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8931-8940 / 9,4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축의금으로 3만원 내도 될까?…애매할 땐 '트리즈'가 해결사

    동방예의지국인 우리나라에서 경조사가 생기면 주변 사람들이 십시일반 축의금,부의금을 내서 축하하거나 위로하면서 큰일을 치르는 미풍양속이 있다. 그런데 사회적 관계가 복잡해지면서 축의금이 부담으로 느껴지는 경우가 있다. 친밀도나 여러 상황에 따라 어느 정도를 봉투에 담아야 할지 고민스러울 때도 있다. 3만원을 하자니 요즘 물가에 비해 적은 것 같고,받는 쪽에서 서운해하지 않을까 우려된다. 그렇다고 5만원,10만원을 내기에는 부담이 된다. 경조사가...

    한국경제 | 2011.09.22 00:00 | 최규술

  • thumbnail
    正直과 야망으로 '머니 정글' 헤친 월가 여제, 이제 남은건 유리천장 깨기

    2008년 2월 씨티그룹은 고민에 빠졌다. 2007년 10월 이후 주가 폭락으로 팔콘 등 수익률이 80% 이상 떨어진 헤지펀드들이 속출해서만은 아니었다. 고객들에 대한 보상 여부가 문제였다. 씨티그룹 전체를 총괄하는 최고경영자(CEO) 비크람 팬디트는 보상에 반대했다. "헤지펀드는 원래 위험성이 높고 법적으로 보상의무도 없다"는 게 그의 논리였다. 씨티그룹의 글로벌 자산운용부문 책임자였던 샐리 크로첵은 반발했다. "손실폭이 너무 크고 일부 헤...

    한국경제 | 2011.09.22 00:00 | 전설리

  • thumbnail
    SK C&C, IT 서비스 넘어 '글로벌 솔루션 강자' 꿈꾼다

    구글은 지난 20일 미국에서 근거리 무선 통신(NFC)을 기반으로 하는 전자지갑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NFC 기능이 탑재된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사람은 '구글 지갑(Google Wallet)'이란 애플리케이션(앱 · 응용프로그램)을 내려받는 것만으로 휴대폰을 신용카드와 동일하게 쓸 수 있게 됐다. 전자지갑 시장의 본격적인 태동을 알리는 뉴스다. 기자는 같은 날 경기도 분당의 SK C&C 본사를 찾았다. 구글 지갑 서비스에 들어가...

    한국경제 | 2011.09.22 00:00 | 이승우

  • thumbnail
    돈보다 중요해! 직원을 귀하게 여기는 마음

    임금 수준이 그다지 높지 않은데도 우수한 인재가 모여드는 기업이 있는가 하면,임금을 많이 주는데도 인재가 떠나는 기업이 있다. 경영자라면 누구나 우수한 인재를 끌어들이는 기업의 비결이 무엇인지 궁금할 것이다. 우수한 인재를 확보하고 오래 붙잡아두는 기업은 몇 가지 공통점을 갖고 있다. 그것은 조직과 구성원 간의 기대와 믿음을 뜻하는 '심리적 계약'을 통해 충성심을 강화한다는 점이다. 심리적 계약을 강화하기 위한 첫째 요건은 기업 구성원의 동반...

    한국경제 | 2011.09.22 00:00 | 유승호

  • thumbnail
    적자 은행, 호텔 따라했더니 '대박'…모방부터 잘해야 '창조적 기업' 된다

    창조적 기업을 이야기할 때 빠지지 않는 기업 애플이'맥북 프로'를 소개했을 때가 기억난다. 스티브 잡스는 새 노트북의 자랑스러운 기능 중 하나라면서 '맥세이프'라는 파워케이블을 소개했다. 파워케이블이 뭐 그리 대단할까 싶었는데,설명을 들은 관객은 환호와 함께 박수로 응답했다. 파워케이블의 끝은 자석으로 만들어져 있어 찰칵 붙었다가 살짝 잡아당기면 금세 떨어진다. 노트북이 워낙 가벼워 충전 중 파워케이블을 건드리면 노트북이 떨어져 부서지는 것을 ...

