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181-19190 / 29,9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빠진 KLPGA 시즌 최종전 ADT캡스챔피언십 11일 티오프

      최강 박성현 불참…이정은·이소영, 신인왕 놓고 마지막 승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가 시즌 최종전을 연다. 11일부터 사흘 동안 경기도 이천 사우스스프링스 골프장(파72·6천505야드)에서 ... 이 대회 우승이면 시즌 3승과 함께 상금랭킹 3위로 시즌을 마칠 수 있다. 상금랭킹 3위에 들면 이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메이저대회에 초청을 받는다. 팬텀클래식에서 1타가 모자라 연장전에 합류하지 못한 오지현...

      연합뉴스 | 2016.11.08 14:08

    • LPGA 투어 재팬클래식 준우승 장하나,세계 8위로 `점프`

      장하나(24·비씨카드)가 여자골프 세계 랭킹 8위로 점프했다.6일 일본 이바라키현 오미타마시에서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토토 재팬 클래식에서 단독 2위를 차지한 장하나는 지난주 10위였다가 7일자 순위에서 8위로 ... 팬텀 클래식에서 우승한 홍진주(33·대방건설)는 무려 93계단이 오른 152위가 됐다.남자골프 세계 랭킹에서는 유럽프로골프 투어 터키항공오픈에서 공동 10위에 오른 안병훈(25·CJ)이 42위에서 41위로 소폭 상승하며 한국 선수 가운데 ...

      한국경제TV | 2016.11.08 10:49

    • LPGA 투어 재팬클래식 준우승 장하나, 세계 8위로 상승

      장하나(24·비씨카드)가 여자골프 세계 랭킹 8위에 올랐다. 6일 일본 이바라키현 오미타마시에서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토토 재팬 클래식에서 단독 2위를 차지한 장하나는 지난주 10위였다가 7일 자 ... 유럽프로골프 투어 터키항공오픈에서 공동 10위에 오른 안병훈(25·CJ)이 42위에서 41위로 소폭 상승하며 한국 선수 가운데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재미동포 케빈 나(33)는 39위다.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슈라이너스 ...

      연합뉴스 | 2016.11.08 06:42

    • thumbnail
      47세 노병의 반란…팸플링, 10년 만에 우승

      ... ‘58타의 사나이’가 됐다. 18홀 최소타인 58타는 PGA투어 첫 기록이었다. 40대 여성 골퍼의 활약도 두드러진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에선 ‘강철 레이디’ 카리 웹(42·호주)이 여전히 활동하고 있다. 그는 지난 3월 ISPS한다호주여자오픈에서 3위에 올랐다.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에서 활동 중인 한국의 강수연(40)은 6월 산토리레이디스에서 우승한 데 이어 지난 6일 ...

      한국경제 | 2016.11.07 18:04 | 최진석

    • thumbnail
      LPGA 출사표 던진 박성현 "남은 국내대회 접고 미국행"

      “오비(아웃오브바운즈) 말뚝이 없어서 미국 코스가 한국보다 훨씬 드라이버 치기가 편해요. 빨리 적응해 제 실력을 확실히 보여줄 겁니다.” 또 한 명의 ‘K골퍼’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평정을 위해 출사표를 던졌다. 올 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에서 7승을 거둔 ‘대세’ 박성현(23·사진)이다. 박성현은 7일 서울 소공로 웨스틴조선호텔에서 기자회견을 ...

      한국경제 | 2016.11.07 18:03 | 이관우

    • 박성현,내년부터 LPGA 뛴다··"목표는 신인왕"

      2016 시즌 한국여자골프를 평정한 박성현(23)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진출을 공식 선언했다. 박성현은 7일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고민 끝에 LPGA 투어 진출을 결정했다"며 "내년 미국 ... "미국에 진출해서 박성현 스타일 유지해 미국에서 내 존재를 각인시키겠다"고 각오를 다졌다.박성현은 2016 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7승을 올려 상금왕과 다승왕, 평균타수 1위를 차지하는 맹활약을 펼쳤다.박성현은 11일 개막하는 ...

      한국경제TV | 2016.11.07 13:36

    • LPGA 진출 선언 박성현 "내년 신인왕 목표"

      ... 이번 주말 미국으로 출발…내년 LPGA 시즌 개막전 준비 스윙 코치는 브라이언 모그 2016 시즌 한국여자골프를 평정한 박성현(23)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진출을 공식 선언하고 조만간 미국으로 전지훈련을 ... 진출해서 박성현 스타일 유지해 미국에서 내 존재를 각인시키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박성현은 2016 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7승을 올려 상금왕과 다승왕, 평균타수 1위를 차지하는 맹활약을 펼쳤다. 박성현은 11일 ...

      연합뉴스 | 2016.11.07 11:22

    • 여자골프 상금랭킹 60위의 희비…이다연, 막판 분전 시드 확보

      정예나는 82만원 차이로 시드 상실…22일부터 내년 시드 놓고 순위전 지난 6일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팬텀 클래식에서 극적인 우승을 차지한 홍진주(33·대방건설)는 "은퇴를 미루게 ... 시드 유지에 실패했다. 최혜용은 통산 2승을 거뒀고 2008년에는 데뷔 동기 유소연을 제치고 신인왕에 올랐다. 한국여자프로골프투어 최연소 우승 기록 보유자이자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신인왕을 차지했던 이선화(30)도 시드를 지키지 못했다. ...

      연합뉴스 | 2016.11.07 11:02

    • thumbnail
      '절정의 샷감' 펑산산, 생애 첫 2주 연속 정상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토토재팬클래식(총상금 150만달러·약 17억원) 최종 3라운드가 열린 6일(한국시간) 일본 이바라키현 다이헤이요클럽 미노리코스(파72·6506야드). 18번홀(파4)에서 펑산산(중국)의 티샷이 페어웨이 왼쪽 카트도로 옆으로 벗어났다. 공은 큰 나무 아래에 멈췄다. 펑산산의 표정에는 별다른 변화가 없었다. 17번홀(파5)까지 그의 스코어가 15언더파로 먼저 경기를 마친 단독 2위 장하나(2...

      한국경제 | 2016.11.06 18:46 | 최진석

    • thumbnail
      엄마는 강했다…'골퍼 맘' 홍진주 10년 만에 우승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팬텀클래식YTN 대회 최종 3라운드가 열린 6일 경기 용인시 88CC(파72·6598야드). 오후 5시가 넘어 해가 저물어가자 18번홀(파4)에 라이트가 켜졌다. ‘새색시’ ... 모두에게 절실한 우승이었다. 허윤경은 2014년 2승으로 상금 2위에 오른 뒤 2년 만에 찾아온 우승 기회였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까지 다녀온 ‘맏언니’ 홍진주는 2006년 이후 10년 만에 우승을 눈앞에 ...

      한국경제 | 2016.11.06 18:37 | 최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