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901-15910 / 19,9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태환 퇴장이 아쉬운 이유는 최은성 고의자책골 때문에..

      (사진=전북 현대 홈페이지) 성남 소속인 김태환 선수가 경기 중 이동국의 플레이에 강하게 어필하다가 퇴장을 당해 화제다. 전북은 3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3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16라운드 전북과의 원정경기에서 최은성 골키퍼가 고의로 자책골을 넣었다. 사건의 시작은 후반 32분이었다. 당시 성남 선수 1명이 부상으로 그라운드에 쓰러지자 성남의 전상욱 골키퍼는 공을 밖으로 내보냈다. 이후 경기가 재개됐고, 볼을 받은 전북의 ...

      한국경제TV | 2013.07.04 10:29

    • thumbnail
      이동국 '황당골' 최은성 '매너골' 화제

      이동국의 '황당골'과 최은성의 ''매너골'이 화제가 되고 있다. 전북현대 소속 이동국(35)과 최은성(41)은 지난 3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성남일화와 K리그 클래식 홈 경기를 치르는 가운데 각각 골을 기록했다. 성남은 2대로 앞선 후반 32분에 같은 팀 수비수가 그라운드에 넘어져 있자 성남 골키퍼 전상욱은 공을 경기장 밖으로 찼다. 경기가 속개된 후 이동국은 불문율대로 성남 골키퍼에게 공격권을 넘겨주려고 공을 길게 찼다. 문제는 공이 골문 ...

      한국경제 | 2013.07.04 10:10 | 엄광용

    • 이동국 황당골·최은성 고의자책골‥승리보다 빛난 매너 `최강희 탁월한 선택`

      ▲최은성 자책골 (사진= 전북 현대, 해당 경기 영상) 프로축구 전북현대가 지난 3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성남과 K리그 클래식 홈경기에서 패했음에도 관중의 박수를 받는 재미있는 광경이 연출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성남이 전북을 2대 1로 앞서고 있던 후반 32분. 성남 수비수가 그라운드에 넘어져 있자 성남 골키퍼 전상욱은 골을 밖으로 내보냈다. 문제는 경기가 재개된 뒤 이동국이 관례대로 성남 골키퍼에게 공격권을 넘겨준다고 길게 찬 공이 그대로 ...

      한국경제TV | 2013.07.04 09:49

    • thumbnail
      신태용 전 성남일화 감독 "준비없이 필드 나가면 욕심만 커져…드라이버 샷 14개 중 8개 OB 나기도"

      ... 경기 성남시 분당의 한 카페에서 기자와 만나 자신의 첫 번째 골프 철학으로 '준비론'을 꼽았다. 한국 프로축구 K리그에서 통산 99골을 넣은 스타 플레이어 출신인 그는 축구계에서 골프 고수로 손꼽힌다. 골프 구력 16년인 신 전 ... 가입한 그는 만 39세이던 2009년 프로축구 성남 일화 감독으로 부임한 뒤에도 승승장구했다. 감독 데뷔 첫해에 K리그 준우승을 하더니 이듬해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우승하고, 2011년엔 FA컵 우승을 일궜다. 신 ...

      한국경제 | 2013.07.03 17:55 | 서기열

    • 기성용, 영국으로 출국…"새 시즌 잘 준비하겠다"

      ... 2일 영국으로 출국했다. 1일 배우 한혜진 씨와 결혼한 기성용은 이날 영국으로 떠나 소속팀인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스완지시티의 훈련에 합류할 예정이다. 흰색 티셔츠에 청바지를 입고 검은색 모자를 쓴 기성용은 인천국제공항 4층의 ... 지난해 런던올림픽에서 한국 올림픽 대표팀이 동메달을 따는 데 힘을 보탠 기성용은 2009년까지 국내 프로축구 K리그 FC서울에서 뛰었으며 이후 스코틀랜드 리그의 셀틱을 거쳐 지난 시즌부터 스완지시티에서 활약했다. 기성용의 소속팀 ...

