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9611-69620 / 85,7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선거법 위반' 관악구청장 벌금 500만원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부(김용상 부장판사)는 선거구민에게 식사를 제공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기소된 김효겸 관악구청장에게 벌금 500만원을 선고했다. 이 형량이 확정되면 김 구청장은 구청장직을 상실하게 된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워크숍을 열어 식사 등을 제공한 행위에 대해 적법한 직무집행이라고 주장하지만 관련 법령과 조례에서 근거를 찾을 수 없다"며 "피고인의 공소사실이 모두 유죄라고 판단한다"고 밝혔다. 김 구청장은 지난해 10월 `동(洞) ...

      연합뉴스 | 2009.07.17 00:00

    • 박연차 구속집행정지 신청

      `박연차 게이트'의 주인공인 박연차 전 태광실업 회장이 척추 디스크 악화로 수술을 받으려고 지난 13일 법원에 구속집행정지 신청을 한 것으로 뒤늦게 밝혀졌다. 이에 따라 담당 재판부인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이규진 부장판사)와 형사합의23부(홍승면 부장판사)는 검찰이 제출한 의견서를 검토해 수용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박 전 회장의 변호인은 17일 "기존의 협심증이 재발한데다 다른 관상동맥에도 협착 증상이 생겼고, 요추와 경추 부위의 디스크 ...

      연합뉴스 | 2009.07.17 00:00

    • "보험료 밀려도 최후통지 안했으면 보험금 줘야"

      ... 나왔다. 부산지법 민사1단독 성금석 판사는 17일 보험회사가 보험료를 제때 내지 않은 고객 김모씨(59·여)를 상대로 제기한 채무부존재확인 소송에서 보험사는 김 씨에게 보험금 2980만 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패소 판결을 했다. 재판부는 “약정한 시기에 분할 보험료를 내지 않으면 보험자는 계약자에게 최후통지를 하고 그 기간 안에 보험료를 내지 않으면 그 보험계약을 해지할 수 있지만,수차례 독촉을 했다는 이유만으로 보험계약이 해지됐다고 볼 수는 없다”라고 판시했다. ...

      한국경제 | 2009.07.17 00:00 | 김동민

    • '강남 귀족계' 다복회 계주 징역2년 선고

      [한경닷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이규진 부장판사)는 17일 '강남 귀족계'로 알려진 다복회의 계주 윤모씨(52·여)에게 징역 2년,곗돈을 관리한 박모씨(52·남)에게는 징역 1년6월의 실형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2004년 5월부터 다복회를 만들어 운영했으나 수익금으로 사채이자를 감당하는 것이 불가능해지고 계원들에 대한 곗돈 지급이 어렵게 된 작년 9~10월 부분에 대해서만 사기 혐의 유죄를 인정하고,그 이전 기간에 대해선 기망의 의사나 ...

      한국경제 | 2009.07.17 00:00 | 김동민

    • 박연차 구속집행정지 될 듯

      ... 분명하기 때문에 중립적으로 의견을 낸 것"이라고 밝혔다. 검찰이 피고인의 구속집행정지 신청에 대해 통상 반대 의견을 내는 점을 감안할 때 적의 처리 의견을 낸 것은 한시적 석방에 반대하지 않겠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이에 따라 담당 재판부인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이규진 부장판사)와 형사합의23부(홍승면 부장판사)는 구속집행정지 수용 여부를 조만간 결정할 예정이다. 박 전 회장의 변호인은 앞서 "요추와 경추 부위 디스크 증세 등의 악화로 긴급 수술이 필요하다"며 ...

      한국경제 | 2009.07.17 00:00 | 이해성

    • `삼성사건' 파기환송심 29일 결심공판

      ... 신주인수권부사채(BW) 발행 당시 기업의 순자산가치와 주당순이익 등을 평가하는 방법에 대한 보강자료를 제출해줄 것을 요구했다. 그러나 이날은 정식 공판이 아닌 공판준비기일이어서 이 전 회장, 이학수 삼성 고문 등 피고인들은 나오지 않았다. 재판부는 29일 삼성SDS 주식 시세를 알아보기 위해 주식을 거래한 증인을 불러 신문한 뒤 결심공판을 열고 심리를 종결할 방침이다. 대법원은 5월29일 삼성SDS BW를 헐값에 발행한 뒤 이 전 회장이 자녀 등에게 최대 지분을 사도록 ...

      연합뉴스 | 2009.07.17 00:00

    • "문자메시지 해고 통보는 손배 대상"

      ... 민사14부(재판장 성지호 부장판사)는 “SMS로 해고를 통보하는 것은 부당하다”며 정모(57)씨가 A보험회사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피고는 원고에게 4700여만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일부 승소 판결을 했다고 17일 밝혔다. 재판부는 “피고가 제출한 증거만으로는 해촉 사유가 발생했다는 점을 인정할 수 없을 뿐더러 SMS를 통해 해촉을 통보한 것은 계약 해지 사유와 해지 날짜가 기재된 서면으로 해고하도록 한 관련 규정을 어긴 것이어서 효력이 없다”며 “부당해고가 ...

      한국경제 | 2009.07.17 00:00 | 김동민

    • 법원 "보험료 밀려도 보험금 줘야"

      ... 판결이 나왔습니다. 부산지방법원은 17일 보험회사가 보험료를 제때 내지 않은 고객 김모(59.여) 씨를 상대로 제기한 채무부존재확인 소송에서 보험사는 김 씨에게 보험금 2980만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패소 판결을 내렸습니다. 재판부는 "약정한 시기에 보험료를 내지 않으면 보험사는 계약자에게 최후 통지를 하고 그 기간 안에 보험료를 내지 않으면 보험계약을 해지할 수 있지만, 수 차례 독촉을 했다는 이유만으로 보험계약이 해지됐다고 볼 수는 없다"고 판시했습니다. ...

      한국경제TV | 2009.07.17 00:00

    • "문자메시지로 해고통보는 부당…손해배상해야"

      ... 건 것으로 해석된다. 서울남부지법 민사14부(부장판사 성지호)는 보험회사 직원이던 정모씨(57)가 회사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청구소송에서 "회사는 정씨에게 4700만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재판부는 "문자메시지로 해고통보한 것은 계약해지 사유와 날짜가 기재된 서면으로 해고하도록 한 관련 규정을 어긴 것이어서 효력이 없는 만큼 부당해고에 대한 손해를 배상할 의무가 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그러나 "원고도 해고를 당한 뒤 ...

      한국경제 | 2009.07.17 00:00 | 조성근

    • "보험료 밀려도 '최후통지' 안했다면 보험금 줘야"

      ... 부산지법 민사1단독 성금석 판사는 17일 보험회사가 보험료를 제때 내지 않은 고객 김모(59.여) 씨를 상대로 제기한 채무부존재확인 소송에서 보험사는 김 씨에게 보험금 2천980만 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패소 판결을 했다. 재판부는 "약정한 시기에 분할 보험료를 내지 않으면 보험자는 계약자에게 최후 통지를 하고 그 기간 안에 보험료를 내지 않으면 그 보험계약을 해지할 수 있지만, 수차례 독촉을 했다는 이유만으로 보험계약이 해지됐다고 볼 수는 없다"라고 판시했다. ...

      연합뉴스 | 2009.07.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