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8941-8950 / 9,7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세안·이슬람·英연방에 모두 속해…말레이시아, 경제네트워크 '사통팔달'

      1960년 외교관계를 수립한 한국과 말레이시아는 올해 새로운 50년을 향한 첫해를 맞았다. 최근 몇 년 사이 우리나라에서 아세안(동남아시아국가연합)에 대한 관심이 예전에 비해 많이 높아지고 있지만, 말레이시아는 아직 한국에 잘 알려져 있지 않은 국가에 속한다. 말레이시아는 연간 관광객 2400만명을 넘는 관광대국으로 에메랄드빛 블루 오션을 갖고 있는 나라다. 인구는 2800만명으로 적은 편에 속하지만 국토 면적은 한국의 3.3배에 이른다. 양...

      한국경제 | 2011.12.22 00:00 | 이유정

    • thumbnail
      사랑 찾아 훨훨 날던 두마리의 나비, 3.8㎝ 다이얼에 내려앉다

      '어떻게 하면 아름다운 러브 스토리를 4 크기의 다이얼(시계판)에 담을 수 있을까.' 감성적인 스토리를 입힌 시계로 유명한 명품 시계·보석 메이커 반클리프 아펠의 고민은 여기서 시작됐다. 두 보석 가문의 자제였던 알프레드 반클리프와 에스텔 아펠이 그들의 러브스토리를 기반으로 1906년에 만든 이 회사는 소설과 동화 속에 등장할 만큼 아름다운 이야기를 직경 4도 안 되는 작은 다이얼 안에 정교하게 표현해내 '시계를 예술의 경지에 올려놨다'는 평...

      한국경제 | 2011.12.22 00:00 | 민지혜

    • 비즈니스 교육·연수 단신

      산업융합 촉진법·시행령 설명회 한국산업융합협회는 산업융합 관련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오는 26일 오후 2시 부산 파라곤호텔에서 '산업융합 촉진법 및 시행령 전국 순회 설명회'를 연다. 이번 행사에서는 '신산업 창출을 위한 산업융합촉진 정책 추진 방향'과 '산업융합 신제품 적합성 인증 가이드라인' 'FTA 전략 방안' '산업융합협회 소개 및 기업지원 설명' 등을 소개한다. 산업융합협회는 이에 앞서 13일 광주, 20일 대구, 23일 대전에서 ...

      한국경제 | 2011.12.22 00:00 | 최규술

    • thumbnail
      中·日 수요 늘어 합판가격 상승세

      1954년 국내에서 처음으로 생산되기 시작한 합판은 1964년 수출특화산업으로 지정되는 등 고속 성장을 거듭해왔다. 1970년대에는 합판산업이 생산과 수출에서 성장의 정점을 이뤘지만 1980년대에 들어 원가 상승과 저렴한 동남아 합판의 세계 시장 진출로 국내 합판 시장은 수출에서 내수 중심으로 전환했다. 1980년대 90개가 넘던 업체도 이젠 5개 정도만 남아 있는 상태다. 현재 국내 합판 시장은 국내산 외에 수입산 제품이 많이 들어오면서 완...

      한국경제 | 2011.12.22 00:00 | 임근호

    • thumbnail
      나이키 신발과 아이팟 합친 '나이키 플러스'…재미를 융합하라

      소비자들은 이제 제품과 서비스의 기본 성능과 품질을 당연시하고, 새로운 가치인 재미 요소가 있는 융합 상품과 서비스를 좋아한다. 개그 프로그램도 그동안 국민 소득 증가와 사회 변화 속에서 진화, 발전하고 있다. 10년 이상 장수하면서 재미를 주고 있는 대표적인 프로그램 '개그콘서트'는 일요일 오후 9시 뉴스와 같은 시간에 시작된다. 같은 개그맨들이 출연하는 다른 프로그램들이 단명하고 있음에도 개그콘서트는 날이 갈수록 인기를 더하며 장수하고 있다...

      한국경제 | 2011.12.22 00:00 | 최규술

    • thumbnail
      [2011 하반기 한경소비자대상] 삼성전자 '지펠', 15년째 양문형 냉장고 1위

      ... 광고 캠페인을 벌였다. 1차 광고에서는 '고민까지 줄여주는 획기적인 제품'이라는 점을 부각시켰으며 2차 광고에서는 스마트 수납을 통해 제품의 활용성을 선보였다. 회사관계자는 “15년 연속 판매 1위의 성공 스토리를 바탕으로 고품격 디자인과 차별화된 기술력 등을 소비자에게 부각시킬 계획”이라며 “프리미엄 주방가전 1위 브랜드로서 위상을 강화하기 위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동욱 기자 insight@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12.21 00:00 | 김동욱

    • thumbnail
      [신기술로 불황 넘는다] LG그룹, LTE·3D·LED로 글로벌 시장 공략

      ...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LG이노텍은 작년 12월 유럽 줌토벨과 LED조명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는 등 글로벌 조명업체들과의 협력도 한층 강화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글로벌 조명시장 내 LED 조명의 비중이 2012년 12%에서 2015년에 45%까지 빠르게 성장할 것”이라며 “해외 조명회사들과의 협력을 통해 해외 시장 점유율을 더욱 더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동욱 기자 insight@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12.20 00:00 | 김동욱

    • thumbnail
      [신기술로 불황 넘는다] GS그룹, 신재생에너지 사업으로 미래 성장 이끈다

      ... 해수담수화 시장에 적극 진출할 계획이다. 이니마는 RO(역삼투압 방식) 담수플랜트 세계 10위권의 업체로 담수 시설뿐 아니라 슬러지(침전물) 건조 분야에서 세계적인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하루 20만t 이상의 바닷물을 담수화할 수 있는 RO 담수 실적을 보유하고 있고 유럽 최대 규모인 하루 384t의 슬러지 건조 플랜트 시공 및 운영기술을 가지고 있어 향후 전망이 밝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김동욱 기자 insight@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12.20 00:00 | 김동욱

    • thumbnail
      [신기술로 불황 넘는다] 효성, 풍력·스마트그리드에 R&D 집중

      ... 친환경복합산업단지에 연산 2000t 규모의 탄소섬유 공장을 건립할 예정이다. 2020년까지 총 1조2000억원을 투자해 탄소섬유를 핵심 사업군으로 육성할 방침이다. 회사 관계자는 “탄소섬유는 고도의 생산기술이 필요한 첨단 신소재로 그동안 일본 및 미국의 극소수 기업만이 생산기술을 보유하고 있었다”며 “이번 제품 개발로 국내에 필요한 수요량을 대체할 수 있게 돼 국가경제 발전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욱 기자 insight@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12.20 00:00 | 김동욱

    • thumbnail
      [신기술로 불황 넘는다] 한화, 태양광 전분야 수직계열화 구축

      ... 건물일체형 태양광발전(BIPV) 시스템을 적용시켜 지난 3월 안산 상록구청사를 완공했다. 또 자체 개발한 '에너지 50% 절감형 공동주택 실용화 설계기술'을 올해 분양하는 꿈에 그린 아파트를 비롯해 관련 건축공사 등에 적용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친환경 에너지 기술에 대한 장기적인 투자와 기술 개발을 통해 2015년까지 85% 에너지 절감형 공동주택 개발을 목표로 전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욱 기자 insight@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12.20 00:00 | 김동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