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461-5470 / 6,8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누나들의 훈남' 이용대 "이상형은 김하늘"

      2008 베이징 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 금메달리스트 이용대가 이상형을 공개했다. '누나들의 훈남'으로 급부상한 이용대 선수는 18일 베이징 '코리아하우스'에서 가진 기자회견 직후 인터뷰에서 "이상형은 김하늘 누나"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용대 선수는 17일 베이징기술대체육관에서 열린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 결승전에서 이효정 선수(27ㆍ삼성전기)와 팀을 이뤄 세계 랭킹 1위인 노바 위디안토-릴리야나 나트시르조(인도네시아)에 맞서 2대0(21-11,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crispy

    • thumbnail
      이용대 '살인미소' 한방에 '국민남동생' 낙점

      "금메달, 해낼 줄 알았다", "윙크세레머니에 숨이 멎는 줄 알았다", "국민남동생 자격이 충분하다"…. 지난 17일 이효정선수와 함께 베이징 공과대학 체육관에서 벌어진 배드민턴 혼합복식 결승에서 인도네시아 노바 위디안토-릴리아나조를 꺾고 금메달을 딴 이용대 선수에게 연일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0세의 나이에도 충분한 기량을 펼쳐 최연소로 금메달을 획득했다는 점과 더불어 이승기와 김범을 섞어 놓은 듯한 훈훈한 외모로 주목받고 있다. 또한 금메달이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saram001

    • [올림픽] 이용대-이효정 "런던에서도 같이 뛰고 싶다"

      2008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에서 환상 호흡을 보이며 금메달은 딴 이용대(20)와 이효정(27.이상 삼성전기)이 4년 뒤에도 한 조를 이뤄 올림픽 2연패에 도전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이용대는 18일 베이징 시내 코리아하우스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2012년 런던올림픽에도 출전할 계획이 있느냐'란 질문에 "효정이 누나가 가면 나도 런던까지 가고 싶은 마음이 있다"고 밝혔다. 이용대는 이어 "국내에는 뛰어난 선수도 많아 앞으로도 혼합복식에서 ...

      연합뉴스 | 2008.08.18 00:00

    • thumbnail
      연상연하 커플 해냈다 … 이효정-이용대 금빛 스매싱

      17일 저녁 베이징 공과대학 체육관에서 벌어진 2008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 결승에서 한국의 이효정 - 이용대조가 세계랭킹 1위 인도네시아를 2-0으로 격파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국 배드민턴이 올림픽 혼합복식에서 12년만에 획득한 금메달이다. 세계랭킹 10위인 이용대-이효정(이상 삼성전기)조는 세계랭킹 1위인 인도네시아의 노바 위디안토-낫시르 릴리야나 조를 21-11, 21-17로 격파하며 세계 성장에 우뚝 섰다. 1996년 애틀랜타올림픽때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saram001

    • thumbnail
      '환상의 짝궁' 이용대-이효정은 누구…

      용대, 잘생긴 외모…'누나부대' 등장 효정, 타점 높은 네트플레이 최상급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이용대(20)-이효정(27)은 2004년 아테네올림픽을 끝으로 동반 은퇴한 김동문-라경민의 뒤를 이를 기대주다. 화순실고 1학년 때부터 태극마크를 달았던 이용대는 이번 대회에 출전한 배드민턴 선수 중 나이가 가장 적다. 그런데도 드라이브와 푸시 등 네트플레이가 뛰어나고 경기 운영능력도 노련하다는 평을 받고 있다. 특히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kkh

    • thumbnail
      이승기 닮은 이용대는 누구?

      2008 베이징 올림픽 남녀 배드민턴 복식에서 금메달을 딴 이용대 선수에 대한 네티즌들의 관심이 뜨겁다.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이용대(20)-이효정(27)은 2004년 아테네올림픽을 끝으로 동반 은퇴한 김동문-라경민의 뒤를 이를 기대주다. 이용대는 화순실고 1학년때 태극마크를 달았고, 이번 대회에 출전한 배드민턴 선수 중 나이가 가장 적다.그런데도 드라이브와 푸시 등 네트플레이가 뛰어나고 경기 운영능력도 노련하다는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saram001

    • thumbnail
      '금메달 윙크' 이용대 세레모니 화제

      2008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에서 이효정 선수와 금메달 사냥에 성공한 이용대 선수가 카메라 앞에서 선보인 '금메달 윙크' 세레모니가 화제를 낳고 있다. 17일 열린 2008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 결승에서 이효정(27) 선수와 '완소남' 이용대(20)가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용대 선수는 이날 오후 9시 30분께 세계 랭킹 1위인 인도네시아를 2-0으로 완파하고 금메달을 확정짓자 경기장을 촬영하고 있는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kkh

    • thumbnail
      '완소남' 이용대 선수, '금메달 윙크' 세러모니로 연일 화제

      2008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에서 이효정 선수와 금메달 사냥에 성공한 이용대 선수가 카메라 앞에서 선보인 '금메달 윙크' 세레모니를 선보인 것이 연일 화제다. 17일 열린 2008 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 결승에서 이효정(27) 선수와 '완소남' 이용대(20)가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용대 선수는 이날 오후 9시 30분께 세계 랭킹 1위인 인도네시아를 2-0으로 완파하고 금메달을 확정짓자 경기장을 촬영하고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cuba

    • thumbnail
      이동수 코치도 칭찬하는 '청출어람' 이용대

      2008 베이징 올림픽 배드민턴 남녀 혼합복식에서 금메달을 딴 이용대 선수에게 스포트라이트가 집중되면서 자연히 이용대의 코치 이동수도 유명세를 타고 있다. 이동수 코치는 이용대를 주니어 시절부터 지도해온 스승. 왕년에 국가대표로 활동하며 2004 아테네 올림픽 배드민턴 남자복식에서 은메달을 딴 실력파다. 2008 베이징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목에 건 이용대에 대해 이 코치는 "상대의 플레이를 예측하는 능력이 탁월하다"며 "앞으로 더 나은 성적이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mellisa

    • thumbnail
      이효정 미니홈피 '금따서 돌가갈께요'… 약속 지켰다!

      17일 저녁 베이징에서 기분 좋은 금메달 소식이 들려왔다. 한국 배드민턴이 올림픽 혼합복식에서 12년만에 금메달을 획득한 것이다. 베이징 공과대학 체육관에서 벌어진 2008베이징올림픽 배드민턴 혼합복식 결승 출전한 한국의 이효정 - 이용대조는 세계랭킹 1위 인도네시아를 2-0으로 격파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세계랭킹 10위인 이용대-이효정(이상 삼성전기)조는 세계랭킹 1위인 인도네시아의 노바 위디안토-낫시르 릴리야나 조를 21-11, 21-17로 ...

      한국경제 | 2008.08.18 00:00 | saram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