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861-15870 / 19,8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포토] 노라조 `연예인야구단 스타리그 축하공연, 우리가 나선다

      연예인 야구단들의 리그인 두타트배 `제2회 고양스타리그 야구대회` 개막식이 13일 오후 경기 대화동 고양스포츠타운에서 진행된 가운데 노라조가 축하 공연을 펼치고 있다. ▲ 노라조 축하 공연 이날 경기에는 공놀이야야구단(알렉스 ... 펼친다. 한국경제TV 류동완 인턴기자 한국경제TV 핫뉴스 ㆍ강예빈, 물오른 미모 글래머 몸매 과시 `섹시해` ㆍK고속 운전기사 노인 용변 미담‥자칫 홍보용 전락 우려 ㆍ빅죠 근황, "바지 사이즈 大변화" 날씬해졌어~`깜짝` ...

      한국경제TV | 2013.07.14 15:08

    • 연예인 야구단 스타리그 개막‥한자리에 모여 화이팅!

      ▲`카페 두다트배 연예인 야구단 스타리그 개막식`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성대현, 노라조 조빈, 이종원, 오지호, 고유진, 김창열이 13일 오후 고양시에서 열린 `카페 두다트배 연예인야구단 스타리그 개막식`에서 스포츠맨십을 ... 제공했다. 한국경제TV 김혜미 인턴기자 한국경제TV 핫뉴스 ㆍ강예빈, 물오른 미모 글래머 몸매 과시 `섹시해` ㆍK고속 운전기사 노인 용변 미담‥자칫 홍보용 전락 우려 ㆍ빅죠 근황, "바지 사이즈 大변화" 날씬해졌어~`깜짝` ...

      한국경제TV | 2013.07.14 15:01

    • thumbnail
      '미스터 고' 한국을 넘어 아시아 전역 개봉, K-Film 열풍 이끌까?

      ... 제작 덱스터스튜디오)가 한국 개봉에 이어 중국, 아시아 전역에 와이드 개봉을 확정지었다. 한국을 넘어 아시아에 K-Film 열풍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미스터 고'는 야구하는 고릴라 '링링'과 그의 15세 ... 대한민국의 순수 기획력과 기술로 완성해낸 아시아 최초의 입체 3D 디지털 고릴라 캐릭터 '링링'과 한국 영화 최초 3D 리그 촬영을 구현해낸 '미스터 고'가 3D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아시아 극장가를 사로잡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

      한국경제 | 2013.07.10 18:09

    • 11일 동아시아컵 대표 명단 발표…홍心은 어디로?

      동아시아연맹(EAFF) 축구대회(이하 동아시아컵)에 나설 대표팀 명단 발표를 앞두고 홍명보 감독이 K리그 관전 일정을 마쳤다. 이번 대회는 국제축구연맹(FIFA)가 정하는 A매치 데이에 치러지지 않기 때문에 새 시즌을 앞두고 한창 훈련중인 유럽파 출전은 이뤄지지 않을 것이 확실시된다. 이 때문에 K리그나 일본의 J리그 등 아시아권에서 활동하는 선수들이 '홍명보호(號) 1기'의 주축이 될 것으로 보인다. 홍 감독도 코칭 스태프 인선을 마무리짓자 ...

      연합뉴스 | 2013.07.08 13:15

    • 말을 아낀 최강희 "누구를 미워한 적이 없다"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전북 현대를 이끄는 최강희(54) 전 축구대표팀 감독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자신을 조롱하는 글을 남긴 기성용(스완지시티)을 애정으로 감싸 안았다. 최 감독은 7일 포항스틸야드에서 열리는 포항 스틸러스와의 2013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17라운드 원정 경기에 앞서 취재진과 만나 "월드컵에서 한국 축구를 위해 큰일을 해야 하는 선수인 만큼 열심히 해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그는 "누누이 이야기해 왔지만 나는 ...

