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0851-60860 / 84,6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일보, 사실상 법정관리…장재구 회장 경영권 잃어

      ... 보전관리인은 과거 한국일보의 워크아웃 시기 주채권은행인 우리은행에서 파견돼 채권관리단장을 지낸 고낙현씨가 맡았다. 장재구 회장을 비롯한 경영진은 이날부터 인사·재무·신문발행 업무를 포함한 모든 경영권을 잃게 됐다. 재판부는 경영진이 수사를 받고 있고 신문제작이 파행으로 치달아 광고주가 급속히 이탈하는 현실 등을 고려해 회생절차에 앞서 보전관리인을 선임했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한경닷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3.08.01 15:23 | 엄광용

    • 大法 "동의없이 아내 현금카드 돈 인출은 절도죄"

      ...의없이 남편이 아내의 현금카드로 돈을 인출한 것은 절도죄에 해당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2부(주심 이상훈 대법관)는 1일 피의자 이 모씨가 동의없이 아내의 현금카드로 현금 500만원을 인출한 것과 관련, 2심 재판부가 친족상도례를 적용해 형을 면제한 부분에 대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 북부지법으로 돌려보냈다고 밝혔다. 현행 형법 344조와 326조 1항은 직계혈족,배우자,동거친족,동거가족간의 사기죄는 형을 면제한다는 내용의 친족상도례(親族相盜例)를 ...

      한국경제TV | 2013.08.01 14:09

    • 안도현 시인, 국민참여재판 신청…"국민 판단 듣고 싶다"

      ... 제2부(재판장 은택) 심리로 열린 첫 공판에 앞서 "제 혐의에 대해 국민 상식과 눈높이에 맞는 판단을 듣고 싶다"며 국민참여재판을 신청했다. 이어 국민참여재판을 받고 싶냐는 재판장 질문에 "가능하다면 그렇게 하고 싶다"고 말했다. 재판부는 오는 26일 11시를 국민참여재판 진행 준비기일로 정했고 구체적 일정은 당일 결정할 예정이다. 안 시인은 지난해 12월 트위터를 통해 박근혜 새누리당 당시 대선 후보가 안중근의 유묵(생전에 남긴 글씨나 그림) 도난에 관여됐다는 ...

      한국경제 | 2013.08.01 13:39 | 엄광용

    • 법원 "폴리페서에 '1개월 정직' 지나치게 무겁다"

      ... KDI는 총선이 끝난 지난해 6월 유 교수가 학교의 승인을 받지 않고 38차례의 대외활동을 했다는 이유로 정직 3개월의 징계를 내렸다. 유 교수는 소청심사에서 정직 1개월로 감경받았지만 이마저도 지나치다며 소송을 냈다. 재판부는 "휴직신청이 받아들여지지 않은 상태에서 한 정치활동은 직장 이탈"이라고 판단했다. 그러나 교수가 사회활동을 할 수 있는 자유를 폭넓게 인정했다. 재판부는 "유 교수의 대외활동은 학문적 연구결과나 평소 자신의 견해를 밝힌 것에 ...

      연합뉴스 | 2013.08.01 12:06

    • `이상득 판결문' 송부 지연…검찰 '부글부글'

      재판부 `판결문 완료 못했다' 1주일 지나도록 안 넘겨 검찰, 판결문없이 상고 `해프닝'…법원 "법적 문제없다" 형사재판 항소심 선고가 내려진 뒤 1주일이 지날 때까지 재판부가 판결문을 작성하지 않아 검찰이 판결문도 보지 못한 채 상고하는 웃지못할 일이 벌어졌다. 1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고법 형사4부(문용선 부장판사)는 지난달 25일 정치자금법 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상득(78) 전 의원에 대한 항소심에서 징역 2년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

