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9631-69640 / 84,9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大法 "학교일조량 줄어도 학생 배상 못받아"

      ... 원심을 확정했다고 12일 밝혔다. S초등학교는 2002년 6월 개교했는데 H사가 학교 옆에 아파트를 신축하면서 그림자가 생겨 운동장과 일부 교실의 일조권이 침해되자 2004년 당시 재학생들이 위자료를 달라며 소송을 냈다. 1심 재판부는 "학생들이 학교에 상주하지 않는다 해도 수업시간에만 학교에 있는 것이 아니고 수업 전ㆍ후로 운동장과 교실 등 학교시설을 이용한다"며 "이 사건에서의 일조 방해는 사회통념상 일반적으로 참을 수 있는 한도를 넘어섰다"고 원고측 손을 들어줬다. ...

      연합뉴스 | 2009.01.12 00:00

    • 법원 "TV수신료 체납했다고 단전안된다"

      ... 10명이 한국전력공사를 상대로 제기한 방송 수신료 통합징수 권한 부존재 확인 청구 소송에서 원고 패소 판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수신료 통합징수 분쟁은 수년 전 지방의 한 법원에 접수된 이래 민사소송의 형태로 다뤄졌고 1ㆍ2심 재판부는 "통합 징수 이전보다 징수율이 향상되고 비용은 절감되는 효과가 발생했다"며 원고 패소 판결했다. 그러나 지난해 7월 대법원은 "수신료 부과는 공권력 행사에 해당하므로 이 사건은 민사소송이 아닌 공법상의 법률관계를 대상으로 하는 ...

      연합뉴스 | 2009.01.12 00:00

    • 성폭행범에 징역 15년.전자발찌 7년

      ... 형사2부(재판장 김현환 부장판사)는 12일 부녀자를 상습적으로 성폭행해 성폭력범죄 처벌및 피해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기소된 한모(33)씨에 대해 징역 15년과 출소 후 전자발찌(위치추적 전자장치) 부착 7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부녀자를 상습적으로 성폭행한 죄질이 나쁜데다 성범죄 예방을 위해 사회로부터 격리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해 이같이 선고한다"고 밝혔다. 한씨는 지난해 7월초 일주일새 심야에 포항시내 주택을 침입해 10대부터 30대까지 부녀자 3명을 ...

      연합뉴스 | 2009.01.12 00:00

    • "자기돈 아니라고…" 혈세 1210억 날린 국토부

      ... 국민은행,농협은 위탁 업무를 시작했고 수수료를 청구했다. 국토부는 그러나 "ATM기 수수료가 단말기 수수료 단가로 청구된 것을 몰랐다"며 지난해 국민은행과 농협을 상대로 차액 1210억여원을 반환하라는 소송을 제기했다. 이에 대해 재판부는 "국민은행이 위탁 수수료를 청구하면서 국토부에 낸 검토 보고서에는 분명히 ATM기 수수료가 단말기 수수료로 분류된 내역이 포함돼 있다"며 "농협 또한 수수료를 청구하면서 이런 오류를 지적했음에도 불구하고 국토부는 아무런 이의를 제기하지 ...

      한국경제 | 2009.01.12 00:00 | 박민제

    • 대법 "학교일조량 줄어도 학생 배상 안돼"

      ... H건설사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원고패소한 원심을 확정했다. S초등학교는 H사가 학교 옆에 아파트를 신축하면서 그림자가 생겨 운동장과 일부 교실의 일조권이 침해되자 당시 재학생들이 위자료를 달라며 소송을 냈다. 1심 재판부는 “학생들이 수업시간에만 학교에 있는 것이 아니고 수업 전·후로 운동장과 교실 등 학교시설을 이용하기 때문에 일조 방해는 일반적으로 참을 수 있는 한도를 넘어섰다”며 각각 5~20만원을 배상하라고 선고했다.그러나 항소심은 “일조는 ...

      한국경제 | 2009.01.12 00:00 | 김정은

    • "빌트인 家電제품도 부동산 취득세 내야"

      ... 모든 방에 설치된 세탁기와 붙박이 가구 등이 빠져있었다. 이를 뒤늦게 발견한 구청이 덜 낸 취득세 2350만원과 등록세 940만원 등 3290만원을 추가로 내라고 이씨에게 알렸지만 이씨는 세금을 못 내겠다며 소송을 냈다. 1심 재판부인 서울행정법원 14부는 "건축비로 41억원을 쓴 점은 인정되지만 오피스텔이 세탁기,냉장고,에어컨,가구 등이 구비된 상태에서 분양됐고 이는 분양자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기 위한 시설이고 건물에 딸리지 않은 것이 명백해 건물 취득세 과세표준에 ...

      한국경제 | 2009.01.11 00:00 | 김병일

    • "붙박이 제품 포함해 건물 취득세 매겨야"

      ... 파악하게 됐다. 이에 따라 구청은 2006년 41억원의 과세표준을 다시 적용해 덜 낸 취득세 2천350만원과 등록세 940만원 등 3천290만원을 추가로 내라고 이 씨에게 알렸지만 이 씨는 세금을 못 내겠다며 소송을 냈다. 1심 재판부인 서울행정법원 14부는 "건축비로 41억원을 쓴 점은 인정되지만 오피스텔이 세탁기, 냉장고, 에어컨, 가구 등이 구비된 상태에서 분양됐고 이는 분양자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기 위한 시설이고 건물에 딸리지 않은 것이 명백해 건물 취득세 ...

      연합뉴스 | 2009.01.11 00:00

    • 사고車 도우려다 사고나면…법원 "책임無"

      ... 지점을 충분히 통과해 차를 세웠거나 가던 길을 그냥 갔다면 사고를 피할 수 있었을 것이라고 주장했지만 법원은 더 큰 사고를 막으려고 구조를 시도한 것은 합리적인 판단이고 그 결과가 나쁘다는 이유로 책임을 물을 수 없다고 판시했다. 재판부는 "박씨와 황씨가 더 먼 곳에 정차했다면 2차 사고 위험은 줄지만 그만큼 구조조치가 늦어지고 이로 인해 더 큰 사고가 발생할 위험이 있었다고 보인다"며 "이들의 판단이 잘못됐다고 보기 어렵고, 결과적으로 추가 충돌이 발생해 구조 시도가 ...

      연합뉴스 | 2009.01.11 00:00

    • [부산] 유림건설 회생절차 신청

      ... 회생절차 개시를 신청했다. 지역 건설업계에는 정부의 부실 건설사 퇴출을 앞둔 상황에서 터진 '신호탄'이 아니냐는 비관적 전망과 함께 예견됐던 건설업계의 어려움이 표면화되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부산지법 기업회생 전담 재판부인 민사 12부(재판장 박성철 부장판사)는 지역 중견업체인 유림건설이 8일 오후 회생절차 개시신청을 했다고 9일 밝혔다. 유림림건설 관계자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여러 가지 악성 루머 속에서 미분양, 대출금리 상승 등으로 영업이자 비용 부담이 ...

      한국경제 | 2009.01.09 00:00 | 김태현

    • 법원, "키코 효력정지" 이번엔 기각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50부(이동명 수석부장판사)는 9일 진양해운이 환헤지 통화옵션상품 키코(KIKO)의 효력을 정지해달라며 신한은행을 상대로 낸 가처분 신청을 기각했다. 같은 재판부는 작년 12월30일에는 주식회사 모나미와 디에스엘시디가 SC제일은행을 상대로 낸 키코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받아들인 바 있다. (서울연합뉴스) 차대운 기자 setuzi@yna.co.kr

      연합뉴스 | 2009.01.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