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51-260 / 3,8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나이 잊은' 박상현, GS칼텍스 매경오픈 3번째 우승 도전

    ... 조우영과 장유빈이 불러일으킨 아마추어 돌풍도 이어질지 관심사다. 조우영은 지난달 23일 골프존 오픈에서 10년 만에 아마추어 우승을 따냈고, 장유빈은 스릭슨 투어 우승에 이어 골프존 오픈 공동 5위로 '프로 형님들'을 긴장시켰다. GS칼텍스 매경오픈에서 불멸의 기록으로 남은 최고령 통과(62세 4개월 1일) 기록을 지닌 최상호(68)와 시니어 무대 최강자 김종덕(61)이 후배들과 대결에서 어떤 경기력을 보일지도 지켜볼 대목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5.02 10:00 | YONHAP

  • thumbnail
    막판 이글-버디 유해란, 공동6위…그린, 4년 만에 통산 3승(종합)

    ... 올랐다. 올해 첫 대회 드라이브온 챔피언십 공동 7위에 이은 두 번째 톱10 진입이며 LPGA투어에 진출해 거둔 최고 성적이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통산 5승을 거둔 유해란은 지난해 12월 퀄리파잉 시리즈를 1위로 통과하며 올해 LPGA 투어로 무대를 옮겼다. 앞서 치른 4차례 대회에서 한 번도 탈락이 없이 연착륙에는 성공했지만, 신인왕 레이스에서는 그레이스 김(호주), 나타끄리타 웡타위랍(태국)에 이어 3위에 머물렀던 유해란은 이번 대회 공동 ...

    한국경제 | 2023.05.01 16:26 | YONHAP

  • thumbnail
    막판 이글-버디 유해란, 공동6위…그린, 4년 만에 통산 3승

    ... 올랐다. 올해 첫 대회 드라이브온 챔피언십 공동 7위에 이은 두 번째 톱10 진입이며 LPGA투어에 진출해 거둔 최고 성적이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통산 5승을 거둔 유해란은 지난해 12월 퀄리파잉 시리즈를 1위로 통과하며 올해 LPGA 투어로 무대를 옮겼다. 앞서 치른 4차례 대회에서 한 번도 탈락이 없이 연착륙에는 성공했지만, 신인왕 레이스에서는 그레이스 김(호주), 나타끄리타 웡타위랍(태국)에 이어 3위에 머물렀던 유해란은 이번 대회 공동 ...

    한국경제 | 2023.05.01 10:40 | YONHAP

  • thumbnail
    유해란, LPGA 투어 LA 챔피언십 2R 공동 8위…김인경 홀인원(종합)

    ... 패티 타와타나낏(태국) 등도 포진했다. 교포 선수 앨리슨 리(미국)는 4언더파 138타를 치고 공동 5위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주 시즌 첫 메이저 대회 셰브론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릴리아 부(미국)는 2오버파 144타에 그쳐 기준선인 1오버파를 통과하지 못했다. 김인경은 이날 175야드 12번 홀(파3)에서 5번 아이언으로 홀인원을 했다. 김인경은 "핀 위치가 왼쪽이라 어렵다고 생각했는데, 홀인원이 될 줄은 몰랐다"며 "대회에서 6번, 전체로는 개인 ...

    한국경제 | 2023.04.29 12:38 | YONHAP

  • thumbnail
    유해란, LPGA 투어 LA 챔피언십 2라운드 공동 8위…고진영 12위

    ... 2위다. 한국 선수로는 유해란 외에 고진영과 양희영, 김효주, 최운정이 2언더파 140타를 기록해 공동 12위에 올랐다. 공동 12위에는 이들 외에 넬리 코다(미국), 패티 타와타나낏(태국) 등도 포진했다. 교포 선수 앨리슨 리(미국)는 4언더파 138타를 치고 공동 5위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주 시즌 첫 메이저 대회 셰브론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릴리아 부(미국)는 2오버파 144타에 그쳐 기준선인 1오버파를 통과하지 못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4.29 11:24 | YONHAP

