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141-15150 / 20,0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FC서울, 어린이와 가족 대상 5월 이벤트 풍성하게 준비해

      ... 성남과의 홈경기를 시작으로 'SEOUL aMAYzing FESTIVAL'을 연다. 'SEOUL aMAYzing FESTIVAL'은 5월 한달 동안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성남(5/2), 전남(5/16), 울산(5/31)과의 K리그 클래식 3경기에 '어린이', '가족', '연인'을 테마로 하여 다양한 이벤트와 함께 진행될 계획이다. 오는 2일(토) 오후 2시 성남과의 K리그 클래식 9라운드에서 FC서울은 'SEOUL aMAYzing FESTIVAL 1탄'으로 '꿈을 ...

      한국경제 | 2015.05.01 14:02 | 김정호 기자

    • thumbnail
      "축구 팝니다!", 'K리그 세일즈 아카데미' 개최

      ▲ 사진제공: 프로축구연맹 한국프로축구연맹이 30일 축구회관 다목적회의실에서 'K리그 세일즈 아카데미'를 개최했다. 'K리그 세일즈 아카데미'는 K리그 23개 구단의 마케팅, 영업 실무자 대상 교육과정으로, 각 구단의 영업 생산성 향상을 목적으로 지난해 개설되어 운영 중이다. 교육은 '관중증가 세부 프로그램 도출 프로세스'를 주제로, 이 중 '유료 관중 증가'를 핵심주제로 삼아 총 6단계(목표설정, 환경분석, Strategy Map, Value ...

      한국경제 | 2015.04.30 16:19 | 이도환 기자

    • thumbnail
      "선배한테 까불면 혼나!"

      ▲ 사진: 스포츠코리아 김진환 기자 최강희 전북현대 감독과 서정원 수원삼성 감독(오른쪽)이 30일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오는 5월 2일 열리는 `K리그 클래식 2015` 수원과의 9라운드 맞대결을 앞두고 마련된 기자회견에 참여해 각오를 밝혔다. 이 자리에서 최강희 전북현대 감독이 서정원 수원삼성 감독에게 장난을 걸며 분위기를 밝게 만들었다. 한경닷컴 문화레저팀

      한국경제 | 2015.04.30 13:35 | SINEWS

    • thumbnail
      최강희 감독, K리그 4월의 감독에 선정

      ▲ 사진제공: 프로축구연맹 전북의 최강희(56) 감독이 현대오일뱅크 K리그 4월의 감독에 선정됐다. 최강희 감독은 2005년부터 열 시즌 째 팀을 이끌고 있으며 2014년 24승 9무 5패로 K리그 클래식 우승을 차지하며 세 ... 쌓았다. 2005년 전북현대의 감독으로 취임해 팀을 이끌기 시작했으며 취임 이듬해인 2006년에는 AFC 챔피언스리그에서 첫 우승을 거두며 구단의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냈다. 이후 2009년과 2011년 K리그 우승컵을 차지하는 등 ...

      한국경제 | 2015.04.30 13:12 | 이도환 기자

    • 인천 유나이티드, 부천FC 꺾고 FA컵 16강… 김진환 "나도 수트라이커"

      ... 선수나 팬들이 기다리던 시즌 첫 승리의 감격을 크게 누렸다. 김도훈 감독이 이끌고 있는 인천 유나이티드 FC(K리그 클래식)가 29일 오후 7시 30분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2015 FA(축구협회)컵 32강 부천 FC 1995(K리그 ... 스트라이커로서의 자질을 인정받은 케빈이 인천 유나이티드 유니폼을 입고 터뜨린 첫 골이라 감회가 남달랐다. 이제 정규리그에서의 득점포만 남은 셈이었다. 인천 유나이티드는 후반전에도 부천 FC 수비수들의 빈틈을 정확하게 노렸다. 후반전 ...