    한국경제 | 2011.09.22 00:00 | 최규술

  • thumbnail
    조영호 SK C&C 경영지원부문장 "모바일 결제는 '세계 톱'…내년 매출 10% 이상 해외서 올릴 것"

    "국내 시장만으로는 충분치 않습니다. 그동안 축적해온 기술을 바탕으로 '글로벌 솔루션 프로바이더'로 거듭날 것입니다. " SK C&C에서 최고재무책임자(CFO)를 맡고 있는 조영호 경영지원부문장(53 · 사진)은 21일 한국경제신문과 인터뷰를 갖고 "기업 성장을 위해 국내시장보다는 해외시장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회사의 체질을 변화시킬 것"이라며 "SK C&C가 강점을 갖고 있는 모바일 결제 솔루션을 무기로 '글로벌 플레이어'의 ...

    한국경제 | 2011.09.22 00:00 | 이승우

  • thumbnail
    해마다 매출 20% 고속성장…영업이익률도 10%대 '꾸준'

    SK C&C는 모바일 결제,모바일 보안,모바일 오피스 등 솔루션을 보유하고 정보통신기술(ICT) 컨버전스에 강점을 가진 정보기술(IT) 서비스업체다. IT서비스 시장은 융 · 복합 기술 적용 영역이 확대되고 있는 추세다. SK C&C는 IT서비스 시장점유율을 꾸준히 확대하면서 산업 평균을 웃도는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두 자릿수 매출 성장률 이어갈 전망 SK C&C는 지난해 1조4752억원의 매출을 거뒀다. 내년까지 ...

    한국경제 | 2011.09.22 00:00 | 손성태

  • thumbnail
    '밤새는 데 선수' 아르헨티나 사람들 24시간 마트 등 '야행성 마케팅' 반짝반짝

    아르헨티나 사람들은 야행성이다. 유럽계 이민,그 중에서도 이탈리아계와 스페인계가 주류다. 라틴 특유의 낙천적이고 다혈질의 기분파로 일하는 낮 시간보다는 노는 밤 시간을 중시한다. 일하면서 밤을 새우는 일은 절대 없지만,놀고 마시면서 밤을 새우는 데는 '선수'다. 평일에 레스토랑이 오후 8시에 문을 열지만,실제 사람들이 모이는 시간은 9시30분이 지나서다. 주말이 시작되는 금요일에는 연령대를 막론하고 거의 모든 아르헨티나 사람들이 밤을 새운다고...

    한국경제 | 2011.09.22 00:00 | 이유정

  • thumbnail
    스몰 M&A로 '기술 철옹성'…브로드컴, 공룡 퀄컴을 무찌르다

    "골리앗 퀄컴이 다윗이 휘두른 골무에 녹다운됐다". 2009년 9월 첨단기술 전문잡지인 레드 오빗에 실린 기사 제목이다. '다윗'은 반도체 업체인 브로드컴을 말한다. 퀄컴은 당시 브로드컴의 특허기술을 사용한 대가로 8억9100만달러를 지불키로 합의,사실상 특허전쟁에서 항복을 선언했다. 미국 UCLA의 사제지간인 헨리 사무엘리와 헨리 니콜라스 3세가 1991년 단돈 5000달러로 세운 반도체 회사가 기술공룡인 퀄컴의 굴복을 받아낸 것. 브로드...

    한국경제 | 2011.09.22 00:00 | 김용준

  • thumbnail
    계영주 창고 대표 "외환위기 겪은 후 독자브랜드 개발…시계 판매량 10배 늘려"

    요즘 젊은 여성들이 틱톡 브랜드의 시계를 찾는 것은 케이스가 아주 작아 앙증맞은 제품에서부터 남성용 시계를 방불케 할 정도로 큰 시계 등 다양한 크기와 디자인 컬러가 있기 때문이다. 틱톡은 아직 유명브랜드라고 할 수 없지만 여대생 등 젊은 층이 즐겨찾으면서 점차 이 분야에서 브랜드 파워를 높여가고 있다. 계영주 대표는 "틱톡 판매량이 10년 전에는 월 200~300개 수준에 불과했으나 요즘은 2000~3000개에 이를 정도로 늘었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2011.09.22 00:00 | 김낙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