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161-19170 / 28,3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그녀들의 비밀병기] 롯데챔피언십 '기적의 이글샷'…김세영 미즈노 아이언의 힘

    김세영은 지난달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롯데 챔피언십에서 두 차례의 기적 같은 샷으로 우승했다. 올 시즌 처음 미국 무대에 진출한 선수 중 가장 먼저 2승 고지에 올라 박인비(27·KB금융그룹), 리디아 고(뉴질랜드), ... 대항마로 떠올랐다. 김세영이 롯데 챔피언십 마지막 4라운드 18번홀에서 열린 연장 첫 번째 홀에서 기록한 샷 이글은 한국 골프 역사에 남을 명장면으로 기록될 전망이다. 당시 사용한 클럽이 미즈노 MP-53 아이언이다. 그는 2013년 ...

    한국경제 | 2015.05.22 07:00 | 최만수

  • thumbnail
    [그녀들의 비밀병기] 장타자로 변신한 허윤경 손엔 혼마 TW 드라이버 있었네

    ... 늘었다”고 말했다. 실제로 그의 드라이버샷 거리는 2013년 평균 255.9야드에서 지난해 261야드로 늘었다. 여자 프로골프에서 장타자의 척도가 되는 260야드를 넘어섰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평균 드라이버샷 거리가 ...와 KLPGA 투어에서 올 시즌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는 이승현(24·NH투자증권), 얼마 전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에서 첫승을 올린 이보미(27)도 사용하고 있다. 이승현은 “처음 쳤을 때 터치감이 ...

    한국경제 | 2015.05.22 07:00 | 최만수

  • thumbnail
    [골프 후원 마케팅] 떡잎부터 장기투자 SK텔레콤…'최가 남매' 타고 세계 브랜드로

    ... 마케팅 철학의 근간이다. 최경주와 최나연, 이른바 ‘최가 남매’가 대표적 사례다. 둘 다 미국프로골프(PGA)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나란히 8승을 수확한 글로벌 골프 스타다. SK텔레콤은 하루아침에 ... 해외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SK텔레콤의 기업 이미지를 높이는 데 적지 않은 보탬이 된 것으로 회사는 파악하고 있다. 한국프로골프(KPGA)의 주요 대회로 자리잡은 ‘SK텔레콤 오픈’에 꼬박꼬박 출전하면서 후원사와 ...

    한국경제 | 2015.05.22 07:00 | 이관우

  • thumbnail
    [그녀들의 비밀병기] 핑골프 애용하는 전인지…G30 드라이버 들고 장타 '펑펑'

    전인지(21·하이트진로)는 올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2승을 거뒀다. 지난 10일 끝난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시즌 첫 메이저 대회인 월드 레이디스 챔피언십 살롱파스컵에서 정상에 올랐다. ... 피팅 테스트를 받은 뒤부터 핑과 계약을 이어오고 있다. 전인지는 핑의 G30 드라이버를 사용한다. 이 제품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의 대표적 장타자 버바 왓슨(미국)이 사용하는 클럽으로 유명하다. G30 드라이버는 같은 스윙으로도 ...

    한국경제 | 2015.05.22 07:00 | 최만수

  • thumbnail
    전인지 '지연 플레이' 경고받고도 첫판 승리

    “전인지, 남소연 선수 경고입니다. 경기 속도 높이세요.” 올 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삼천리투게더오픈,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 메이저대회에서 우승하며 기세를 올리고 있는 전인지(... 앞 팀과 한 홀 이상 벌어질 정도로 늦어지자 경기위원이 18번홀까지 앞 조를 따라잡으라고 지시했다. 경기위원은 골프 규칙 6조7항에 따라 시간 측정에 들어갔다. 슬로 플레이 경고를 받은 조의 선수들은 샷을 하는 데 40초가 넘게 ...

    한국경제 | 2015.05.21 21:28 | 최만수

  • 운동선수 마케팅 파워 세계1위는?··캐나다 女 테니스 부샤드

    여자테니스 세계 랭킹 6위 유지니 부샤드(21·캐나다)가 전 세계 스포츠 선수 가운데 마케팅 파워가 가장 큰 것으로 조사돼 관심을 모았다. 영국 스포츠 전문매체 스포츠프로가 21일(한국시간) 발표한 `2015년 스포츠 선수 마케팅 영향력 순위`에 따르면 부샤드는 축구 선수 네이마르(23·브라질), 골프 선수 조던 스피스(22·미국) 등 쟁쟁한 세계적인 스타 선수들을 제치고 1위에 올랐다. 2010년부터 시작된 이 조사는 선수 발전 가능성과 ...

    한국경제TV | 2015.05.21 10:20

  • 앨리슨 리, US여자오픈 골프대회 출전권 획득

    재미동포 앨리슨 리(19)가 지역 예선을 통과해 메이저골프대회 US여자오픈 출전권을 따냈다. 앨리슨 리는 2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의 구스 크릭 골프클럽에서 열린 예선에서 1,2라운드 합계 2오버파 144타를 적어냈다. ... 확보한 앨리슨 리는 오는 7월 9일 펜실베이니아주 랭커스터에서 열리는 대회에 출전한다. 앨리슨 리는 지난주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킹스밀 챔피언십에 출전, 악천후로 대회가 예정일을 넘겨 치러지는 바람에 낭패를 봤다. 현지시간 ...

    연합뉴스 | 2015.05.21 07:38

  • thumbnail
    골프 '외나무다리 결투'…최후 승자는?

    ... 2주 연속 우승이냐, 전인지(21·하이트진로) 고진영(20·넵스)의 시즌 3승이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의 강자들이 ‘매치플레이의 여왕’ 자리를 놓고 격돌한다. ◆이정민, 신인 때 ...크닉스)와 4강 이전에 맞붙게 됐다. 이번 대회 ‘죽음의 조’는 C그룹으로 꼽힌다.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 메이저대회에서 우승하며 기세를 올리고 있는 전인지를 비롯해 KG·이데일리레이디스오픈 ...

    한국경제 | 2015.05.19 21:38 | 최만수

  • LPGA 투어 우승 이민지, 세계 랭킹 19위로 도약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대회에서 우승한 호주교포 이민지(19)가 세계 랭킹 19위에 올랐다. 18일(한국시간) 미국 버지니아주 윌리엄스버그에서 끝난 LPGA 투어 킹스밀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한 이민지는 18일 자 세계 랭킹에서 지난주보다 40계단 오른 19위를 기록했다. 지난해 프로로 전향한 이후 이번 시즌 LPGA 투어 퀄리파잉스쿨을 1위로 통과한 이민지는 프로 전향 이전에도 아마추어 세계 1위에 올랐던 실력파다. 올해 LPGA ...

    연합뉴스 | 2015.05.19 06:36

  • thumbnail
    285야드 펑펑…'장타소녀' 이민지 LPGA 첫승

    ... 6타를 줄이는 등 펄펄 날았다. 물을 머금어 촉촉해진 그린과 궁합이 잘 맞았다. 호주 동포인 이민지의 대회 제패로 한국(계) 선수의 LPGA 우승은 올 시즌 10개로 늘어났다. ○‘골프 DNA’ 갖고 태어난 천재 ... 공동 수석으로 통과해 올 시즌 LPGA에 입성했다. 이민지의 가족은 골프 패밀리다. 어머니 이성민 씨(47)는 골프채를 잡은 지 6개월 만에 아마추어 대회 준우승을 차지했을 만큼 감각이 뛰어난 티칭프로다. 아버지 이수민 씨(47) ...

    한국경제 | 2015.05.18 22:23 | 이관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