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971-24980 / 26,8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NHN㈜ 본사 분당 이전 '급물살'

      ... 입주시점 기준 연간 77억의 세수와 상당한 경제 파급효과를 거둘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러나 NHN 이전 예정부지와 인접한 미켈란쉐르빌 주상복합아파트 주민들은 "고층건물이 들어설 경우 조망권과 일조권이 침해된다"며 "입지조건이 좋은 판교신도시벤처타운을 외면하고 굳이 특혜의혹을 받아가며 아파트 옆에 입주하려는 의도가 의문"이라고 반발하고 있다. 이들은 이전 예정부지인 시유지를 청소년 문화시설 공간으로 활용할 것을 요구하며 주변 주상복합단지 입주자와 인근학교 학부모들을 ...

      연합뉴스 | 2004.10.19 00:00

    • [리포트] 택지공급 기준 강화

      ... 지금까지 3년간 300가구이상 건설실적을 갖고 있는 업체들에게만 주어지던 기준을 400∼500가구로 늘리는 안이 마련중입니다. 공공택지 입찰에 무자격 업체가 참여해 과열 경쟁만 부추기는 일을 사전에 차단하겠다는 것입니다. 빠르면 판교와 파주 등 새로 건설되는 신도시에 변경된 기준이 적용될 것으로 보입니다. 택지공급 투명성을 높이는 데 초점이 맞춰진 이번 변경안이 택지공급 문제를 완전히 해결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와우티브이뉴스 최진입니다. 최진기자 jc...

      한국경제TV | 2004.10.19 00:00

    • 신도시 아파트용지 공급기준 강화

      ... 300가구'에서 `3년간 400∼500가구'(미확정) 등으로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건교부는 이같은 방침이 확정되면 한국토지공사와 대한주택공사 등 관련 공공기관의 택지공급업무처리지침을 개정, 즉각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따라서 판교와 파주 등 앞으로 새로 건설되는 신도시들은 새 택지공급업무처리지침을 적용받을 전망이다. 건교부 관계자는 "공공택지 입찰 및 추첨에 무자격자들이 대거 참여하면서 `웃돈거래'를 통한 부동산투기 등 각종 부작용이 속출해 왔다"면서 "무자격자와 ...

      연합뉴스 | 2004.10.19 00:00

    • [틈새로 본 부동산] 건설사들 연말분양 '올인'

      ... 가망이 없어 내년 봄에나 사업이 가능해지기 때문이다. 그렇게 되면 3~4개월간의 금융비용이 수십억원씩 추가로 발생해 경영부담만 늘어나게 된다. 그나마 내년 봄에 시장이 살아난다는 보장만 있다면 어떻게든 버텨보겠지만 대부분 전문가들은 판교신도시 분양 영향으로 내년 상반기까지는 분양시장이 침체국면을 벗어나지 못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에따라 분양 대기 물량을 안고 있는 주택업체들은 10,11월 두 달 간에 걸쳐 그동안 미뤄왔던 분양 물량을 집중적으로 쏟아낼 전망이다. ...

      한국경제 | 2004.10.19 00:00

    • 신도시 아파트용지 공급기준 강화 .. 시공능력 있어야 택지분양

      판교 등 신도시의 아파트용지 공급기준이 강화될 전망이다. 건설교통부는 신도시 내 아파트용지를 공급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지나친 과열현상과 분양받은 택지의 웃돈거래를 막기 위해 아파트용지 공급기준을 강화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19일 밝혔다. 구체적인 시행방안이 확정되지는 않았지만 신도시 아파트용지 입찰 또는 추첨에 참여할 수 있는 주택건설업체의 자격기준을 대폭 강화해 실제 시공능력을 갖춘 업체가 택지를 분양받도록 하는 방향으로 가닥이 잡힌 상태다. ...

      한국경제 | 2004.10.19 00:00

    • thumbnail
      동탄, 서울 사람은 관심 없었다 .. 인구분산 역부족

      ... 2차 동시분양 참여업체들은 서울이 아닌 화성시 인근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집중적으로 분양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분양대행사인 K사 관계자는 "동탄신도시는 서울의 베드타운이 아나라 수원 화성 오산 등지의 중산층이 가장 선호하는 거주지가 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한 부동산 전문가는 "판교를 제외한 다른 수도권 2기 신도시들의 경우도 인근 지역 거주자들이 주요 청약자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조성근 기자 trut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10.19 00:00

    • 신도시 택지공급기준 강화

      신도시 아파트용지에 대한 공급기준이 대폭 강화됩니다. 건설교통부는 신도시 주택공급 자격기준을 3년동안 400~500가구의 건설실적이 있는 건설업체로 상향조정한다고 밝혔습니다. 판교와 파주 등 앞으로 건설되는 신도시들은 새로운 택지공급업무처리 지침을 적용받게 될 전망입니다. 최서우기자 swchoi@wowtv.co.kr

      한국경제TV | 2004.10.19 00:00

    • 신도시 택지공급기준 강화

      신도시 아파트용지에 대한 공급기준이 대폭 강화됩니다. 건설교통부는 신도시 주택공급 자격 기준을 3년동안 400~500가구의 건설실적이 있는 건설업체로 상향조정한다고 밝혔습니다. 판교와 파주 등 앞으로 건설되는 신도시들은 새로운 택지공급업무처리 지침을 적용받게 될 전망입니다. 최서우기자 swchoi@wowtv.co.kr

      한국경제TV | 2004.10.19 00:00

    • [뉴스투데이 ] 내년 "한국판 뉴딜" 편다

      ... 구체적인 사업방안은 12월에 발표되겠지만 연기금을 활용해서 노인정과 학교. 기숙사 등의 공공시설에 대한 투자가 이뤄질 것으로 보이구요. 국가 데이터베이스의 업그레이드도 이뤄질 전망입니다. 또 대규모 골프장 건설이나 기업도시 건설. 판교 김포 신도시. 지박혁신 신도시. 그리고 경제자유구역. 그리고 재게가 추진중인 복합서비스클러스터단지 등도 한국판 뉴딜 프로젝트에 포함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헌재 경제부총리는 “국가데이터나 정보인프라와 같이 고학력인력도 활용하면서 데이트베이스면에서 ...

      한국경제TV | 2004.10.18 00:00

    • [핫이슈점검] 동탄발 찬바람 분양시장 '꽁꽁'

      ... 깊어만 갈까 모두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닌데요, 실제로 기자들이 모여도 이젠 안좋은 얘기를 쓰기가 지겹고 무섭다는 얘기도 자주 합니다. 요즘 분양시장에 사람들이 관심을 갖긴 하지만 쉽게 뛰어들지 못하는 이유는 한마디로 요약하면 '판교올인전략' 이라고 해도 틀린 말은 아닐 겁니다. 내년 초 채권입찰제가 도입되면 중대형 평형의 가격이 올라가 이번 동탄중대형 평형에 관심을 갖아 볼만 하다고 전문가들이 그렇게 외쳤건만 그래도 판교에 투자하겠다는 사람들이 대부분이다보니 ...

      한국경제TV | 2004.10.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