      한국경제TV | 2015.04.30 10:30

    • thumbnail
      안산 안재준, 사후 동영상 분석으로 출전정지 감면

      한국프로축구연맹 상벌위원회는 4월 25일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2015 6라운드에서 안재준(안산)이 받은 경고 2회 퇴장과 관련해 '동영상 분석에 따른 출전정지 및 감면 제도'에 따라 첫 번째 경고를 감면하기로 했다. 첫 번째 받은 경고가 잘못된 것이라는 결론을 내린 것이다. 이에 따라 경고 2회 퇴장으로 다음 한 경기 출전이 정지됐던 조치도 해제된다. 안재준은 경고 2회 퇴장으로 인한 출전정지(1경기), 제재금(50만원)이 ...

      한국경제 | 2015.04.29 17:35 | 이도환 기자

    • thumbnail
      수원잡은 대전 아드리아노, K리그 클래식 8라운드 MVP

      ▲ 26일 오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클래식 2015` 8라운드 수원 삼성과 대전 시티즌의 경기에서 전반 45분 대전 아드리아노의 프리킥을 수원 선수들이 막고 있다. 이 경기에서 대전은 아드리아노의 두골에 힘입어 2-1로 승리하며 올 시즌 마수걸이 승리를 거뒀다. (사진: 스포츠코리아 김진환 기자) 대전 시티즌의 공격수 아드리아노(28)가 K리그 클래식 8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 대전은 첫승 신고와 함께 주간 베스트11에 ...

      한국경제 | 2015.04.29 14:25 | SINEWS

    • FC서울과 스폰서 협약한 `SC컨벤션센터`, 다양한 웨딩 이벤트 기대

      강남웨딩홀인 SC컨벤션센터(대표: 나길호)가 K리그 프로축구단 FC서울(㈜GS스포츠/대표: 장기주)과 스폰서 협약을 체결했다. SC컨벤션센터와 FC서울의 `2015 스폰서-파트너쉽` 계약 체결을 통해 강남웨딩홀로 유명한 SC컨벤션센터는 보다 품격 높은 결혼식을 제공하는 선두 웨딩 기업으로 자리잡는데 기여할 것으로 보여진다. 컨벤션 및 외식전문기업 팔방에프앤비㈜에서 운영하는 SC컨벤션센터(http://scconvention.co.kr)는 국내 유일의 ...

      한국경제TV | 2015.04.29 09:00

    • thumbnail
      몰리나의 프리킥 골, 4월 'K리그 월간 베스트 골'로 선정

      서울의 에이스로 활약하고 있는 몰리나(35)의 프리킥 골이 4월 'K리그 월간 베스트 골'로 선정되었다. 4월 'K리그 월간 베스트 골'로 선정된 몰리나의 프리킥 골은 지난 4월 18일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5' ... 앞두고 있다. 특히, 2012년에는 데얀(베이징 궈안)과의 찰떡궁합을 과시하며 18골 19도움을 기록, 서울의 리그 우승에 크게 기여했다. 서울에서 활약하는 5년간 몰리나는 43골 48도움을 기록하고 있을 정도로 팀 전력의 상당 ...

      한국경제 | 2015.04.28 16:36 | SINEWS

    • thumbnail
      FA컵 32강전, 이변을 일으킬 팀은?

      ... K리그 클래식의 12개 팀은 32강에 자동진출하며 이를 제외한 나머지 팀들, 생활축구연합회 소속팀, 대학팀, 내셔날리그팀, K3리그팀, k리그 챌린지팀 등 총 67개팀은 예선을 거쳐 32강에 오르게 된다. FA컵은 토너먼트방식으로 ... 승부가 나지 않을 경우 승부차기를 통해 승부를 가린다. 단판 승부이기 때문에 이변의 가능성이 높다. 그러므로 K리그 클래식팀들도 방심 할 수 없는 대회이다. 32강전에서 흥미로운 매치들을 살펴보자. 먼저 내셔널리그에서 1위를 달리고 ...

      한국경제 | 2015.04.28 14:20 | 김정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