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1-80 / 4,0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우영 막판 투입한 슈투트가르트, 하이덴하임과 3-3 무승부

      ... 승점 30으로 11위다. 슈투트가르트는 이날 이겼다면 뮌헨을 더 압박할 수 있었지만, 승점 1을 딴 것에도 의미를 둘 수 있는 경기였다. 전반 41분 세루 기라시의 선제골로 앞서나간 슈투트가르트는 후반 8분 앙겔로 슈틸로의 득점포도 터지며 경기를 수월하게 풀어나가는 듯했다. 하지만 후반 17분 슈투트가르트 골키퍼 알렉산더 뉘벨의 자책골로 격차가 좁혀진 뒤 하이덴하임은 후반 39분과 40분 팀 클라인딘스트의 멀티골이 터지며 순식간에 전세를 뒤집었다. 슈투트가르트는 ...

      한국경제 | 2024.04.01 06:32 | YONHAP

    • thumbnail
      골대 불운 내색 않고 결승골…손흥민 "난 주장이니까 침착해야"

      ... 거뒀다. 1-1로 팽팽하던 후반 41분 손흥민의 '한방'으로 승부가 결정됐다. 전반전에 골키퍼까지 제치고 찬 회심의 오른발 슈팅이 좌우 측면 골대를 연속으로 강타한 후 골문 밖으로 흘러 아쉬움을 삼킨 손흥민은 후반에 기어코 득점포를 가동하며 웃었다. 스코어를 2-1로 만든 손흥민은 후반 43분 미드필더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와 교체돼 그라운드를 떠났다. 홈팬들은 벤치로 향하는 손흥민에게 박수로 성원을 보냈다. 영국 풋볼런던 등 현지 매체들은 시즌 15호 ...

      한국경제 | 2024.03.31 07:37 | YONHAP

    • thumbnail
      "주장다운 퍼포먼스"…손흥민, 루턴 타운전 MOM·8점대 평점

      ... 골대를 정면을 마주 본 손흥민에게 연결됐고, 손흥민이 침착한 마무리로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 골키퍼까지 제치고 찬 회심의 오른발 슈팅이 좌우 측면 골대를 연속으로 강타한 후 골문 밖으로 흘러 아쉬움을 삼킨 손흥민은 기어코 득점포를 가동하며 웃었다. 스코어를 2-1로 만든 손흥민은 후반 43분 미드필더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와 교체돼 그라운드를 떠났다. 홈팬들은 벤치로 향하는 손흥민에게 박수로 성원을 보냈다. 이는 손흥민의 시즌 15호 골이다. 이날 토트넘의 ...

      한국경제 | 2024.03.31 06:54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시즌 15호골 폭발…루턴 타운전서 2-1 역전 결승골

      ... 손흥민은 1960년대 활약한 웨일스 출신 공격수 클리프 존스(159골)를 넘었다. 전반 19분 골키퍼까지 제친 후 찬 회심의 오른발 슈팅이 좌우 측면 골대를 연속으로 강타하며 골문 밖으로 흘러 아쉬움을 삼킨 손흥민은 기어코 득점포를 가동하며 웃었다. 그는 후반 43분 미드필더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와 교체될 때까지 88분간 그라운드를 누볐다. 경기 시작 3분 만에 타히트 총에게 선제골을 내준 토트넘은 후반 6분 상대 자책골을 끌어내며 승부에 균형을 맞췄고, ...

      한국경제 | 2024.03.31 06:22 | YONHAP

    • thumbnail
      시즌 첫 현대가 더비 2-2 무승부…김천은 수원FC 꺾고 선두로(종합)

      ... 따내고 선두로 올라섰다. 2연승을 거둔 김천(승점 9)은 1위 자리를 꿰찬 가운데 수원FC(승점 5)는 시즌 첫 패배와 더불어 3경기 연속 무승(2무 1패)에 빠지며 6위로 한 계단 내려섰다. 김천은 전반 8분 만에 김현욱의 득점포가 터지며 승기를 잡았다. 3경기 연속 득점(4골)에 성공한 김현욱은 이동경(울산)과 득점 공동 선두가 됐다. 기세를 올린 김천은 이중민이 또 다른 해결사로 나섰다. 이중민은 전반 22분 추가골을 넣더니 전반 31분 헤더로 ...