      연합뉴스 | 2013.07.02 13:06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딜로이트안진 M&A 재무자문 1위…한투證 ECM·KB투자證 DCM '선두'

      ... 삼정KPMG, 골드만삭스 등이 나란히 올랐다. 국내 증권사 중에서는 HMC투자증권이 6위로 체면치레했다. 바이아웃 종료(잔금 납부) 기준 1위는 모건스탠리가 차지했다. MBK파트너스의 코웨이, 코메다 인수건을 모두 맡았고 이랜드의 K스위스 인수건도 자문했다. 법률 자문 부문에서는 김앤장이 발표, 종료 기준으로 모두 1위로 독주했다. 광장, 세종, 태평양, 율촌은 나란히 2~5위를 차지했다. 회계자문 분야에서는 삼일회계법인이 두 분야 모두 1위를 차지했다. 딜로이트안진은 ...

      한국경제 | 2013.06.30 17:33 | 고경봉

    • [프로축구] 인천, 3년 만에 포항 격파 '2위 껑충'

      인천 이석현 동점골·역전 결승골 '맹활약'…디오고 2도움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인천 유나이티드가 '새내기 슈팅스타' 이석현을 앞세워 3년 만에 포항 스틸러스를 격파하고 2위로 뛰어올라 선두 추격에 불을 댕겼다. 인천은 29일 인천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포항과의 프로축구 2013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15라운드 홈경기에서 선두 포항을 2-1로 꺾었다. 새내기 공격형 미드필더 이석현이 0-1로 뒤진 전반에 동점골을 뽑은 데 이어 후반에 결승골까지 ...

      연합뉴스 | 2013.06.29 21:16

    • thumbnail
      월드컵 새 사령탑에 축구명장 '부촌1호 명사'

      ... 도곡동 타워팰리스를 보유하고 있다. 2004년 은퇴한 홍 감독은 1999년부터 2002년 월드컵 이전까지 일본 J리그 가시와 레이솔에서 선수생활을 했다. 월드컵이 끝난 뒤 잠시 포항스틸러스에 복귀했는데 이때 타워팰리스 3차 전용 176.1㎡를 ... 가운데 끝내 감독직을 맡게 됐다. 홍명보 감독의 전임인 최강희 감독 역시 국가대표 감독직을 고사했다. 한국 프로축구리그K리그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온 최 감독은 자신이 클럽 축구팀에 어울리지만 국가대표에는 맞지 않은 감독이라고 이유를 ...

      한국경제 | 2013.06.29 11:48 | 한예진

    • '홍명보號 1기'의 화두는 '즉시전력 후보군' 검증

      ... 명단을 짰다"고 설명했다. 대회 기간은 국제축구연맹(FIFA)이 지정한 A매치 데이가 아니라 해외파들을 부르기 어렵다. 이 기간은 해외파들이 8월에 개막하는 유럽 리그를 앞두고 소속 클럽에 복귀, 몸 상태를 끌어올려 주전 경쟁을 시작하는 부담에 시달리는 때이기도 하다. 기술위원회는 자연스럽게 K리그에서 활동하는 선수들과 일본 프로축구 J리그에서 뛰는 선수들로 예비 엔트리를 작성했다. 그동안 출전시간이 부족한 대표급 선수에게 기회를 준다는 방침에 ...

      연합뉴스 | 2013.06.27 13:47

    • thumbnail
      獨분데스리가 구자철 선수, 1살 연상 신부와 웨딩마치

      ...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에서 활약하는 구자철 선수(아우크스부르크·24·사진)가 22일 서울 광장동 쉐라톤그랜드워커힐 호텔에서 1살 연상의 신부와 화촉을 밝혔다. 비공개로 진행된 이날 결혼식은 영화배우 김수로 씨가 사회를 맡았고, 프로축구 K리그 제주 유나이티드에서 뛸 당시 사제의 연을 맺은 정해성 대한축구협회 경기분과위원장이 주례를 했다. 구 선수의 신부는 제주 유나이티드 시절 만난 제주도 출신의 일반인 여성이다. 구 선수는 결혼식에 앞서 진행된 포토타임 때 “6년 동안 ...

      한국경제 | 2013.06.23 17:19 | 김재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