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50591-450600 / 542,3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오바마, '흑인 공적' 연방판사 지명…흑인사회 발칵

      ... 공화당 측 변호사 활동 '남부군 문양' 없애는 법안에는 반대표 경력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흑인사회에서 뭇매를 맞고 있다. 오바마 대통령이 흑인의 '공적'과도 같은 인물을 최근 연방법원 판사에 지명한 게 발단이다. 25일(현지시간) 미국 언론에 따르면 연방 판사 지명자 6명 가운데 논란이 된 인물은 마이클 보그스 조지아주 항소법원 판사와 마이크 코언 변호사다. 보그스 판사는 2001년 공화당 소속 주 상원의원 시절 조지아주의 국기에서 남부군의 문양을 없애는 ...

      연합뉴스 | 2013.12.26 04:22

    • 이집트 정부, 무슬림형제단 '테러조직' 선포

      이집트 군부의 지원을 받는 과도정부는 25일(현지시간) 최대 이슬람 조직 무슬림형제단을 '테러조직'으로 선포했다. 호삼 에이사 제3부총리 겸 고등교육장관은 이날 장시간 내각 회의 후 정부 성명을 통해 "정부가 무슬림형제단과 관련 조직을 테러조직으로 지정했다"고 발표했다. 에이사 제3부총리는 테러조직 선포가 무슬림형제단에 소속하거나 자금을 대고, 그 활동을 조장하는 사람을 처벌하겠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무슬림형제단은 지난 7월 군부에 의해 축출된 ...

      연합뉴스 | 2013.12.26 04:22

    • 러시아, 그린피스 회원 사면 거의 완료

      ...해 개발 반대 시위로 체포된 30명 중 29명 불기소 통보 외국인 회원들 출국 가능해져 러시아가 북극해 유전 개발 반대 시위로 구속됐던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 회원 30명 가운데 29명에 대해 사면 조치를 완료했다. 25일(현지시간) 인테르팍스 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아 연방수사위원회 상트페테르부르크 지부는 이날 보석 처분을 받고 현지에 머물던 그린피스 외국인 회원 25명을 불러 불기소처분 결정을 통보했다. 이로써 하루 먼저 통보를 받은 영국인 1명과 러시아인 ...

      연합뉴스 | 2013.12.26 04:22

    • 日전자업계 '한국타도' 내건 OLED TV 공동개발 중단

      WSJ, 소니·파나소닉 제휴 이달 종료 예정 일본의 양대 전자업체인 소니와 파나소닉이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 공동 개발을 종료하기로 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5일(현지시간) 전했다. WSJ는 소식통을 인용해 OLED TV 공동 개발을 위한 두 회사의 제휴 관계가 이달에 끝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소니와 파나소닉은 지난해 6월 '한국 타도'를 외치며 OLED TV용 패널을 공동 개발하기로 합의했다. 당시 업계에서는 일본 국내외 ...

      연합뉴스 | 2013.12.26 02:14

    • 美정치권, 유혈사태 남수단에 '원조 중단' 경고

      ... 대통령에 공개서한 미국 정치권이 최근 유혈사태가 확산하는 남수단에 대한 원조 중단을 경고하고 나섰다. 25일(현지시간) 미국 의회전문매체 '더힐'에 따르면 연방 상·하원의 일부 의원은 전날 밤 살바 키르 남수단 대통령에게 보낸 공개서한에서 ... 대통령과 리크 마차르 전 부통령에게 각각 전화를 걸어 폭력사태 해결을 위한 대화를 촉구했으며, 도널드 부스 특사를 현지에 파견했다. 젠 사키 국무부 대변인은 성명에서 "미국 정부는 남수단의 모든 정파에 대해 즉각 적대행위를 중단할 ...

      연합뉴스 | 2013.12.26 02:14

    • 월가 4년만에 '보너스 잔치'…업무분야별 희비교차

      ...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주식 거래나 기업공개(IPO), 투자은행 부문 종사자들의 보너스는 늘어나지만 채권 거래 담당자들은 보너스가 감소해 상대적으로 추운 연말을 맞을 것으로 전망됐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25일(현지시간) 금융업계 채용 정보 업체인 옵션스그룹의 지난 11월 조사 결과를 인용해 거래 담당자들과 은행 부문 종사자 등 올해 월가의 전반적인 보상 수준이 전년보다 평균 3% 늘어날 것으로 전했다. 이는 2009년 이후 첫 증가세라고 옵션스그룹은 ...

      연합뉴스 | 2013.12.26 02:13

    • '부당 수수료 부과' 아멕스카드 벌금 800억원

      미국 대형 신용카드 업체인 아메리칸익스프레스(아멕스)카드가 소비자 보호규정을 위반한 혐의로 벌금 등 총 7500만달러(약 794억원) 이상을 내게 됐다고 뉴욕타임스(NYT)가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금융소비자보호국(CFPB)은 “아멕스카드는 부당한 수수료를 부과하고 제공하지 않는 서비스를 판매하는 등 규정을 위반했다”며 “2000년에서 2012년까지 아멕스카드를 사용한 33만5000명의 고객에게 5950만달러를 환불해주고, CFPB에 ...

      한국경제 | 2013.12.25 22:30 | 강영연

    • thumbnail
      뉴욕증권거래소 간 '호두까기인형'

      뉴욕시립발레단의 호두까기인형 공연팀이 2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권거래소 개장 종소리에 맞춰 포즈를 취하고 있다. 미국 증시는 이날 11월 중 미국의 내구재 주문이 전달 대비 3.5% 증가했다는 소식에 상승 마감했다. 뉴욕AF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3.12.25 22:29

    • thumbnail
      "패스트푸드 자주 먹지 마라"…맥도날드의 양심 고백?

      맥도날드가 직원들에게 패스트푸드의 위험성을 경고하고 나섰다. 미국 ABC뉴스는 “맥도날드가 직원을 대상으로 하는 맥리소스라인닷컴 홈페이지에 패스트푸드를 지나치게 자주 먹는 것은 좋지 않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고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맥도날드는 공지문에서 “패스트푸드는 빠르고 합리적인 가격으로 가정식을 대체할 수 있는 좋은 선택으로 바쁜 현대인들에게 적합하지만 칼로리가 높고 지방, 설탕, 소금 등이 많다는 특징이 있기 때문에 많이 먹으면 ...

      한국경제 | 2013.12.25 22:29 | 강영연

    • thumbnail
      푸틴의 야심…옛 소련 경제동맹 '가속'

      ... 경제시장 통합을 추진한 뒤 서유럽 중심의 유럽연합(EU)에 필적할 '유라시아연합(EAU·Eurasian Union)'을 구축하는 것을 최종 목표로 삼고 있다. 러시아 관영 이타르타스통신에 따르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24일(현지시간) 모스크바 크렘린궁에서 열린 EEU 정상회의 뒤 열린 기자회견에서 “내년 5월까지 EEU 창설 조약을 체결하고 2015년 1월엔 EEU 관련 통합기구를 정식 출범하겠다”고 말했다. EEU는 2000년에 형식적인 출범은 했으나 그동안 중심기구도 ...

      한국경제 | 2013.12.25 22:27 | 이미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