      한국경제 | 2024.03.30 18:52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제르소 1골 1도움…인천, 대전 2-0 꺾고 '…)

      ... 투입해야만 했다. 반격에 나선 인천은 전반 24분 정동윤이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때린 오른발 슈팅이 골키퍼를 뚫고 골대 안으로 빨려드는 듯했지만, 커버에 나선 대전 수비수 아론이 골라인 바로 앞에서 차내 불발됐다. 인천은 전반 37분 득점포를 작렬했고, 주인공은 제르소였다. 골키퍼 이범수의 골킥을 박승호가 상대 진영 중원에서 잡아 페널티지역 오른쪽으로 파고든 뒤 땅볼 크로스를 내줬고, 골대 정면으로 쇄도하던 제르소가 왼발로 방향을 바꿔 자신의 시즌 1호 골을 꽂았다. ...

      한국경제 | 2024.03.30 17:05 | YONHAP

    • thumbnail
      제르소 1골 1도움…인천, 대전 2-0 꺾고 '첫 승+K리그 200승'

      ... 투입해야만 했다. 반격에 나선 인천은 전반 24분 정동윤이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때린 오른발 슈팅이 골키퍼를 뚫고 골대 안으로 빨려드는 듯했지만, 커버에 나선 대전 수비수 아론이 골라인 바로 앞에서 차내 불발됐다. 인천은 전반 37분 득점포를 작렬했고, 주인공은 제르소였다. 골키퍼 이범수의 골킥을 박승호가 상대 진영 중원에서 잡아 페널티지역 오른쪽으로 파고든 뒤 땅볼 크로스를 내줬고, 골대 정면으로 쇄도하던 제르소가 왼발로 방향을 바꿔 자신의 시즌 1호 골을 꽂았다. ...

      한국경제 | 2024.03.30 16:20 | YONHAP

    • thumbnail
      강경민·강은혜 13골 합작…SK, 핸드볼 H리그 '1위 굳히기'

      SK 슈가글라이더즈가 13골을 합작한 강경민, 강은혜의 득점포를 앞세워 핸드볼 H리그 1위 굳히기에 나섰다. SK는 29일 부산 기장체육관에서 열린 신한 SOL페이 2023-2024 핸드볼 H리그 여자부 3라운드 경남개발공사와 경기에서 25-21로 이겼다. 1, 2위 맞대결을 승리로 장식한 SK는 15승 2무 1패, 승점 32를 기록하며 2위 경남개발공사(13승 2무 3패)와 승점 차를 4로 벌렸다. 두 팀의 남은 경기는 3경기씩으로 SK는 ...

      한국경제 | 2024.03.29 21:51 | YONHAP

    • thumbnail
      '믿는다!' 이재성의 헌신·손흥민의 결정력…태국 원정 빛낼까

      ... 태국과 2차 예선 3차전에서는 '92년생'들의 활약이 돋보였다. 태국의 밀집 수비에 막혀 좀처럼 공격의 활로를 찾지 못하던 대표팀은 전반 42분 페널티지역 왼쪽 구석에서 이재성이 넘긴 컷백을 손흥민이 골 지역 왼쪽에서 왼발로 득점포를 터트렸다. 특히 공격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한 이재성은 후반 29분 조규성(미트윌란)과 교체될 때까지 경기장 곳곳을 누비며 헌신적인 플레이를 펼쳤다. 태국전 히트맵을 보면 이재성은 최전방뿐만 아니라 중원과 측면, 후방까지 ...

      한국경제 | 2024.03.24 14:53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엄지성 결승골' U-23 축구대표팀, 사우디…)

      ... 남겼다. 사우디의 반격도 거셌다. 전반 38분 페널티아크 부근에서 사우디에 프리킥을 내준 한국은 골키퍼 백종범이 수하이브 알자이드의 오른발 슈팅을 몸을 날려 막아내 위기를 넘겼다. 실점 위기를 넘긴 한국은 전반 41분 엄지성의 득점포가 터지며 승리를 예감했다. 후방에서 투입된 볼이 사우디 수비수에게 맞고 흐르자 배준호(스토크시티)가 잡아 페널티지역 왼쪽으로 뛰어든 엄지성에게 찔러줬고, 엄지성은 오른발 슈팅으로 골맛을 봤다. 엄지성의 득점은 결승골이 됐다. 전반을 ...

      한국경제 | 2024.03.24 14:2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