제 | 2024.05.29 22:26 | YONHAP

    • thumbnail
      퇴장 변수에도 리드 지켜낸 K리그1 포항, 광주 꺾고 '일단 선두'

      ... 27·29득점)를 밀어내고 선두에 복귀했다. 울산은 29일 인천 유나이티드와 원정 15라운드를 앞두고 있다. 3경기 무승(1무 2패)에 그친 광주는 9위(승점 16)로 밀려났다. 포항이 경기 시작 5분 만에 행운 섞인 득점포에 힘입어 기선을 제압했다. 오른쪽 측면에서 김동진이 올린 공이 골 지역 안에서 절묘하게 한 차례 튀며 혼전을 모두 피해 지나갔고, 그대로 골대 안으로 향하며 선제 결승 골이 됐다. 광주는 전반 21분 엄지성이 페널티 아크에서 때린 ...

      한국경제 | 2024.05.28 21:4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