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50551-450560 / 542,9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핵잠수함 태평양 집중배치…북·중 대응"

      ... 잠수함은 상시 초비상 체제를 유지하면서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최근 들어서는 러시아와의 신전략무기감축협정(뉴스타트·New START) 등에 따라 전반적인 핵전력과 잠수함 정찰활동을 줄이는 것으로 분석됐다. 11일(현지시간) 워싱턴DC 군사·외교 소식통에 따르면 미국의 핵 전문가인 한스 크리스텐슨, 로버트 노리스 박사는 '핵과학자회보' 최신호에 공동 게재한 '2014 미국 핵전력'(US nuclear forces, 2014) 보고서에서 미군이 '트라이던트II ...

      연합뉴스 | 2014.01.12 08:59

    • [佛대통령들의 숨겨진 여성 편력…국민 "사생활일뿐"]

      ... 사생활이 경제 회복 계획 망칠 수도" 우려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이 여배우와 몰래 만난다는 염문설이 10일(현지시간) 한 프랑스 연예주간지를 통해 제기되면서 프랑스 대통령들의 여성 편력에 관심이 쏠린다. 다른 나라에서라면 지도자의 ... 유혹하는 남성으로서 이미지에 더 관심을 집중한다면 오히려 선거에서 도움이 될 수도 있다"라고 전망했다. 하지만, 현지 일간지 르피가로 등 언론들은 이 문제가 올랑드 대통령의 경제 살리기 계획에 찬물을 끼얹을 수 있다고 비판적으로 봤다. ...

      연합뉴스 | 2014.01.11 19:11

    • 이집트서 또 유혈충돌…무르시 지지자 4명 사망

      지난해 7월 군부에 축출된 무함마드 무르시 전 이집트 대통령 지지 세력이 10일(현지시간) 전국 곳곳에서 시위를 벌이다가 경찰, 지역 주민과 충돌해 4명이 사망했다고 일간 알아흐람이 11일 보도했다. 이집트 수도 카이로와 기자 등 전역에서 무르시 석방을 촉구하고 군부에 반대하는 시위가 열린 가운데 제2의 도시 알렉산드리아에서 1명이 숨졌고 수에즈 엘사바 지역에서 3명이 목숨을 잃었다. 사망자 4명 모두 무르시 지지 시위에 참여했다고 이 매체는 ...

      연합뉴스 | 2014.01.11 18:50

    • 中외교관들 '야스쿠니 참배는 침략은폐' 비난 잇따라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의 야스쿠니 신사 참배 파장이 가라앉지 않는 가운데 아베 정부의 우경화 행보를 강도높게 비판하는 중국 외교관들의 목소리가 이어졌다. 리루이여우 영국 스코틀랜드 에든버러 주재 중국 총영사는 10일(현지시간) 스코틀랜드 지역신문 '더스콧츠먼' 기고문을 통해 아베 총리가 침략 전쟁인 제2차 세계대전 전범들의 행태를 은폐하려고 한다고 비난했다. 리 총영사는 기고문에서 "야스쿠니 신사는 2차대전 당시 일본 군국주의의 영적 ...

      연합뉴스 | 2014.01.11 16:44

    • 힐러리 더프 이혼, 남편 마이크 컴리에와 친구로 지내

      ... 컴리에(33)와 친구로 지낸다고 밝혔다. 11일 힐러리 더프는 자신의 트위터에 "지금 마이크와 함께 앉아있다"며 "모두의 친절함과 고마운 관심에 감사하다. 쉽지는 않겠지만 우리는 이 난관을 극복해 갈 것이다"라고 적었다. 지난 10일(현지시간) 미국 피플 매거진 등의 현지 언론들은 "힐러리가 남편 마이크와 이혼했다"고 보도했다. 힐러리의 지인은 인터뷰에서 "그들은 여전히 친구로 남아 사랑하는 아들을 열심히 키우기로 했다"며 "둘 사이에 문제가 있어 헤어졌다기보다는 천천히 ...

      한국경제TV | 2014.01.11 16:37

    • '프라다' 이탈리아서 6천800억 탈세혐의 조사받아

      세계적인 명품 패션 브랜드인 프라다가 대규모탈세 혐의로 이탈리아 검찰의 조사를 받고있다고 외신이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와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검찰은 미우치아 프라다 회장 등 회사 관계자들을 상대로 프라다 법인이 세금 4억7천만 유로(약 6천785억원)를 탈루한 혐의를 잡고 조사하고 있다. 검찰은 프라다 회장 외에 파트리지오 베르텔리 최고경영자(CEO), 마르코 살로모니 회계사를 조사 대상에 올려놓고 탈세 과정과 수법을 ...

      연합뉴스 | 2014.01.11 14:21

    • 美시카고 일원, 폭설·한파 이어 안개·홍수주의보

      올겨울 들어 88.6cm 눈…영상권 날씨에 녹기 시작 지난 연말부터 이어진 폭설과 미국 내륙 북부지역을 꽁꽁 얼어붙게 만들었던 극한의 추위를 겪은 시카고 일원에 이번에는 홍수주의보가 내려졌다. 10일(현지시간) 시카고 최고기온은 섭씨 7도. 전날까지 최저 섭씨 영하 16.7도, 최고 영하 1도에 머물던 날씨가 새해를 맞은 지 열흘 만에 처음으로 영상권을 회복하면서 눈 대신 비가 내렸다. 문제는 갑작스런 기온 변화에 따른 결빙성 안개와 홍수 위협이다. ...

      연합뉴스 | 2014.01.11 11:51

    • 모토로라, 애플 상대 특허소송 항소법원서도 패소

      미국 연방 순회 항소법원이 모토로라 모빌리티(이하 모토로라)와 애플 사이의 특허 소송전에서 애플의 손을 들어 줬다. 법원은 10일(현지시간) '모토로라 모빌리티 대 국제무역위원회(ITC) 및 애플' 사건에 대해 "애플이 아이폰을 만들면서 모토로라 모빌리티가 보유한 특허를 침해하지 않았다"는 원고 패소 결정을 내렸다. 이는 지난해 4월 ITC가 내린 판단을 유지한 것이다. 이에 대해 모토로라 측은 "이번 결정에 실망했으며, 앞으로 대응 방안을 ...

      연합뉴스 | 2014.01.11 08:47

    • 미국, 소치올림픽 앞두고 러시아 '여행주의보'

      ...스트에 매력적 타깃…의료시설도 검증안돼" 미국 정부는 다음 달 개최되는 '2014 소치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현지에서 테러 발생 가능성이 있다면서 자국민을 상대로 러시아 여행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국무부는 10일(현지시간) ... 동료에게 자신의 일정을 알려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또 올림픽을 전후로 일반적인 범죄 가능성도 상존한다면서 현지에서 많은 돈이나 사치품을 들고 다니지 말고, 가능하면 시위나 집회 등 많은 사람이 모이는 장소에 가지 말 것을 당부했다. ...

      연합뉴스 | 2014.01.11 06:43

    • [뉴욕증시] 고용지표 부진 등에 혼조 마감

      10일(현지시간) 뉴욕증시는 혼조세로 마감했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7.71포인트(0.05%) 내린 16,437.05에서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 지수는 4.24포인트(0.23%) 높은 1,842.37을, 나스닥 종합지수는 18.47포인트(0.44%) 오른 4,174.67을 각각 기록했다. 고용지표 부진으로 양적완화 축소가 빨라질 수 있다는 우려는 완화됐다. 하지만 ...

      연합뉴스 | 2014.01.11 06: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