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3111-3120 / 7,1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수수료 아끼자"…퇴직연금도 ETF시대

    ... ‘KODEX200’을 비롯한 국내외 ETF 15종을 퇴직연금 계좌에 편입할 수 있다. 가장 먼저 퇴직연금에 ETF를 담을 수 있도록 허용한 미래에셋대우와 거래하는 투자자들은 선택지가 100개 이상이다. 파생상품을 활용한 레버리지(지수의 두 배를 추종)와 인버스(지수를 역방향으로 추종) 상품을 제외한 대부분 ETF를 퇴직연금에 담을 수 있다. NH투자증권이나 미래에셋증권은 연금상품 관리 시스템을 교체, 내년 2월부터 ETF 투자를 허용할 방침이다. 한국투자증권은 ...

    한국경제 | 2016.12.08 18:56 | 송형석/안상미

  • thumbnail
    올해 수익률 경쟁 승자는 기관, 외국인에 '판정승'…개인은 또 'KO패'

    ... 하루 만에 15%가량 올랐다. 기관이 다음으로 많이 매수한 종목은 현대모비스(1조691억원) KB금융(9847억원) 삼성생명(9025억원) 순이었다. 코스피200지수 등락폭의 두 배만큼 움직이는 삼성자산운용의 ‘KODEX 레버리지’(8425억원)도 매수 상위 종목에 올랐다. 올해도 수익 못 낸 ‘개미’ 외국인은 아모레퍼시픽(1조2884억원)을 투자바구니에 가장 많이 담았다. 화장품 ‘대장주’인 아모레퍼시픽은 ...

    한국경제 | 2016.12.07 18:54 | 나수지

  • thumbnail
    동부증권, 9일까지 DLB·ELS 4종 판매

    ... 만기평가가격이 최초기준가격 대비 60% 이상인 경우 원금과 12.60% (연 4.20%)의 수익률이 지급된다. 다만 만기평가가격이 최초기준가격의 60% 미만시 하락률에 따라 원금 손실을 볼 수 있다. 이 밖에도 KOSPI200레버리지를 기초자산으로 최고 연 4.20%의 수익을 지급하는 주가연계증권 1종 등 2종의 상품을 같은 기간 동안 판매한다. 문의는 동부증권 고객센터로 하면된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12.05 11:15 | 조아라

  • "인터로조, 성장성·안정성 겸비…매력 부각 전망"-유진

    ... 제시하지 않았다. 곽진희 연구원은 "인터로조는 데일리 렌즈 판매 확대, 뷰티(써클렌즈)제품 확대, 수출확대로 시장성장률 6% 를 웃도는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며 "특히 데일리 렌즈 매출액 확대에 따른 이익레버리지가 지난해부터 본격화된 상황"이라고 말했다. 뷰티와 데일리 렌즈를 중심으로 성장하면서 사업군의 안정성과 제품 포트폴리오의 성장성 모두 매력적이라는 분석이다. 곽 연구원은 내수와 수출에서 두드러진 성장세를 보이는 점에 ...

    한국경제 | 2016.11.29 07:34 | 채선희

  • [주간 추천 종목] SK하이닉스·KT·롯데케미칼 등

    ... 꼽았다. 27일 현대증권은 SK하이닉스에 대해 "메모리 가격 상승에 따른 실적 개선이 지속되고 있는 데다 평균판매단가(ASP) 상승도 예상되는 등 실적 개선 기대감이 이어지고 있다"라고 호평했다. 더존비즈온은 영업 레버리지 효과와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 수준) 매력을, MDS테크의 경우 우호적인 업황 전개 등을 '매수' 추천 이유로 이 증권사는 제시했다. SK증권은 셀트리온, KT, 현대백화점 등을 유망주로 뽑았다. 셀트리온의 경우 ...