  • thumbnail
    김성현, PGA 투어 멕시코오픈 2R 32위…안병훈·노승열 45위

    ... 2개를 맞바꿔 타수를 줄이지 못하다가 5번 홀(파3) 버디와 6번 홀(파5) 이글로 기세를 올렸다. 이후 8번 홀(파4)에선 한 타를 잃었다. 노승열은 이날 3타를 줄이며 공동 45위(3언더파 139타)로 36계단을 뛰어올라 통과에 성공했고, 안병훈은 두 타를 줄여 마찬가지로 공동 45위로 반환점을 돌았다. 지난해 이 대회 준우승자인 토니 피나우(미국)는 2라운드에서 버디 8개와 보기 하나로 7언더파를 몰아쳐 이틀간 합계 13언더파 129타를 써내 ...

    한국경제 | 2023.04.29 10:27 | YONHAP

  • thumbnail
    PGA투어 대회 초청으로 이어진 배상문의 절실함

    ... 만나 경기하니 정말 반가웠고 새로웠다"며 "그러면서 골프가 재밌어졌다. 잘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했다. 배상문은 모처럼 찾은 한국에서도 준수한 성적을 내고 2언더파 공동 32위로 가볍게 통과했다. 공동 선두 그룹과 6타 차여서 역전 우승이 불가능한 것만도 아니다. 특히 이날 하이라이트는 '배상문 홀'로 불리는 18번홀(파5)이었다. 배상문은 8년 전인 2015년 프레지던츠컵 최종일 싱글매치플레이에서 '범프 ...

    한국경제 | 2023.04.28 18:55 | 조희찬

  • thumbnail
    국가대표 출신 방신실, KLPGA투어 데뷔전서 버디 쇼(종합)

    ... 3차전에 출전했다가 이번 대회 개막 하루 전에 코스를 둘러보고 이날 경기에 나섰다. 그나마 드림투어 3차전에서 탈락하지 않았다면 26일 최종 라운드를 치러야 했던 방신실은 이날 1번 홀(파5) 보기에 이어 2번 홀(파3) 더블보기로 ... 버디에 이어 14∼18번 홀까지 5개 홀 연속 버디를 잡아내 후반 7개 홀에서 6타를 줄이는 괴력을 뽐냈다. " 통과가 목표였다"는 방신실은 "오늘 성적이 너무 잘 나와서 조금 욕심이 난다"고 말했다. 방신실은 그러나 "핀 ...

    한국경제 | 2023.04.27 18:51 | YONHAP

  • thumbnail
    '국대' 출신 방신실, KLPGA투어 데뷔전에서 버디 쇼

    ... 3차전에 출전했다가 이번 대회 개막 하루 전에 코스를 둘러보고 이날 경기에 나섰다. 그나마 드림투어 3차전에서 탈락하지 않았다면 26일 최종 라운드를 치러야 했던 방신실은 이날 1번 홀(파5) 보기에 이어 2번 홀(파4) 더블보기로 ... 버디에 이어 14∼18번 홀까지 5개 홀 연속 버디를 잡아내 후반 7개 홀에서 6타를 줄이는 괴력을 뽐냈다. " 통과가 애초 목표였다"는 방신실은 "오늘 성적이 너무 잘 나와서 조금 욕심이 난다"고 말했다. 방신실은 그러나 ...

    한국경제 | 2023.04.27 15:18 | YONHAP

  • thumbnail
    시즌 2승·투어 15승 도전 고진영 "최근 스윙에 자신감"

    ... 잘해보고 싶다"고 각오를 전했다. 또 이번 시즌 LPGA 투어 신인 유해란은 "아마추어 때 초청받아서 나왔던 경험이 있는 코스"라며 "예전에 친 기억이 떠올라 좀 더 좋은 모습을 보이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다짐했다. 이번 시즌 4개 대회에서 모두 통과를 한 유해란은 "첫 대회(7위)를 잘해 욕심이 생겼다"며 "한 주씩 지나며 배우는 중이고, 이번 주는 지난주보다 컨디션이 좋은 만큼 많은 팬 분들 앞에서 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4.27 09: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