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91-3300 / 3,5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몽준 민주 합류설 논란

    ... 부담이 너무 크다는 점에서 정 의원 합류설은 민주당의 희망사항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인다. 김 위원은 또 이날 연설에서 "한나라당이 자신들의 대표를 바꾸겠다고 하는 것은 눈가리고 아웅하는 것으로 한나라당 의원중에서 비교적 깨끗한 사람 20~30명이 민주당에 오고 싶어한다"고 주장하고 "지역구 문제 등으로 복당이 지연되고 있는 김민석(金民錫) 전 의원도 조만간 복당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주=연합뉴스) 고일환 기자 koman@yna.co.kr

    연합뉴스 | 2004.02.23 00:00

  • 김민석 "지역구 문제 당에 일임"

    지역구 조정 문제와 당내 반발 등으로 민주당 복당이 늦춰지고 있는 김민석(金民錫) 전 의원은 22일 "지역구 등 거취와 관련된 모든문제를 당에 일임하겠다"며 "상임중앙위의 조속한 복당처리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김 전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당의 단합과 일사불란한 선거체제 구축에일조하기 위해 복당문제가 조속히 처리된다면 출마 지역 문제는 당의 결정에 따르기로 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민주당은 지난달 당원자격심사특위를 열어 김 전 의원의 ...

    연합뉴스 | 2004.02.22 00:00

  • 김홍일 `당 단합' 강조

    ...中) 대통령의 장남인 민주당 김홍일(金弘一) 의원이 22일 최근 당의 분란사태에 대해 입을 열었다. 그는 이날 측근을 통해 "지금 민주당은 국민의 지지를 얻기보다는 잃는 쪽으로가고 있다"고 말했다. 자신이 탈당했다 다시 복당한 것은 변화와 개혁을 바라는 국민의 여망을 받을고,50년 전통을 가진 민주당을 지키고 힘을 보태기 위해서였는데 현 상황은 자신의 기대와는 다른 방향으로 흘러가고 있는 것 같아 안타깝다는 의사를 여러 차례 표현했다고 이 측근은 전했다. ...

    연합뉴스 | 2004.02.22 00:00

  • 우리당내 '후단협 의원들' 낙오

    열린우리당내에서 지난 대선 당시 '반노(反盧)'활동을 했던 의원들이 점차 낙오되고 있다. 과거 민주당에서 `대통령후보 단일화 추진협의회'(후단협) 활동 당시 결과적으로 노무현(盧武鉉) 후보를 반대하고 탈당과 복당을 반복했던 후단협 의원중 열린우리당에 참여한 의원은 모두 5명. 이 가운데 송영진(宋榮珍) 의원은 미군부대내 카지노 도박 등으로 물의를 일으켜 지난 1월17일 탈당했고, 설송웅 송석찬(宋錫贊) 의원도 지난달 일신상의 이유 등으로 잇따라 ...

    연합뉴스 | 2004.02.19 00:00

  • 김덕배 총선 불출마 선언

    ... 할 수 있는 자리를 떠나는 것이 안타깝지만 사사로운 이익보다는 대의를 위해 총선 불출마를 결심했다"고 말했다. 경기 고양 일산을이 지역구인 김 의원은 초선으로 지난 2002년 대선 당시 후단협 활동과정에서 민주당을 탈당했다가 복당했다는 이유로 최근 총선시민연대로부터 낙천대상자로 선정됐다. 이로써 불출마 의사를 밝힌 우리당 현역의원은 비리혐의로 탈당한 송영진(宋榮珍.충남 당진) 의원과 설송웅, 이창복(李昌馥), 송석찬(宋錫贊), 이원성(李源性), 천용택(千容宅) ...

    연합뉴스 | 2004.02.19 00:00

  • 한승수의원, "금전지원 받은일 없다"

    한나라당 한승수 의원은 19일 "스스로의 정치철학에 의해 한나라당에 복당했으며 복당과 관련해 어떠한 금전적 지원도 받은 일이 없다"고 밝혔다. 한 의원은 이날 소버린 자산운용의 국내 홍보대행사인 엑세스 커뮤니케이션을통해 성명을 내고 "온건보수자인 본인은 대선을 앞두고 한나라당에 돌아가는 것이본인의 정치철학과도 궤도를 같이 한다고 믿었다"면서 "한나라당 복당과 관련해 어떠한 금전적 지원을 받은 일이 없었다는 것을 분명히 밝힌다"고 강조했다. 한 ...

    연합뉴스 | 2004.02.19 00:00

  • 민주도 '지도부 갈등' 조짐

    ... 이날 "당 지도부는 한 줌 안되는 당내 권력 사수에 집착하며 리더십과 전략부재를 드러내고 있다"며 지도부를 강한 목소리로 성토하며 당내 개혁을 촉구했다. 추 위원은 "개혁을 요구하며 당을 떠났다가 위기에 직면한 당을 구하기 위해 복당한 정범구(鄭範九) 의원이 다시 절망하고 불출마 선언을 했지만 지도부는 미동도하지 않았다"며 "당내 개혁을 통해 열린우리당과 경쟁해야한다"고 주장했다. 장성민(張誠珉) 청년위원장도 "당의 정체성을 상실시키는 반개혁 인사들에 대해서는 과감한 ...

    연합뉴스 | 2004.02.19 00:00

  • 우리당 낙천대상자 어떻게되나

    ... 김명섭(金明燮) 의원은 `구제'될 것으로 예상된다. 과거 민주당 시절 후단협 활동을 했던 김덕배(金德培) 의원도 시민단체의 낙선대상자 선정과 관계없이 심사위원회 심사과정을 통과할 가능성이 높다. 이와 관련, 조 교수는 "과거 민주당 시절 후단협 활동을 했던 사람들은 민주당의 정권재창출에 대한 의지와 후보단일화 이후 복당한 점 등을 고려해 경선을 통해유권자의 심판에 따르기로 했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전승현기자 shchon@yna.co.kr

    연합뉴스 | 2004.02.17 00:00

  • 김홍일 목포 불출마 선언

    민주당 김홍일(金弘一) 의원은 17일 오는 4월 총선에서 지역구인 목포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지난달 20일 전격 탈당했다가 한화갑(韓和甲) 전 민주당 대표에 대한 검찰수사를 계기로 12일만에 복당한 김 의원은 최근까지 단수후보 공천이 유력시됐고 당내일각에서 제기된 비례대표 출마설을 강하게 부인해왔다. 그러나 최근 당 지지율이 하락세를 면치 못하고 호남지역 공천 `물갈이'가 지지부진하자 기득권 포기 차원에서 지역구 불출마를 결심한 것으로 ...

    연합뉴스 | 2004.02.17 00:00

  • 우리당 뇌물수수후보 공천배제

    ... 있다"고 말했다. 조 교수는 당적변경과 관련, "이념을 달리하는 정당을 두차례 이상 옮긴사람에대해서는 공천배체가 원칙이다"며 "그러나 과거 민주당 시절 후단협 활동을 했던 사람들은 민주당의 정권재창출에 대한 의지와 후보단일화 이후 복당한 점 등을 고려해경선을 통해 유권자의 심판에 따르기로 했다"고 말했다. 한편 김한길 총선기획단장은 "3월7일까지 경선과 공천심사위원회 심사 등 공천작업을 마무리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전승현기자 shchon@y...

    연합뉴스 | 2004.02.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