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451-5460 / 6,8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환상의 복식 '이효정 - 이용대' 뜨거운 관심 … 이용대 미니홈피 북새통

      12년만에 다시 찾은 환상의 복식 '이효정 - 이용대'가 화제의 인물이 되고 있다. 지난 17일 베이징 올림픽 남녀 배드민턴 복식에서 금메달을 딴 이효정 - 이용대 선수의 경기 모습은 휴일 저녁 온 국민의 쌓였던 스트레스를 말끔히 해소시켜 줄만큼 짜릿했다. 특히, 스물 한살의 이용대 선수는 많은 네티즌들에게 뜨거운 관심이 대상이 되고 있다. 이용대는 평소 가수 이승기와 닮은 준수한 외모로 많은 여성 팬들을 거느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화순실고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saram001

    • thumbnail
      [베이징 2008] 누나들 가슴에 내리꽂은 '금빛 윙크'

      18일 오전 베이징시 프라임호텔 내 코리아하우스.전날 배드민턴 혼합복식에서 12년 만에 금메달을 딴 이용대(20)-이효정(27ㆍ이상 삼성전기)을 비롯한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남녀 메달리스트 5명이 기자들 앞에 섰다. 여느 때보다 많은 50여명의 카메라ㆍ사진 기자들은 유독 한 사람에게만 초점을 맞췄다. 바로 5명 중 한가운데에 자리잡은 이용대였다. 이용대가 잠시 웃는 모습을 보이기라도 하면 어김없이 카메라 플래시가 터졌다. 이용대는 '금메달을 딴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김경수

    • thumbnail
      '금메달 윙크' 이용대 미니홈피 다운

      17일 열린 2008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 결승에서 이효정(27.삼성전기) 선수와 호흡을 맞춰 금메달을 딴 `완소남' 이용대(20.삼성전기) 선수의 싸이월드 미니홈피가 네티즌들의 축하 방문이 쇄도하면서 결국 다운됐다. 이용대 선수 미니 홈피는 이날 오후 9시 30분께 금메달이 확정되자 방문자가 한꺼번에 몰려들면서 이내 다운된 것. 가수 이승기와 비슷한 용모로도 널리 알려진 이용대 선수는 경기 내내 밝은 웃음을 잃지 않았으며 시상식에서도 ...

      연합뉴스 | 2008.08.18 00:00

    • thumbnail
      '훈남' 이용대, 金 확정후 바닥에 누워 '환호~'

      7일 베이징공과대학 체육관에서 열린 배드민턴 혼합복식 결승 이용대(20)-이효정(27) 선수와 인도네시아의 위디안토-릴리아나와의 경기에서 금메달을 확보하자 이용대선수가 환호하고있다. / 베이징=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

      연합뉴스 | 2008.08.18 00:00

    • thumbnail
      '완소남' 이용대, '금메달 윙크' 화제 ‥ 누나팬들 'So Hot!'

      17일 열린 2008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 결승에서 이효정(27) 선수와 '완소남' 이용대(20)가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용대 선수는 이날 오후 9시 30분께 세계 랭킹 1위인 인도네시아를 2-0으로 완파하고 금메달을 확정짓자 경기장을 촬영하고 있는 카메라를 앞으로 달려와 팬들을 향해 '금메달 윙크' 세레모니를 선사했다. 지난 14일 오후 베이징 기술대학체육관에서 열린 배드민턴 혼합복식 8강에서는 이용대-이효정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leesm

    • thumbnail
      이용대-이효정, 최강의 복식 커플은 누구?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이용대(20)-이효정(27)은 2004년 아테네올림픽을 끝으로 동반 은퇴한 김동문-라경민의 뒤를 이를 기대주다. 이용대는 화순실고 1학년때 태극마크를 달았고, 이번 대회에 출전한 배드민턴 선수 중 나이가 가장 적다.그런데도 드라이브와 푸시 등 네트플레이가 뛰어나고 경기 운영능력도 노련하다는 평을 받고 있다. 181㎝ 장신 이효정은 실수가 많은 단점이 있지만 타점 높은 네트플레이가 최정상급이다.세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mellisa

    • thumbnail
      이용대 선수, '금메달 윙크'로 완소남 등극

      2008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에서 이효정 선수와 금메달 사냥에 성공한 이용대 선수가 카메라 앞에서 선보인 '금메달 윙크' 세레모니를 선보인 것이 연일 화제다. 17일 열린 2008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 결승에서 이효정(27) 선수와 '완소남' 이용대(20)가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용대 선수는 이날 오후 9시 30분께 세계 랭킹 1위인 인도네시아를 2-0으로 완파하고 금메달을 확정짓자 경기장을 촬영하고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cuba

    • [베이징 2008] 이용대 - 이효정 '남매'는…

      용대, 잘생긴 외모…'누나부대' 등장 효정, 타점 높은 네트플레이 최상급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이용대(20)-이효정(27)은 2004년 아테네올림픽을 끝으로 동반 은퇴한 김동문-라경민의 뒤를 이를 기대주다. 화순실고 1학년 때부터 태극마크를 달았던 이용대는 이번 대회에 출전한 배드민턴 선수 중 나이가 가장 적다. 그런데도 드라이브와 푸시 등 네트플레이가 뛰어나고 경기 운영능력도 노련하다는 평을 받고 있다. 특히 가수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유재혁

    • thumbnail
      '완소남' 이용대 미니홈피 축하글 쇄도 … 이효정도 인기 상한가

      온 국민을 환호하게 만든 환상의 복식조 이효정 - 이용대의 인기가 고공행진을 지속하고 있다. 지난 17일 저녁 베이징 공과대학 체육관에서 벌어진 2008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 결승전. 한국의 이효정 - 이용대조는 세계랭킹 1위 인도네시아의 노바 위디안토-낫시르 릴리야나 조를 2-0으로 격파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국 배드민턴이 올림픽 혼합복식에서 12년만에 획득한 금메달이다. 1996년 애틀랜타올림픽때 김동문-길영아 조 이후 12년만의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pinky

    • thumbnail
      새로운 '완소남' 이용대는 누구…

      2004년 아테네올림픽을 끝으로 동반 은퇴한 김동문-라경민의 뒤를 이를 기대주가 나왔다.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이용대(20)-이효정(27)이다. 특히 이용대 선수는 실력만큼이나 출중한 외모로 '훈남' 대열에 끼었다. 17일 세계 랭킹 1위인 인도네시아를 2-0으로 완파하고 금메달을 확정짓자 경기장을 촬영하고 있는 카메라를 앞으로 달려와 팬들을 향해 '금메달 윙크' 세레모니를 선사해 여서팬들의 가슴을 설레게했다..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kk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