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1-100 / 30,8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HMM, 해운불황에 작년 영업익 94%↓…재매각 시일 걸릴듯(종합)

      ... 가능성…영구채 추가전환시 10조원 넘을수도 하림그룹으로의 인수가 무산된 국내 최대 컨테이너 선사 HMM이 해운업 불황 여파로 지난해 부진한 실적을 기록했다. HMM의 실적 악화를 초래한 해운업 침체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예상돼 채권단인 KDB산업은행과 한국해양진흥공사의 매각 절차 재개에는 다소 시일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 수요둔화·운임하락에 실적 감소…"올해 전망도 흐림" HMM은 연결기준 지난해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94% 감소한 5천849억원을 기록했다고 ...

      한국경제 | 2024.02.14 17:57 | YONHAP

    • thumbnail
      태영 워크아웃 삐걱…PF 처리案 시한 넘겨

      ... 대주단이 해당 PF사업장에 새로 자금을 넣어 정상화할 것인지, 공사를 중단하고 토지 등을 매각하는 청산에 들어갈지 결정하지 못했다는 얘기다. 정상화 추진 시 신규자금 투입 규모와 분담 비율도 합의하지 못한 상태다. 태영건설 채권단은 지난달 11일 1차 협의회에서 각 대주단에 한 달 뒤인 이달 11일까지 PF사업장별 처리 방안을 제출하도록 결의했다. 이런 결의가 가능했던 건 태영건설 채권단을 구성하는 600여 개 금융사가 대부분 각각의 PF대주단 구성원이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24.02.13 17:55 | 강현우

    • thumbnail
      "올해 금감원 MBTI는 'ESTP'"…의미심장한 의미 뜯어보니 [금융당국 포커스]

      ... 결정한다. 대주단이 사업성이 낮다고 판단하거나, 심각한 부실이 발견된 사업장은 주요 자산을 경·공매에 넘기고 문을 닫을 수도 있다. 이들 PF 사업장 처리 방안은 태영건설의 기업개선계획 내용에 포함돼 오는 4월 제2차 채권단 협의회 결의를 거칠 예정이다. 계획이 채권단의 75% 이상 동의를 얻어야 워크아웃이 계속 진행될 수 있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내용에 동의하지 않아 이탈하는 채권자가 25%를 넘어서면 태영건설이나 개별 PF사업장이 법정관리로 가게 ...

      한국경제 | 2024.02.11 16:41 | 선한결

    • thumbnail
      원점 돌아온 HMM 매각…새주인 찾아주기 난항 예고(종합2보)

      ... 개시되기까지는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전망된다. 7일 산업은행 등에 따르면 전날 자정 산은, 해양진흥공사와 하림그룹의 HMM 매각 협상이 최종 결렬되면서 하림그룹의 HMM 우선협상대상자 자격이 상실됐다. 이에 따라 HMM은 당분간 채권단 관리체제로 유지된다. 산은과 해진공은 향후 적정한 시기 HMM 재매각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산은 관계자는 "재매각에 대해서는 해진공 등 관계기관 협의를 통해 결정해야 한다"며 "일단 바로 재매각을 추진할 수는 없고, 언제 ...

      한국경제 | 2024.02.07 17:19 | YONHAP

    • thumbnail
      원점 돌아온 HMM 매각…새주인 찾아주기 난항 예고(종합)

      ... 개시되기까지는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전망된다. 7일 산업은행 등에 따르면 전날 자정 산은, 해양진흥공사와 하림그룹의 HMM 매각 협상이 최종 결렬되면서 하림그룹의 HMM 우선협상대상자 자격이 상실됐다. 이에 따라 HMM은 당분간 채권단 관리체제로 유지된다. 산은과 해진공은 향후 적정한 시기 HMM 재매각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산은 관계자는 "재매각에 대해서는 해진공 등 관계기관 협의를 통해 결정해야 한다"며 "일단 바로 재매각을 추진할 수는 없고, 언제 ...

