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181-19190 / 28,3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교포 루키' 앨리슨 리, 첫승 향해…2R 선두

    2015시즌 신인인 재미동포 앨리슨 리(19)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킹스밀 챔피언십 둘째 날 단독 선두에 오르며 데뷔 첫 승을 바라보게 됐다. 앨리슨 리는 16일(한국시간) 미국 버지니아주 윌리엄스버그의 킹스밀 리조트 리버코스(파71·6천379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1개를 치고 4언더파 67타를 적어냈다. 중간합계 9언더파 133타를 기록한 앨리슨 리는 전날 공동 2위에서 단독 1위로 치고 ...

    연합뉴스 | 2015.05.16 08:39

  • thumbnail
    이민영, 암 수술 딛고 선두권 '투혼'

    ... 이민영(23·한화)이 신장암을 이겨내고 필드로 돌아왔다. 이민영은 15일 경기 용인시의 수원CC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NH투자증권레이디스챔피언십 1라운드에서 3언더파 69타를 치며 공동 8위에 올랐다. 선두 이승... 없지만 통증이 거의 없어 경기에는 문제가 되지 않는다”며 “TV로 LPGA 경기를 보니까 너무 골프가 하고 싶어서 몸이 근질거렸다”고 말했다. 이민영은 병상에서도 끊임없이 이미지 트레이닝을 했다. 대회 ...

    한국경제 | 2015.05.15 21:27 | 최만수

  • 'NH투자증권골프' 신장암 수술 이민영 선전…선두와 1타차

    김현수 등 7명이 공동 선두 혼전 신장암 수술을 받은 이민영(23·한화)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에서 선전을 펼쳤다. 이민영은 15일 수원 컨트리클럽 뉴코스(파72&m... 이민영은 시즌 개막을 앞두고 신장암 판정을 받고 수술을 받았다. 이 때문에 디펜딩 챔피언으로서 나가야 했던 롯데마트 여자오픈을 포함, 6개 대회 연속 출전하지 못했다. 수술 경과는 좋았지만 7월 이후에야 투어에 복귀할 것으로 보였던 ...

    연합뉴스 | 2015.05.15 17:42

  • LPGA 유소연, 보기없이 4언더파…1R 공동 5위

    미셸 위, 허리 부상으로 기권 유소연(25·하나금융그룹)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킹스밀 챔피언십 첫날을 보기 없는 깔끔한 플레이로 마쳤다. 유소연은 15일(한국시간) 미국 버지니아주 윌리엄스버그의 킹스밀 ... 조애나 클래튼(프랑스)이 6언더파 65타로 선두에 오른 가운데 유소연은 공동 5위에 자리했다. 2011년 US여자오픈, 2012년 제이미 파 털리도 클래식 이후 LPGA 투어에서 승수를 추가하지 못한 유소연은 산뜻한 출발로 우승으로 ...

    연합뉴스 | 2015.05.15 08:31

  • thumbnail
    박인비 '비밀 병기'는 아마추어 클럽?

    ... 눈앞에 두고 있다. 박인비가 사용하는 드라이버는 젝시오8이다. 젝시오는 일반적으로 투어 프로들이 사용하지 않는 브랜드다. 프로 선수는 주로 젝시오의 상위 브랜드인 스릭슨을 사용한다. LPGA는 물론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를 통틀어 한국 선수 중 젝시오 드라이버와 아이언을 사용하는 이는 박인비밖에 없다. 그는 왜 아마추어용 제품을 쓰는 걸까. 박인비는 “LPGA투어는 이동 거리와 시간이 길어 체력 부담이 크고 컨디션이 오락가...

    한국경제 | 2015.05.14 20:41 | 최만수

  • [GOLF HEALTH COLUMN] 허리와 골반의 손상 2

    작년 일이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경기 도중 A선수가 허리에 극심한 통증과 함께 다리까지 당기는 증상을 호소하며 병원을 찾아왔다. 훈련이나 시합 도중 때때로 허리에 통증이 찾아왔지만 그때마다 찜질이나 얼마간 쉬면 괜찮아지는 ... 처음이란다. 진단 결과 척추의 디스크가 파열되고 탈출, 신경을 압박하고 있었다. 결국 그는 시즌을 종료했다. 프로 골퍼는 물론 아마추어 골퍼들에게 디스크와 관련된 질환은 흔한 일이다. 허리를 숙인 채 척추의 각을 유지하고 몸통 ...

    한국경제 | 2015.05.14 17:39

  • thumbnail
    [GOLF FIELD LESSON] 사이드 스핀을 줄여 드라이버 거리 늘려라

    ... 몸무게도 늘고 연습을 못 해서라고 얼버무리긴 했지만 충격은 쉽사리 가시지 않았다. 그런 그가 국가대표 출신이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프로 출신인 김현명 프로를 찾았다. 지난 4월 11일 안산 대부도 아일랜드CC 10번 홀 티박스, ... 스윙을 마치고 바로 실전 티샷을 통해 변화된 자신의 구질과 늘어난 거리는 상상 이상으로 그를 놀라게 했다. 김 프로는 “자신도 모르게 변하는 게 골프 스윙”이라며 “그래서 항상 스마트폰으로 찍어 보면서 체크하고 프로의 레슨을 통해 ...

    한국경제 | 2015.05.14 17:38

  • 남자골프 최상호는 평생 출전권자…박세리·신지애·전미정도

    ... 싶지 않다면서 대회 출전을 꺼린다. 매경오픈은 최고령 우승(만50세) 기록을 세운 대회인데다 대회가 열리는 남서울골프장에서 헤드프로로 오랜 인연을 맺었던 터라 출전했다. 한국여자프로골프에도 영구 출전권자가 3명이나 있다. 한국, ...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회장을 맡기 전까지 웬만하면 대회에 출전해 후배들과 기량을 겨뤘다. 일본에서 뛰는 안선주도 2승만 보태면 한국여자프로골프투어 평생 출전권자가 된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는 대회 때마다 출전권 2장은 '명예의 전당' ...

    연합뉴스 | 2015.05.14 13:18

  • thumbnail
    '코리안 태풍' 3강 "시즌 최강자 킹스밀서 가리자"

    ... 김세영, 스승 모셔와 맹훈련 LPGA투어는 지난주 대회를 치르지 않고 휴식기를 보냈다. 강행군으로 지친 ‘한국 여자 군단’엔 꿀맛 같은 휴식이었다. 김세영은 지난주 스승 이경훈 프로를 미국으로 모셔와 취약점인 쇼트 ... 신지애(2012년)가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신지애는 2012년 폴라 크리머(미국)와 9개홀 연장 혈투를 펼쳐 한국 팬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신지애는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에 집중하기 위해 이번 대회에 출전하지 않는다. ...

    한국경제 | 2015.05.12 20:37 | 최만수

  • thumbnail
    고진영 vs 전인지 "3승은 내가 먼저"

    ... 전인지의 기세도 만만치 않다. 올 시즌 2억7292만1500원의 상금을 획득해 2위를 기록 중인 전인지는 지난주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 메이저대회인 월드레이디스챔피언십 살롱파스컵을 대회 최연소 기록으로 제패하는 등 절정의 샷 ...NH투자증권)과 이민영(23·한화)이다. 이미림은 지난해 9월 메이저대회인 메트라이프·한국경제 KLPGA챔피언십 이후 처음으로 KLPGA투어에 복귀해 대회 열기를 한층 달구고 있다. 골프팬들은 미 LPGA투어 ...

    한국경제 | 2015.05.12 20:34 | 이관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