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481-5490 / 6,8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배드민턴 이용대-이효정, 혼복 결승행

      이용대(20)-이효정(27.이상 삼성전기) 조가 2008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 은메달을 확보했다. 혼합복식 세계 10위 이용대-이효정 조는 16일 베이징공과대학 체육관에서 벌어진 배드민턴 혼합복식 준결승에서 세계 랭킹 3위인 플랜디 림펠리-비타 마리사(인도네시아) 조에 2-1(21-9 12-21 21-17)로 이겨 결승에 진출했다. 이-이 조는 세트스코어 1-1로 맞선 마지막 3세트에서 초반 1-5로 뒤지는 등 세트 중반까지 10-14로 ...

      연합뉴스 | 2008.08.16 00:00

    • thumbnail
      배드민턴 이경원-이효정, 부상에도 갚진 銀메달!

      배드민턴 여자복식이 아쉽게도 금 사냥에는 실패했다. 특히 16년 만에 올림픽 금메달에 도전했던 여자복식 이경원, 이효정은 선전을 기대했지만 부상 등 중국의 만리장성을 넘지 못했다. 한국대표팀 최고참인 이경원-이효정(이상 삼성전기) 조는 세계랭킹 4위. 15일 베이징공과대학에서 벌어진 2008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여자복식 결승에서 중국의 두징-유양(세계랭킹 3위) 조에 0-2(15-21 13-21)로 져 은메달에 머물렀다. 그러나 이경원은 ...

      한국경제 | 2008.08.16 00:00 | sin

    • 이경원 "아픈 것도 참고 뛰었는데…"

      특별취재단 = "웬만하면 참고 뛰겠는데.." 베이징 올림픽 배드민턴 여자복식 결승에서 중국의 두징-유양조에 맞선 이경원-이효정(이상 삼성전기) 조가 아쉽게 은메달에 머문 것은 경기 초반 나온 이효정의 발목 부상이 뼈아팠다. 이경원(28)은 15일 베이징공과대학 체육관에서 열린 경기에서 1세트 8-8로 팽팽한 접전이 이어지던 가운데 갑자기 오른쪽 발목을 접질려 넘어진 뒤 경기 내내 이어진 심한 통증과 싸우면서 경기를 펼쳤다. 원래 발목 상태가 ...

      연합뉴스 | 2008.08.16 00:00

    • thumbnail
      이번엔 이용대와 짝지어 메달 사냥…이효정은 누구

      배드민턴 여자복식 은메달리스트 이효정이 또 다시 메달 사냥에 나섰다. 이효정은 15일 베이징공업대체육관에서 열린 2008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여자 복식 결승에서 '땅콩' 이경원(28·삼성전기)와 호흡을 맞춰으나 중국의 두징-유양 조에 0대2(15-21, 13-21)로 패해 은메달을 땄다. 이경원의 부상투혼이 빛났으나 안타까운 銀은 획득한 이효정은 16일 이용대(20·삼성전기)와 조를 이뤄 혼합복식에 준결승에 올라 메달을 노리고 있다. 여자복식에서는 ...

      한국경제 | 2008.08.16 00:00 | kkh

    • thumbnail
      女 역도 75kg 장미란, '오늘 金 맛을 볼까'

      ... 출전하는 것. 특히 장미란은 강력한 후보였던 중국의 무솽솽이 불참, 금메달 획득에 더욱 희망적이라는 기대다. 한편, 이날 한국 남자야구는 숙적인 일본과 한판 승부를 펼친다. 또한 남자핸드볼 대표팀이 이집트와 예선 경기를 치르며, 배드민턴 혼합복식 이용대-이효정 조의 준결승과 중국과의 탁구 남자 단체전 준결승도 각각 열린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올림피이모저모] 어머나! 간 큰 女수영선수 ▶ [올림픽이모저모] 비치발리볼 ...

