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121-19130 / 28,3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페테르센, 20개월 만에 우승…유소연·이민지 4위

    수잔 페테르센(노르웨이)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매뉴라이프 클래식(총상금 150만 달러) 우승을 차지했다. 페테르센은 8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케임브리지의 휘슬베어 골프장(파72·6천613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4개, 보기 3개를 묶어 3언더파 69타를 기록했다. 최종합계 22언더파 266타를 친 페테르센은 2위 브리트니 랭(미국)을 한 타 차로 따돌리고 정상에 올랐다. ...

    연합뉴스 | 2015.06.08 06:43

  • thumbnail
    '컴퓨터 샷' 뽐낸 이정민, 시즌 3승 선착

    ... 큰 키에 비슷한 외모, 장타와 정교한 아이언샷을 앞세운 경기 스타일도 닮았다. 하지만 두 사람이 걸어온 길은 달랐다. 이정민이 프로에서 화려한 스포트라이트를 받는 동안 박성현은 눈물 젖은 빵을 먹었다. 두 사람은 7일 제주 서귀포시 롯데스카이힐 제주CC(파72·6134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롯데칸타타여자오픈(총상금 6억원) 마지막날 연장전까지 가는 접전을 치렀다. 우승이 너무 간절했기 때문일까. 단독 선두를 달리던 ...

    한국경제 | 2015.06.07 21:02 | 최만수

  • KLPGA 롯데칸타타여자오픈, 박성현 단독 선두 … 이정민 3타차 선두 추격

    지난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정규투어에 뛰어뜬 박성현(22·넵스)이 롯데칸타타여자오픈(총상금 6억 원) 둘째 날 단독 선두를 질주하며 프로데뷔 첫 우승에 성큼 다가섰다. 박성현은 6일 제주 서귀포시 롯데스카이힐 제주CC 스카이, 오션코스(파72, 6134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더블 보기를 1개 했지만, 버디 6개를 낚아 4언더파 68타를 쳤다. 1,2라운드 합계 10언더파 134타를 기록한 박성현은 2위에 3타 앞선 ...

    한국경제 | 2015.06.07 09:20 | 최인한

  • [LPGA] 유소연, 3라운드 공동 8위…선두와 6타

    수잔 페테르센 선두…김효주·김세영 15위, 박인비 32위 유소연(25·하나금융그룹)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매뉴라이프 클래식(총상금 150만 달러) 3라운드에서 공동 8위에 올랐다. 유소연은 7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케임브리지의 휘슬베어 골프장(파72·6천613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버디 8개와 더블보기 1개를 묶어 6언더파 66타의 성적을 냈다. 3라운드까지 합계 ...

    연합뉴스 | 2015.06.07 07:48

  • thumbnail
    -칸타타여자골프- 박성현 '우승 예감'…2R 10언더파 단독 선두

    지난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정규투어에 뛰어뜬 박성현(22·넵스)이 롯데칸타타여자오픈(총상금 6억원) 둘째 날 단독 선두를 질주하며 프로데뷔 첫 우승에 성큼 다가섰다. 박성현은 6일 제주 서귀포시 롯데스카이힐 제주CC 스카이, 오션코스(파72, 6천134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더블 보기를 1개 했지만, 버디 6개를 낚으며 4언더파 68타를 쳤다. 1,2라운드 합계 10언더파 134타를 기록한 박성현은 2위에 3타 ...

    연합뉴스 | 2015.06.06 18:12

  • [LPGA] 김효주, 선두에 2타 뒤진 공동 4위

    김효주(20·롯데)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매뉴라이프 클래식(총상금 150만 달러) 2라운드에서 공동 4위에 올랐다. 김효주는 6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케임브리지의 휘슬베어 골프장(파72·6천613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버디 7개를 몰아치고 보기는 2개로 막아 5언더파 67타의 성적을 냈다. 1,2라운드에서 11언더파 133타를 기록한 김효주는 쩡야니(대만), 레티샤 벡(이스라엘) ...

    연합뉴스 | 2015.06.06 08:55

  • thumbnail
    "삼촌 봤지?"…'골프황제 조카' 샤이엔 우즈, 모처럼 이름값

    ... 샤이엔 우즈(25·미국·사진)가 모처럼 ‘이름값’을 했다. 5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케임브리지의 휘슬베어 골프클럽(파72·6613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그룹), 앨리슨 리(20) 등과 함께 퀄리파잉스쿨을 통과해 LPGA 투어에 데뷔한 올 시즌 루키다. 지난해 유럽여자투어(LET) 볼빅 RACV 레이디스 마스터스를 제패해 ‘골프 DNA’를 증명해 보였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15.06.05 20:37 | 이관우

  • thumbnail
    "직접 쳐보고 스윙 분석까지…꼭 맞는 '신병기' 반값 구매"

    ... 야마하, 마루망, 기가 등 내로라하는 클럽 브랜드의 신제품을 직접 쳐볼 수 있어 대기 행렬이 길게 이어졌다. 야마하골프는 관람객이 직접 튜닝할 수 있는 2015년형 RMX(리믹스) 드라이버를 들고 나왔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에서 ... 늘리는 데 도움이 된다. 골프용품 소비의 중심축으로 떠오른 여성 골퍼를 겨냥한 맞춤형 제품도 눈길을 끌었다. 핑골프는 G30 랩소디 여성용 드라이버를 핵심 아이템으로 내세웠다. KLPGA 전인지를 모델로 한 여성 전용 랩소디는 한국 ...

    한국경제 | 2015.06.04 21:52 | 유정우

  • thumbnail
    '상금 1위' 전인지 쉬는 동안…맹추격 나선 고진영·이정민

    2015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상금 1위 경쟁이 치열하다. 전인지(21·하이트진로)가 1위를 달리는 가운데 고진영(20·넵스) 이정민(23·비씨카드)이 추격하고 있다. 전인지가 휴식을 ... 이번주에 고진영과 이정민이 1위를 노린다. 고진영과 이정민은 5일 제주 서귀포시 롯데스카이힐CC에서 열리는 롯데칸타타여자오픈(총상금 6억원)에 출전한다. 고진영은 눈 다래끼 때문에 지난주 E1채리티오픈에 불참했다. 쉬는 동안 떨어진 체력을 ...

    한국경제 | 2015.06.04 21:48 | 최만수

  • thumbnail
    [이슈+] 항공업계, 스포츠스타 마케팅 전쟁…이유는

    ... 제작했다. 국내 항공사들도 스포츠 마케팅을 시행 중이다. 아시아나항공은 지난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투어 신인왕인 백규정 선수를 홍보대사로 선임했다. 이외에도 아시아나항공은 최경주, 김효주 등의 골프선수를 후원하고 있다. 대한항공은 스포츠 스타뿐 아니라 프로배구구단, 2018평창동계올림픽 등을 후원하며 스포츠마케팅을 적극 펼치고 있다. 특히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은 평창올림픽조직위원장, 대한탁구협회, 대한체육회 부회장 등 주요 스포츠 단체의 임원을 ...

    한국경제 | 2015.06.04 13:31 | 김근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