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111-19120 / 29,3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LPGA서 143승 거둔 한국 골프, 복병 기세 꺾고 연내 '150승 파티'?

      한국 국적 선수들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에서 들어올린 우승컵은 모두 몇 개일까. 8일 LPGA투어에 따르면 한국 선수들은 지금까지 143승을 올렸다. 올해 안에 150승 달성도 노려볼 만하다. 한국 선수의 LPGA투어 첫 승은 1988년 스탠더드레지스터 대회에서 고(故) 구옥희가 올렸다. 통산 100승은 2012년 ‘파이널 퀸’ 신지애(28·스리본드)가 킹스밀챔피언십에서 달성했다. 이듬해부터 K낭자들은 ...

      한국경제 | 2016.06.08 18:48 | 최진석

    • thumbnail
      [시티스케이프 코리아] 구천서 회장 "부산에 최고 45억 타운하우스·한국 대표 해양리조트 짓겠다"

      ... 부산 기장군 동부산관광단지 안에서 골프장, 타운하우스, 특급호텔 등이 모여 있는 종합휴양시설을 짓고 있는 해운대비치골프앤리조트의 구천서 회장(사진)은 8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10년 가까이 중국에서 살면서 맺은 해외 ... 사업비 1조800억여원을 들여 고급 해양 리조트를 짓는 사업이다. 2014년 18홀(7250야드) 규모의 회원제 골프장이 리조트 안에서 개장했으며 지난해 KLPGA(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투어 대회를 열기도 했다. 그는 10일 개막하는 ...

      한국경제 | 2016.06.08 18:17 | 홍선표

    • 한국여자골프, 또 하나의 출전권 경쟁… 인터내셔널 크라운

      전인지·장하나·양희영·유소연 혼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한국 선수들이 9일(이하 현지시간) 개막하는 KPMG 위민스 PGA챔피언십에서 올림픽 뿐만 아니라 팀 대항전 ... 크라운 대회 출전권을 놓고 경쟁한다.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을 앞두고 7월 22일 개막하는 인터내셔널 크라운은 한국을 포함해 8개국이 벌이는 팀 대항전이다. 한국은 이 대회 출전권을 이미 확보했지만 어느 선수가 출전하는지는 확정되지 ...

      연합뉴스 | 2016.06.08 10:20

    • 한국남자골프 '박진감+의외성+재미'승부수

      9일부터먼싱웨어매치플레이…장타쇼기대 15번홀은 '응원 해방구' 함성·야유 모두 OK 여자골프에 인기에서 밀리는 한국남자프로골프가 박진감과 의외성, 그리고 보는 재미를 강화한 대회로 승부수를 띄운다. 한국프로골프투어(KGT)는 9일부터 나흘 동안 경기도 용인 88 골프장(파72·6천972야드)에서 데상트코리아 먼싱웨어 매치플레이(총상금 8억원·우승상금 1억6천만원)를 치른다. 올해 ...

      연합뉴스 | 2016.06.07 17:13

    • [신설법인 현황] (2016년 5월27일~2016년 6월2일) 서울

      ...차) ▷태성기초건설(정용원·30·토공사업.) 서초구 서초대로 272, 5층 (서초동,한국아이비에스빌딩) ▷티씨이(이상협·30·태양광 시설 및 신재생에너지 시설 건설, 관리 및 ... 서초중앙로 51, 1011호 (서초동,신성미소시티) ▷에스엠투지티씨(이영창·100·실내골프 연습장업) 강남구 봉은사로 129-1, 2층 (논현동,751빌딩) ▷에이앤제이컴퍼니(안용균·10...

      한국경제 | 2016.06.07 10:29

    • 박인비, 여자골프 최초 메이저대회 4연패 도전

      ...스 PGA챔피언십 9일 개막 …부상 회복이 변수 1라운드 끝난 뒤 LPGA 명예의 전당 입회식 한국여자골프의 에이스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세계 여자골프 최초로 단일 메이저대회 4년 연속 우승에 ... PGA챔피언십(총상금 350만 달러)에 출격한다. 이 대회는 오랫동안 LPGA 챔피언십이라는 이름으로 열리다 지난해부터 미국프로골프협회(PGA of America)가 주관하면서 위민스 PGA챔피언십으로 바뀌었다. 박인비는 이 대회에서 2013년부터 ...

      연합뉴스 | 2016.06.07 07:44

    • 박인비, 여자골프 최초 메이저대회 4연패 도전

      ...스 PGA챔피언십 9일 개막 …부상 회복이 변수 1라운드 끝난 뒤 LPGA 명예의 전당 입회식 한국여자골프의 에이스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세계 여자골프 최초로 단일 메이저대회 4년 연속 우승에 ... PGA챔피언십(총상금 350만 달러)에 출격한다. 이 대회는 오랫동안 LPGA 챔피언십이라는 이름으로 열리다 지난해부터 미국프로골프협회(PGA of America)가 주관하면서 위민스 PGA챔피언십으로 바뀌었다. 박인비는 이 대회에서 2013년부터 ...

      연합뉴스 | 2016.06.07 06:21

    • thumbnail
      더위 먹었나?…한달 내내 '空친' K골프

      올 들어 지난 4월까지 한국(계) 선수들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11개 대회 중 10개를 휩쓸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싹쓸이 ‘K랠리’가 재현되는 듯했다. 현지 동포 사이에서 “독식이 ... 기록했던 전인지는 지난 4월 스윙잉스커츠클래식 27위 이후 우승권인 5위 이내에 한 번도 들지 못했다. 임경빈 프로(JTBC 해설위원)는 “한국 골프의 최대 전력인 박인비와 장하나, 전인지가 정상 컨디션을 회복하느냐가 ...

      한국경제 | 2016.06.06 18:19 | 이관우

    • 노르드크비스트, LPGA투어 숍라이트 클래식 우승 … 김인경 6위, 최나연 11위

      안나 노르드크비스트(스웨덴)가 6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갤러웨이의 스탁턴 시뷰 골프클럽(파71·6177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숍라이트 클래식 마지막날 3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7개를 ... 4위로 출발한 노르드크비스트는 전반에 5타를 줄이며 상승세를 탄 뒤 후반에 2타를 더 줄여 역전 우승에 성공했다. 한국인 어머니를 둔 노무라는 시즌 세 번째 우승을 노렸지만 노르드크비스트의 상승세를 꺾지 못했다. 2라운드까지 단독 선두였던 ...

      한국경제 | 2016.06.06 09:31

    • [LPGA] 노르드크비스트 역전 우승…김인경 공동 6위

      최나연, 샷 난조로 공동 11위 안나 노르드크비스트(스웨덴)의 불꽃타에 한국여자골프 군단의 우승이 다시 미뤄졌다. 노르드크비스트는 6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갤러웨이의 스탁턴 시뷰 골프클럽(파71·6천177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숍라이트 클래식 마지막날 3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7개를 쓸어담는 맹타를 휘둘렀다. 합계 17언더파 196타를 적어낸 노르드크비스트는 노무라 하루(일본·16언더파 ...

      연합뉴스 | 2016.06.06 03: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