      한국경제 | 2008.08.16 00:00 | sin

    • thumbnail
      여자복식 '銀' 이경원-이효정, 부상에도 잘싸웠다!

      배드민턴 여자복식이 아쉬운 은메달을 획득했다. 특히 16년 만에 올림픽 금메달에 도전했던 여자복식 이경원, 이효정은 선전을 기대했지만 부상 등 중국의 만리장성을 넘지 못했다. 한국대표팀 최고참인 이경원-이효정 조는 세계랭킹 4위. 15일 베이징공과대학에서 벌어진 2008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여자복식 결승에서 중국의 두징-유양(세계랭킹 3위) 조에 0-2(15-21 13-21)로 져 은메달에 머물렀다. 그러나 이경원은 발목이 다쳤음에도 불구하고 ...

      한국경제 | 2008.08.16 00:00 | sin

    • thumbnail
      동메달 거부 아브라하미안, 일부팬들 '속이 후련'

      ... 네티즌들은 "스포츠맨십은 대체 어디로 간거냐", "이런 사람이 올림픽에 나설 능력이 있느냐", "판정불만에 대한 태도가 너무 심했다", "한나라의 선수로서 전세계인들이 보는 앞에서 가능한 행동이었느냐"며 지적했다. 한편, 체조나 배드민턴 경기에서 한국대표팀에게 행해진 일부 편파판정이 있었기에 아라 아브라하미안의 행동이 후련하다는 반응을 보이는 네티즌도 적지 않았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올림피이모저모] 어머나! 간 큰 女수영선수 ...

      한국경제 | 2008.08.16 00:00 | show

    • 12년만에 셔틀콕 여복 銀 이경원-이효정

      특별취재단= 배드민턴 여자복식에서 12년만에 귀중한 은메달을 선사한 이경원(28)-이효정(27.이상 삼성전기) 조는 국가대표 경력이 10년이 넘은 최고참 베테랑 단짝이다. 이경원과 이효정은 모두 이번 베이징올림픽이 세번째 출전하는 올림픽이지만 함께 짝을 이뤄 경기에 참가한 것은 처음이다. 2000년 시드니대회때 이경원은 여자단식에 출전했고 이효정은 임경진과 조를 이뤄 여자복식에 출전했지만 둘 모두 16강에서 탈락했다. 2004년 아테네대회때는 ...

      연합뉴스 | 2008.08.16 00:00

    • thumbnail
      '부상투혼'이경원-이효정, 값진 은메달 박수 갈채

      16년만에 올림픽 금메달에 도전했던 배드민턴 여자복식이 금메달을 놓치고 말았다. 한국대표팀 최고참인 이경원-이효정(이상 삼성전기) 조는 세계랭킹 4위다. 15일 베이징공과대학에서 벌어진 2008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여자복식 결승에서 중국의 두징-유양(세계랭킹 3위) 조에 0-2(15-21 13-21)로 져 은메달울 획득했다. 특히 이경원은 발목이 다쳤음에도 불구하고 투지를 불태워 국민들에게 박수를 받았다. 1세트 8-8로 팽팽한 접전을 이어가던 ...

      한국경제 | 2008.08.16 00:00 | show

    • 男 배트민턴 복식 이재진-이용조, 값진 銅메달 획득!

      한국 배드민턴 대표팀이 '2008 베이징 올림픽' 남자복식에서 갚진 동메달을 추가했다. 16일 오후 베이징기술대 체육관에서 열린 3, 4위 결정전에서 이재진-이용대 조는 덴마크의 라르스-요나스 조를 맞아 첫 세트를 21 대 13으로 내준 후 내리 2세트와 마지막 세트를 이겨 역전승을 거뒀다. 이에 따라 한국 배드민턴은 여자 복식 이경원-이효정 조의 은메달에 이어 이재진-이용조 조의 동메달이 추가하게 됐다. 한편, 혼합복식 이용대-이효정 조는 ...

      한국경제 | 2008.08.16 00:00 | s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