    한국경제 | 2016.11.27 10:39

  • thumbnail
    [한경 미디어 뉴스룸-마켓인사이트] '식물금리' 전락한 CD 시장, 투자자 채권투매 부추겼다

    ... 올라갈 때 대규모 평가손실을 피하기 어려워 과거에도 금리 변동폭을 키우는 역할을 한 사례가 많았다. 국고채 금리 상승에 따른 계약 평가손실을 IRS 금리 상승(평가이익)으로 바로 상쇄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한 증권사 채권운용담당 임원은 “레버리지(차입)를 활용해 과도한 본드스와프 계약(포지션)을 보유했던 증권사들이 대규모 손절매에 나서면서 금리 상승폭이 커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태호 기자 thl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11.25 18:23 | 이태호

  • 한국금융지주가 1조7000억 마련하는 이유

    ... 받는다고 공시했다. 지난 14일 2250억원 규모의 기업어음(CP)을 발행했고 25일에는 2900억원 규모의 회사채도 발행할 예정이다. 총 1조6670억원이다. 이렇게 대규모 자금을 확보한 것은 금융당국이 권고한 금융지주사의 이중레버리지비율(130%) 기준을 맞추기 위해서다. 이중레버리지비율이란 자회사 출자총액을 자기자본으로 나눈 값이다. 이 수치가 100%를 넘어 커질수록 부채에 기댄 자회사 출자가 많다는 의미인 만큼 재무건전성을 평가하는 척도가 된다. 이중레버리지비율이 ...

    한국경제 | 2016.11.23 18:42 | 윤정현

  • 거래소, 파생전략형지수 4종 개발…28일부터 발표

    한국거래소는 23일 파생전략형지수 4종을 개발해 오는 28일부터 발표한다고 밝혔다. 발표되는 지수는 미니 코스피200 선물가격을 기초로 하는 선물지수와 레버리지지수(2X), 인버스지수, 인버스-2X지수 등이다. 미니 코스피 200 선물지수는 미니 코스피200 선물 최근월물의 일별수익률을 동일하게 추종하도록 산출된다. 기준지수는 미니 코스피200 선물시장 개설일 기준 가격을 1000으로 해 산출한다. 거래소 측은 "코스피200 지수에 ...

    한국경제 | 2016.11.23 13:33 | 김아름

  • thumbnail
    "10년만에 高부채비율 종목 아웃퍼폼…이익 개선 기대 반영"

    ... 국면에서는 이자비용을 감당하기 어려운 한계기업이 많아지기 때문에 고 부채비율 기업은 투자기피 종목으로 분류된다. 그러나 경기가 회복되는 국면에선, 매출액 증가로 인한 이익 개선폭이 이자 비용보다 커져 수익성이 개선되고(부채의 레버리지 효과), 금리 인상은 금융 업종의 마진 확대를 가져올 수 있다는 게 그의 판단이다. 안 연구원은 "즉 고 부채비율 종목의 아웃퍼폼 현상은 한국 시장의 이익 개선을 기대하는 투자자의 심리가 반영된 결과"라며 "지수 ...

    한국경제 | 2016.11.23 07:46 | 채선희

  • "2017년 성장 가능한 낙폭과대 중소형주…인크로스·앤디포스 등" - NH

    ... 가능하다"라고 내다봤다. 사람인에이치알은 취업 포털의 메이저기업 중심으로 트래픽 확보에 따른 과점시장이 형성되고 있어 긍정적이라는 평가다. 시장 재편 경쟁에도 불구하고 영업이익률은 상승하고 있고, 온라인 사업자로서 레버리지 효과가 판관비 증가를 압도할 것이라는 게 NH투자증권의 설명이다. 인크로스의 주력사업인 미디어렙은 광고대행사 및 매체가 점유하기 어려운 니치마켓의 특징을 보유하고 있는데 상장 후 주가하락으로 밸류에이션 매력이 확대된 상황으로 분석됐다. ...

    한국경제 | 2016.11.22 08: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