      한국경제 | 2024.02.07 14:21 | YONHAP

    • thumbnail
      원점 돌아온 HMM 매각…산업은행 새 주인 찾기 난항 예고

      ... 등 매각 측이 향후 절차를 고심하고 있다. 7일 산업은행 등에 따르면 전날 자정 산은, 해양진흥공사와 하림그룹의 HMM 매각 협상이 최종 결렬되면서 하림그룹의 HMM 우선협상대상자 자격이 상실됐다. 이에 따라 HMM은 당분간 채권단 관리체제로 유지된다. 산은과 해진공은 향후 적정한 시기를 골라 HMM 재매각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산은 관계자는 "언제 다시 재매각 절차에 들어갈지 등에 관해 이야기하기는 아직 어려운 상황"이라고 전했다. 업계에서는 해운업황이 ...

      한국경제 | 2024.02.07 10:38 | YONHAP

    • thumbnail
      HMM 매각 무산…'경영 주도권·지분 매각제한' 놓고 이견

      ... 지나면 지분을 처분해 투자금을 회수해야 한다. 하지만 JKL파트너스가 5년간 보유지분을 매각할 수 없다면 자금을 조달하고 펀드를 운용하는 데 있어서 난항을 겪을 수 있다. 매각 작업이 무산되면서 HMM은 당분간 산업은행 등 채권단 관리 체제를 유지하게 됐다. 재매각 시점은 확정하지 못하고 있으나, 업계에서는 단기간에 해결되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 매각 작업이 이뤄지는 동안 HMM을 둘러싼 영업환경이 급변했기 때문이다. 세계 2위 선사인 머스크와 ...

      한국경제TV | 2024.02.07 09:49

    • thumbnail
      하림, 글로벌그룹 꿈 무산…"입장 차이 커 협상 쉽지 않았다"

      ... 23일까지가 시한이었다가 지난 6일로 한 차례 연장됐으나 양측이 결국 합의에 이르지 못 했다. 매각 측은 7일 자정쯤 "일부 사항에 대한 이견으로 협상이 최종 결렬됐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HMM은 당분간 산업은행 등 채권단 관리체제를 유지한다. 하림그룹은 이날 오전 HMM 경영권 인수를 위한 주식매매 거래 협상이 최종 무산된 데 대해 "HMM의 안정적인 경영 여건 확보와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위해 건설적인 의견들을 제시하며 성실하게 협상에 임했으나 ...

      한국경제 | 2024.02.07 09:31 | YONHAP

    • thumbnail
      "회사 다시 사겠다"…쫓겨난 지 5년 만에 재입성 노린 창업자

      ... 위워크에 다시 입성하려는 뉴먼의 시도는 인수자금 조달 외에도 여러 난관이 예상된다. 파산보호 절차를 밟고 있는 위워크의 선순위 채권자들로부터 동의를 얻어야 하기 때문이다. 노이만은 킹스트리트캐피털, 브리게이드캐피털, 블랙록 등 위워크의 채권단 일부와 대화를 나눴지만 그의 계획에 동참할 의향을 밝힌 채권자들은 아직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위워크는 한때 공유경제 분야 '혁신의 대명사'로 꼽힌 기업이다. 손정의 회장이 이끄는 소프트뱅크는 160억달러에 이르는 돈을 ...

      한국경제 | 2024.02.07 08:09 | 김리안

    • thumbnail
      클린스만호, 결승 진출 좌절…윤 대통령, 오늘 신년대담 방송 [모닝브리핑]

      ... 제한하는 안과, 컨소시엄으로 함께 참여한 사모펀드 JKL파트너스의 지분 매각 기한에 예외를 적용하는 안 등을 매각사 측이 받아들이지 못한 것으로 보입니다. 이로써 하림은 우선협상대상자 지위를 상실했고, HMM은 당분간 산업은행 등 채권단 관리 체제를 유지하게 됩니다. ◆ 전국 대체로 흐려…새벽까지 눈·비 수요일인 오늘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호남은 가끔 구름이 많은 가운데 곳에 따라 새벽까지 눈이 내리겠습니다. 기상청은 "오늘 ...

      한국경제 | 2024.02.07 06:57 | 노정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