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191-19200 / 29,2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세리 "올 시즌까지만 뛰고 현역 은퇴"

      ... 명예롭게 ‘마지막 시즌’을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1998년 LPGA투어에 데뷔한 박세리는 US여자오픈과 브리티시여자오픈 등 메이저 5승을 포함해 통산 25승을 거둬 국내 골프계는 물론 세계여자프로골프계 발전에 큰 ... 못한 게 가장 큰 아쉬움으로 꼽힌다. 9개월여 만에 LPGA투어에 출전한 박세리는 오는 8월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는 한국여자골프 대표팀 감독을 맡아 선수들을 이끈다. 이관우 기자 leebro2@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3.18 17:37 | 이관우

    • 김민선·김다나·김현수, 까스텔바쟉이 의류 후원

      프랑스 골프웨어 브랜드 까스텔바쟉이 한국여자프로골퍼(KLPGA)투어에서 활약하는 김민선(21·CJ), 김다나(27·문영그룹), 김현수(24·롯데)를 후원한다. 까스텔바쟉은 18일 서울 서초구 프라디아에서 후원 조인식을 열고 골프 의류와 액세서리 지원을 약속했다. 2015년 3월 국내에 들어온 까스텔바쟉은 전국에서 약 150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이관우 기자 leebro2@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3.18 17:35 | 이관우

    • 이미향,JTBC 파운더스컵 1R 62타 단독선두

      이미향(23·KB금융그룹)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JTBC 파운더스컵 첫날 9개홀 최소타 기록을 세우며 단독 선두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이미향은 18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와일드파이어 골프클럽(파72·6,538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이글 1개, 버디 8개를 쓸어담아 무려 10타를 줄였다.10언더파 62타로 코스레코드를 작성한 이미향은 특히 10번홀에서 출발한 전반 9개홀에서 27타를 쳐 LPGA 투어 ...

      한국경제TV | 2016.03.18 15:24

    • MBC플러스, KLPGA투어대회 중계…18일 조인식 체결

      ... 참석했다.MBC플러스 한윤희 대표이사는 “프로야구와 더불어 대한민국 최고의 스포츠 콘텐츠인 KLPGA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 카이도와 함께 국내 골프 발전에 더욱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카이도 코리아 배우균 대표이사는 “남녀프로골프 대회를 동시에 주최하는 것은 골프용품 업계 최초의 이례적인 일이다”며 “앞으로도 한국 골프 산업의 선순환, 신 성장 동력을 한국시장에서 지속적으로 이끌어내고자 노력할 ...

      한국경제TV | 2016.03.18 15:16

    • "세리가 필드를 떠난다"··올해말로 투어 은퇴

      세리가 필드를 떠난다.`한국 골프의 선구자` 박세리(39·하나금융그룹)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대회 도중 인터뷰를 통해 "올해를 마지막으로 투어 활동을 마무리하겠다"고 밝혔다.박세리는 18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 끌어주는 것이 나의 계획"이라고 설명했다.LPGA 투어에서 메이저 5승을 포함해 25승을 거둔 박세리는 1998년 US여자오픈 우승으로 한국에 수많은 `세리 키즈`를 만들어 한국 여자골프가 세계 최강이 되는데 선구자 역할을 한,아니 선구자였다양승현기자 ...

      한국경제TV | 2016.03.18 15:07

    • thumbnail
      박세리, "올해 끝으로 투어 활동 은퇴"

      1라운드 마친 뒤 美 골프채널과 인터뷰 '한국 골프의 선구자' 박세리(39·하나금융그룹)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대회 도중 인터뷰를 통해 "올해를 마지막으로 투어 활동을 마무리하겠다"고 ...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LPGA 투어에서 메이저 5승을 포함해 25승을 거둔 박세리는 1998년 US여자오픈 우승으로 한국에 수많은 '세리 키즈'를 만들어 한국 여자골프가 세계 최강이 되는데 선구자 역할을 ...

      연합뉴스 | 2016.03.18 14:02

    • 'LPGA' 이미향, 파운더스컵 1R서 62타로 선두

      ... 최소타 기록 김세영, 선두 1타차로 추격…박성현, 미국 데뷔전서 66타로 선전 이미향(23·KB금융그룹)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JTBC 파운더스컵 첫날 9개홀 최소타 기록을 세우며 단독 선두에 올랐다. 이미향은 18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와일드파이어 골프클럽(파72·6천538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이글 1개, 버디 8개를 쓸어담아 무려 10타를 줄였다. 10언더파 ...

      연합뉴스 | 2016.03.18 11:25

    • [LPGA] 이미향, 9개 홀에서 27타…최저타 타이기록

      이미향(23·KB금융그룹)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9개 홀 최소타 타이기록을 세웠다. 이미향은 18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와일드파이어 골프클럽(파72·6천538야드)에서 열린 JTBC 파운더스컵 1라운드 10번홀에서 출발, 18번홀까지 9타를 줄였다. 12번홀(파4)에서 파를 적어냈지만 11번홀(파5)에서 이글을 잡아내고 나머지 홀은 모두 버디를 기록했다. 9개홀에서 27타를 친 이미향은 LPGA ...

      연합뉴스 | 2016.03.18 08:28

    • -LPGA- 김세영, 버디만 9개…1R서 기선 제압

      미국 무대 진출 이후 최소타 2015년 신인왕 김세영(23·미래에셋)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JTBC 파운더스컵 첫날 맹타를 휘두르며 상위권에 올랐다. 김세영은 1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와일드파이어 골프클(파72·6천538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9개를 쓸어담아 9언더파 63타를 쳤다. 지난해 LPGA 투어에서 3승을 올려 최우수신인상을 받은 김세영은 올 시즌 ...

      연합뉴스 | 2016.03.18 07:04

    • thumbnail
      남자 골프 부활 '묘수 찾기' 나선 KPGA

      ‘코리안 탱크’ 최경주(46·SK텔레콤)가 주최하는 남자프로골프대회가 올해 부활한다. 또 국내에선 처음으로 지방자치단체가 참여하는 지역 순회 프로골프대회도 열린다. 한국프로골프협회(KPGA)는 ... 논의가 긍정적인 만큼 올해 최소 3~4개의 순회대회를 열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남자프로골프대회는 3~4년 전부터 여자대회의 인기에 밀리며 침체일로다. 남자골프는 대회 수와 상금 규모에서 여자프로골프의 ...

      한국경제 | 2016.03.17 18:12 | 이관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