      연합뉴스 | 2013.08.01 12:00

    • 한국일보 '재산보전' 결정…장재구 회장 경영권 상실

      ... 수 없고 채권 가압류나 가처분, 강제집행 등도 금지된다. 한국일보는 1999년 워크아웃에 들어가 2007년까지 구조조정 작업을 거쳤다. 그러나 2009년부터 2012년까지 4년 연속 부채가 자산을 초과한 자본잠식 상태다. 재판부는 경영진이 수사를 받고 있고 신문제작 파행으로 광고주가 급속도로 이탈하고 있는 점 등을 감안해 회생절차에 앞서 보전관리인을 선임했다고 설명했다. 재판부는 협력업체 등 다른 채권자들의 의견도 수렴해 회생절차 개시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

      연합뉴스 | 2013.08.01 11:15

    • 대법 "부인 몰래 현금카드로 인출, 절도죄 성립"

      ... 주민센터에서 위임장을 위조하기도 했다. 이씨는 아내와 공동명의로 된 부동산을 자신의 소유로 돌리기로 마음먹었다. 소유지분 말소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아내 지갑에서 현금카드를 훔쳐나온 이씨는 500만원을 인출했다가 기소됐다. 1심 재판부는 집단·흉기 등 협박, 상해, 폭행, 사문서위조, 절도 등 이씨의 혐의를 모두 인정해 징역 1년을 선고했다. 2심 재판부는 그러나 이씨의 다른 혐의는 인정하면서도 현금카드를 통한 현금인출 부분은 친족상도례를 적용해 형을 면제했다. ...

      연합뉴스 | 2013.08.01 07:11

    • 영국 고법, 안락사 청구 불허 판결

      ... 달라는 불치병 말기 환자의 안락사 청구를 허용할 수 없다고 판결했다. 31일(현지시간) BBC에 따르면 항소법원은 전신마비 환자와 유가족이 제기한 소송에서 말기 환자와 가족의 안락사 청구를 허락하지 않은 1심 판결을 유지했다. 재판부는 법관의 역할은 법의 원칙을 찾아 이를 적용하는 데 있다며 만장일치로 이같이 선고했다. 이번 소송에는 전신마비와 싸우며 안락사 소송을 벌이다 지난해 사망한 토니 니클린슨의 유족과 전신마비 환자 폴 램(57) 등이 원고로 참여했다. ...

      한국경제 | 2013.08.01 06:48

    • O.J. 심슨에게 가석방 허가…당장 풀려나진 못해

      ... 대해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선처를 호소했다. 앞서 심슨은 지난 5월 기존 재판에서 변호인이 자신을 제대로 변호하지 않았다며 재심을 신청했다. 따라서 이번 가석방 결정과 상관없이 조기 출소 가능성도 여전히 남아 있다. 담당 재판부가 심슨의 요청을 받아들일지는 아직 결정하지 않았지만 만약 재심을 인정할 경우 그에게는 보석을 신청할 기회도 주어진다. 심슨은 재심 요청 당시 법정에서 "변호사로 일한 예일 갤런티가 70만 달러(약 7억7천만원)에 가까운 수임료를 받고도 ...

      연합뉴스 | 2013.08.01 05:06

    • '40년에 87년 더' 美소녀 성폭행범, 총 127년 감옥살이

      ... 87년을 더 선고받았다. 30일(현지시간) 미국 언론에 따르면 성폭행 전과범인 전직 우편배달부 타미 네일러(45)가 10대 소녀를 폭력을 휘둘러 납치한 뒤 성폭력 및 성적학대 등을 한 6개 혐의로 이같은 중형을 판결했다고 전했다. 재판부에 따르면 네일러는 지난 2006년 5월 시카고 남부의 버스 정류장 인근에서 버스를 기다리던 당시 16세 여고생을 흉기로 위협, 납치해 성폭행한 뒤 풀어줬다. 성폭행 당한 소녀는 인근 주민의 도움으로 곧 병원으로 옮겨져 성폭력 응급키트(rape ...

      한국경제 | 2013.07.31 15:06 | 김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