      연합뉴스 | 2013.07.07 19:01

    • [프로축구] 페드로 해트트릭…제주, 경남 4-2 완파

      ... 페드로의 해트트릭에 힘입어 경남FC를 완파했다. 제주는 6일 창원축구센터에서 열린 프로축구 2013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17라운드 원정경기에서 경남을 4-2로 이겼다. 외국인 선수 페드로는 세 골을 몰아쳐 해결사로 우뚝 섰다. ...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부산 아이파크와의 홈경기에서 득점 없이 비겼다. 부산은 승점 25로 7위가 됐고 대전은 승점 9로 리그 14개 구단 가운데 최하위에 머물렀다. (서울연합뉴스) 장재은 기자 jangje@yna.co.kr

      연합뉴스 | 2013.07.06 21:20

    • 김태환 퇴장이 아쉬운 이유는 최은성 고의자책골 때문에..

      (사진=전북 현대 홈페이지) 성남 소속인 김태환 선수가 경기 중 이동국의 플레이에 강하게 어필하다가 퇴장을 당해 화제다. 전북은 3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3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16라운드 전북과의 원정경기에서 최은성 골키퍼가 고의로 자책골을 넣었다. 사건의 시작은 후반 32분이었다. 당시 성남 선수 1명이 부상으로 그라운드에 쓰러지자 성남의 전상욱 골키퍼는 공을 밖으로 내보냈다. 이후 경기가 재개됐고, 볼을 받은 전북의 ...

      한국경제TV | 2013.07.04 10:29

    • thumbnail
      이동국 '황당골' 최은성 '매너골' 화제

      이동국의 '황당골'과 최은성의 ''매너골'이 화제가 되고 있다. 전북현대 소속 이동국(35)과 최은성(41)은 지난 3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성남일화와 K리그 클래식 홈 경기를 치르는 가운데 각각 골을 기록했다. 성남은 2대로 앞선 후반 32분에 같은 팀 수비수가 그라운드에 넘어져 있자 성남 골키퍼 전상욱은 공을 경기장 밖으로 찼다. 경기가 속개된 후 이동국은 불문율대로 성남 골키퍼에게 공격권을 넘겨주려고 공을 길게 찼다. 문제는 공이 골문 ...

      한국경제 | 2013.07.04 10:10 | 엄광용

    • 이동국 황당골·최은성 고의자책골‥승리보다 빛난 매너 `최강희 탁월한 선택`

      ▲최은성 자책골 (사진= 전북 현대, 해당 경기 영상) 프로축구 전북현대가 지난 3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성남과 K리그 클래식 홈경기에서 패했음에도 관중의 박수를 받는 재미있는 광경이 연출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성남이 전북을 2대 1로 앞서고 있던 후반 32분. 성남 수비수가 그라운드에 넘어져 있자 성남 골키퍼 전상욱은 골을 밖으로 내보냈다. 문제는 경기가 재개된 뒤 이동국이 관례대로 성남 골키퍼에게 공격권을 넘겨준다고 길게 찬 공이 그대로 ...

      한국경제TV | 2013.07.04 09:49

    • thumbnail
      신태용 전 성남일화 감독 "준비없이 필드 나가면 욕심만 커져…드라이버 샷 14개 중 8개 OB 나기도"

      ... 경기 성남시 분당의 한 카페에서 기자와 만나 자신의 첫 번째 골프 철학으로 '준비론'을 꼽았다. 한국 프로축구 K리그에서 통산 99골을 넣은 스타 플레이어 출신인 그는 축구계에서 골프 고수로 손꼽힌다. 골프 구력 16년인 신 전 ... 가입한 그는 만 39세이던 2009년 프로축구 성남 일화 감독으로 부임한 뒤에도 승승장구했다. 감독 데뷔 첫해에 K리그 준우승을 하더니 이듬해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우승하고, 2011년엔 FA컵 우승을 일궜다. 신 ...

      한국경제 | 2013.07.03 17:55 | 서기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