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281-19290 / 29,3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닥공' 박성현, 5연속 버디…LPGA서도 통했다

      ... 여왕’ 박성현(23·넵스)이 미국 무대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초청 선수로 출전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IA클래식 3라운드에서 5연속 버디를 잡아내는 등 맹타를 휘두르며 우승 경쟁에 뛰어들었다. ... 좋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 겨울 미국 전지훈련에서 약점으로 지적됐던 그린 주변 쇼트게임 능력을 가다듬었다.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 리디아 고와 최종라운드 챔피언조에서 맞붙는 박성현은 “코스는 한국보다 어렵지 않다. ...

      한국경제 | 2016.03.27 19:06 | 최만수

    • LPGA 박인비 "컨디션 80% 이상 올라왔다"

      ... 뛰어들고 싶다" "허리 통증은 없어졌다. 샷 감각도 올라왔다. 메이저대회인 다음 대회를 기대한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한국 군단의 간판 선수인 박인비(28·KB금융)가 시즌 초반을 망쳤던 허리 부상에서 탈출해 정상 탈환에 시동을 걸었다. 박인비는 27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칼즈배드의 아비아라골프장에서 열린 기아클래식 3라운드를 선두 리디아 고(뉴질랜드)에 4타 뒤진 5위로 마쳤다. 박인비는 "올해 들어 ...

      연합뉴스 | 2016.03.27 10:40

    • -LPGA- 리디아 고·박성현, 최종일 챔피언조에서 격돌

      ... 공동 2위 호주교포 이민지, 파4홀에서 홀인원…역대 두 번째 권훈·최태용 기자 = 세계여자골프랭킹 1위 리디아 고(19)와 한국의 장타자 박성현(23·넵스)이 미국여자골프(LPGA) 투어 KIA ... 선두로 뛰어오르며 LPGA 투어 이번 시즌 첫 우승이자 통산 11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리디아 고는 지난 2월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 뉴질랜드 여자오픈에서는 우승했지만 올해 LPGA 투어에서는 우승한 적이 없다. 리디아 고 뒤로는 11언더파 ...

      연합뉴스 | 2016.03.27 10:12

    • [LPGA] 신지은 2R 선두…리디아 고·박인비 추격

      김효주도 우승 경쟁 가세…박성현, 톱10 진입 신지은(24·한화)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IA 클래식 둘째 날 단독 선두에 올랐다. 2011년 정규투어에 데뷔했지만 아직 우승을 하지 못한 신지은은 26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칼즈배드의 아비아라 골프클럽(파72·6천593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7개를 쓸어담는 맹타를 휘둘렀다. 이틀 동안 10언더파 134타를 적어낸 ...

      연합뉴스 | 2016.03.26 11:21

    • thumbnail
      구자용, LS네트웍스 대표 복귀

      구자열 LS그룹 회장의 동생인 구자용 E1 회장(사진)이 LS네트웍스 대표이사로 5년 만에 복귀했다. LS네트웍스는 25일 주주총회에서 구자용 회장과 윤선노 E1 재경본부장(부사장), 이경범 LS네트웍스 브랜드사업본부장(부사장) 등 세 명을 각자대표로 선임했다. 2011년까지 LS네트웍스 대표를 지낸 구자용 회장은 2012년부터 맡아온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 회장직을 그만둘 예정이다. 임현우 기자 tardi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3.25 17:45 | 임현우

    • thumbnail
      시즌 첫승 사냥 시동 건 박인비 "메이저 앞두고 퍼팅감 살아나"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개막전에서 허리를 다친 뒤 부진하던 박인비(28·KB금융그룹·사진)가 오랜만에 맹타를 휘둘렀다. 여자골프 세계랭킹 2위 박인비는 25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칼즈배드의 아비아라GC(파72·6593야드)에서 열린 LPGA투어 KIA클래식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5개를 잡아내는 깔끔한 경기를 펼쳤다. 5언더파 67타를 기록한 박인비는 브리트니 랭(미국), 미야자토 아이(일본), ...

      한국경제 | 2016.03.25 17:33 | 최만수

    • thumbnail
      흙먼지가 연기처럼…이정민 '맨땅샷'

      이정민(24·비씨카드)이 25일 베트남의 달랏앳1200CC(파72·6665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더달랏앳1200레이디스챔피언십(총상금 5억원) 1라운드 6번홀(파4)에서 트러블샷을 하고 있다. 지난주 중국에서 열린 월드레이디스챔피언십에서 우승한 이정민은 2주 연속 우승을 노린다. KLPGA 제공

      한국경제 | 2016.03.25 17:32

    • 박인비, LPGA투어 KIA 클래식 1라운드 공동 선두

      세계여자골프랭킹 2위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재도약에 나섰다. 박인비는 25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칼즈배드의 아비아라 골프클럽(파72·6593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KIA 클래식 1라운드에서 보기없이 버디 5개를 뽑아냈다. 5언더파 67타를 적어낸 박인비는 브리트니 랭(미국), 미야자토 아이(일본), 조디 섀도프(잉글랜드)와 공동 선두로 올라섰다. 올 시즌 개막전 바하마 클래식에서 ...

      한국경제 | 2016.03.25 11:14

    • 박인비,5언더파 `부진 탈출`··KIA클래식 1R 공동선두

      세계여자골프랭킹 2위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부진 탈출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박인비는 25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칼즈배드의 아비아라 골프클럽(파72·6,593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IA ... 허리를 다쳐 한동안 휴식을 취했던 박인비는 지난주 jtbc 파운더스컵에서는 컷 탈락하는 등 부진을 면치 못했었다.세계여자골프랭킹 1위 리디아 고(19)와 허미정(27·하나금융그룹)도 4언더파 68타를 적어내 선두 그룹에 1타 뒤진 상위권에 ...

      한국경제TV | 2016.03.25 11:10

    • thumbnail
      LPGA 5언더파 박인비, 부진 탈출 신호탄…1R 공동선두

      리디아 고·허미정, 4언더파로 공동 5위 세계여자골프랭킹 2위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부진 탈출의 신호탄을 쐈다. 박인비는 25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칼즈배드의 아비아라 골프클럽(파72·6천593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IA 클래식 1라운드에서 보기없이 버디 5개를 뽑아내는 깔끔한 경기를 펼쳤다. 5언더파 67타를 적어낸 박인비는 브리트니 랭(미국), 미야자토 아이(일본), ...

      연합뉴스 | 2016.03.25 10: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