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41-3250 / 4,1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러시아 "트럼프·푸틴 외교정책 유사"…당선 전부터 접촉 논란

    ... 대통령의 외교정책이 유사하다는 설명도 나왔다. 페스코프 공보비서는 러시아 관영TV 채널1에 "외교정책 구상에서 그들이 서로 얼마나 가까운지 경탄할 정도"라고 말했다. 트럼프 당선인은 선거 기간 러시아의 크림반도 강제병합을 옹호하는 듯한 말을 했고 시리아 반군을 지원하는 미 정부의 정책을 비판했으며 바샤르 알아사드 시리아 정부가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를 제거하고 있다는 다소 긍정적인 말도 했다. 페스코프 공보비서는 이에 ...

    연합뉴스 | 2016.11.11 10:35

  • EU 외무장관, 13일 트럼프 당선대책 논의…러 제재 갱신 검토

    ... 대치관계에 있는 러시아에 대해서는 테러와의 전쟁에서 더 많은 역할을 기대한다며 유화적 제스처를 취했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에 대해서도 "훌륭한 지도자"라고 치켜세웠다. EU는 이번 회의에서 2014년 크림반도 강제병합에 대한 책임으로 러시아에 가하고 있는 제재 연장 여부를 집중 논의할 전망이다. EU의 대 러시아 제재는 올해 말까지로 예정돼 있다. EU 고위 외교관은 러시아가 민스크 협정 이행 움직임을 보이지 않는 이상 독일과 프랑스는 ...

    연합뉴스 | 2016.11.11 10:04

  • 트럼프·푸틴 '브로맨스'에 신냉전 녹나…서방·러 관계 주목

    ... 도널드 트럼프의 당선으로 서방 대 러시아의 '신냉전' 구도도 영향을 받을지 주목된다. 냉전 종식 이후에도 국제 현안에서 부딪혔던 미국과 러시아의 관계는 2011년 시리아 내전 발발과 2014년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강제병합 이후로는 극도로 악화했다. 미국 CNN방송은 양국의 이런 험한 관계가 이번 대선으로 중대한 순간을 맞았으며 트럼프 당선인이 선거기간에 러시아와 관계를 개선할 의지를 보인 점이 크렘린에는 새로운 희망이 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

    연합뉴스 | 2016.11.10 09:35

  • [미국의 선택 트럼프] "NATO, 시대 뒤떨어져"…'친러' 트럼프 당선에 미국·EU 동맹도 시험대

    ... 또 “NATO는 시대에 뒤떨어졌다”며 “NATO는 러시아를 제지하는 것이 아니라 테러리즘과 이민자 유입을 막는 데 힘써야 한다”고 말했다. 유럽 동맹국들은 “2014년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강제 병합 이후 러시아의 위협이 가중되는 현실을 외면한 발언”이라며 트럼프에게 비판적인 태도를 보였다. 영국 경제주간지 이코노미스트 등 외신은 트럼프 당선으로 러시아의 영향력이 더 증대될 것으로 전망했다. 미국과 유럽 ...

    한국경제 | 2016.11.09 19:18 | 임근호

  • [트럼프 당선] '미국 우선주의'에 美-유럽 안보동맹·TTIP 협상 격변예고

    ... 만큼 미국은 이 합의를 이행할 것을 회원국들에 강하게 요구할 것으로 관측된다. 유럽의 나토 회원국들은 미국의 이 같은 요구를 거부하기 어려운 형편이라는 데 고민이 있다. 지난 2014년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내분 무력 개입 및 크림반도 강제 병합 이후 유럽과 러시아 간 군사적 긴장이 고조되며 신냉전 구도가 조성되고 있어 유럽국가로선 미국의 방패가 절실한 상황이기 때문이다. 아울러 미국은 유럽안보를 지원하는 대가로 글로벌 현안 대응에서도 유럽 국가들에 더 많은 ...

    연합뉴스 | 2016.11.09 17:00

  • [트럼프 당선] 日 '미일동맹 재확인' 초비상…아베 조기방미 추진

    ... 일본 정부는 미국측이 탐탁지 않게 여기는 러시아와의 경제협력에 대해서는 "경제와 대러 제재를 투트랙으로 진행한다"는 논리로 트럼프측의 양해를 구할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를 둘러싼 미일간 갈등은 2014년 3월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에 따른 대응을 두고 발생했다. 당시 미국은 러시아를 강하게 비판하며 경제제재에 나섰고 유럽 각국은 물론 일본에도 동참을 요구해 왔다. 이런 상황에 아베 정권이 러일간 영유권 분쟁이 있는 쿠릴 4개섬(일본명 북방영토) 협상을 위해 ...

    연합뉴스 | 2016.11.09 16:56

  • [트럼프 당선] 군사력 증강 의지 확고…미군 병력 54만으로 확대

    ... '골칫거리'인 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에 대해 "쳐부숴야 할 대상"이라며 오바마 행정부보다 더 공격적이고 효과적인 해결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강제 병합과 시리아 내전 해법을 둘러싼 첨예한 갈등 등으로 '신'(新)냉전 상태로 돌입한 러시아에 대해 트럼프는 미군 증파 등 나토 동맹 강화로 대응하는 것에 다소 부정적인 시각을 보였다. 대신 블라디미르 푸틴 ...

    연합뉴스 | 2016.11.09 16:55

  • 유럽의회, 북한핵실험 규탄 결의 채택…"북핵·미사일 폐기해야"

    ... 긴장시키고 있다고 지적했다. 유럽의회는 특히 폴란드를 겨냥한 러시아의 핵무기 사용 모의훈련, 러시아가 핵무기를 크림반도에 배치할 수 있고, 리투아니아와 폴란드와 인접해 있는 칼리닌그라드 지역에 핵무기를 장착할 수 있는 이스칸데르 미사일 ... 폐기할 것을 촉구하는 결의를 채택한 것은 지난 2013년에 이어 3년만"이라면서 "북핵 문제가 한반도뿐만 아니라 전 세계 평와와 안보에 저해가 되고 있다는 우려를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브뤼셀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16.10.28 22:25

  • '반미·친중 행보' 필리핀 두테르테의 도박 성공할까

    ... 교수는 최근 AFP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두테르테 대통령은 성과지향적 인물이자 마키아벨리주의자"라면서 그가 철저한 실용주의에 근거해 이런 행보를 보이고 있다고 진단했다. 실제, 두테르테 대통령은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 당시 "미국이 아무 것도 하지 못했다"고 꼬집는 등 미국의 경제적·군사적 영향력이 쇠퇴하고 있다는 시각을 보여왔다. 중국과의 경제협력 확대를 통한 경기부양 역시 두테르테 대통령이 '반미 친중' ...

    연합뉴스 | 2016.10.16 11:34

  • 필리핀 두테르테 "미국과 군사동맹 필요하냐" 재차 의문 제기

    ... 하나 묻자. 정말로 우리가 그걸 필요로 한다고 생각하느냐"고 말했다. 그는 이어 세계 최강국 간에 대규모 분쟁이 발생하면 "미국의 지원은 언급할 것이 못 될 것"이라면서,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과 크림반도 병합 당시 "미국은 아무것도 하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그러면서 미국과의 합동 군사훈련을 중단한다는 기존 입장 역시 재확인했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미군이 훈련 종료될 때마다 빌려줬던 고성능 병기를 회수해 ...

    연합뉴스 | 2016.10.12 10: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