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911-15920 / 19,8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고은, 열애설 샤샤 누구? `K리그 우승 청부사`‥자료화면 실수 소동

      ... 42세(1972년생)로 1995년 부산 대우에 입단했다. 192cm 큰 키에 전형적인 골잡이 공격수로 1999년 K-리그 득점왕에 올랐다. 한국 무대에서 무려 11개의 우승컵을 들어올려 `우승 청부사`라 불렸다. K-리그에서 부산 ... 것이다. 샤샤 오그네브스키는 올해 36세로, 지난 2009년 성남에 입단해 2010년 성남 일화의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이끌고 아시아 MVP까지 수상한 뒤 현재 카타르의 움살랄로 이적한 선수다. 네티즌들은 "MBC 또 왜 이러나?", ...

      한국경제TV | 2013.06.07 10:32

    • 이동국, `최강희 황태자`가 축구팬을 울리는 이유‥`한국 축구` 위태롭다

      ... 실망스러웠다. 대한민국 축구를 우려하는 축구팬들을 또한번 울린 셈이다. 2009년 전북 최강희 감독은 방황하던 이동국을 전북에 데려오면서 두 사람의 끈끈한 인연이 싹트였다. 2008년 여름 1년 6개월 동안 EPL, 즉 영국 프리미어리그 미들즈브러 생활을 접고, K-리그로 복귀한 이동국은 성남으로부터 결별 통보를 받는다. EPL 정규리그에서 한골도 못 넣고 짐을 싸서 국내에 돌아왔지만 그를 받아주는 국내 프로축구팀은 없었다. 한때 한국 축구를 풍미했던 이동국의 ...

      한국경제TV | 2013.06.05 10:42

    • [월드컵축구] 까다로운 우즈베키스탄 부담 가중

      ... 카시모프 감독은 우즈베키스탄 프로축구 분요드코르의 감독을 겸임하고 있다. 그는 작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포항 스틸러스, 성남 일화를 각각 조별리그, 16강에서 좌절시켰다. 올해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에서도 K리그 ... 잡았다. 게다가 우즈베키스탄에 미드필더 세르베르 제파로프(성남 일화), 공격수 알렉산더 게인리히(전 수원 삼성) 등 K리그에서 뛰어 한국을 잘 아는 선수들이 있다는 점도 신경이 쓰인다. 최 감독은 다가오는 우즈베키스탄전의 주제를 설욕으로 ...

      연합뉴스 | 2013.06.05 10:04

    • 이동국, 레바논戰 최전방 원톱 출격

      ... 더블 볼란테로는 베테랑 김남일(인천 유나이티드)과 신예 이명주(포항 스틸러스)가 짝을 이룬다. 김남일은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이후 3년 만에 대표팀에 복귀해 포백 수비라인을 보호하고 전방에 볼을 배급할 중책을 맡았다. 포항의 K리그 클래식 상승세를 이끌고 있는 이명주는 A매치 데뷔전을 치른다. 김남일, 공격진과 훈련을 통해 호흡을 맞추며 잠재력을 꺼내보일 준비를 마쳤다. 포백라인을 지휘하는 센터백에는 베테랑 곽태휘(알샤밥), 정인환(전북 현대)이 버틴다. ...

      연합뉴스 | 2013.06.03 05:15

    • [프로축구] 포항, 제주 꺾고 2연승 '선두 질주'

      ... 전북에 4-1 완승…이정기 2골-1도움 '토종군단' 포항 스틸러스가 화끈한 '소나기골' 공방 속에 제주 유나이티드의 상승세에 찬물을 끼얹고 선두를 질주했다. 포항은 1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제주와의 2013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원정 경기에서 2-2로 팽팽하던 후반 9분 터진 조찬호의 결승골을 앞세워 3-2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2연승을 거둔 포항은 8승5무1패(승점 29)를 기록, 1경기를 덜 치른 울산 현대(승점 24)와의 승점 차를 5로 ...

      연합뉴스 | 2013.06.01 21:08

    • [프로축구] 포항, 제주 꺾고 2연승 '선두 질주'

      ... 전북에 4-1 완승…이정기 2골-1도움 '토종군단' 포항 스틸러스가 화끈한 '소나기골' 공방 속에 제주 유나이티드의 상승세에 찬물을 끼얹고 선두를 질주했다. 포항은 1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제주와의 2013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원정 경기에서 2-2로 팽팽하던 후반 9분 터진 조찬호의 결승골을 앞세워 3-2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2연승을 거둔 포항은 8승5무1패(승점 29)를 기록, 1경기를 덜 치른 울산 현대(승점 24)와의 승점 차를 5로 ...

      연합뉴스 | 2013.06.01 20:32

    • 최강희 "컨디션회복이 관건"…두바이 전지훈련 첫걸음

      ... 아시아 최종예선 6차전을 앞두고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에서 전지훈련에 나선 최 감독은 이날 첫 훈련에 앞서 만난 기자들에게 이같이 밝혔다. 최 감독은 "해외에서 활약 중인 선수들은 지금이 휴식기라 조금 컨디션을 끌어올려야 하고, K리그 클래식에서 활약하던 선수들은 시즌 중이라 몸 상태는 괜찮은 편"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레바논 원정은 우리가 꼭 이겨야 하는 중요한 경기"라면서 "두바이에서 시차와 현지 적응을 잘 마치고 레바논에 들어가면 좋은 경기를 할 수 있을 ...

      연합뉴스 | 2013.05.30 09:58

    • thumbnail
      여성 최초 프로축구단 대표이사 임은주 교수, 강원FC 대표 선출

      ... 교수(47·사진)가 강원FC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강원도민프로축구단(강원FC)은 29일 이사회를 열고 임 교수를 새 대표이사로 선출했다. K리그 프로축구단 대표이사에 여성이 선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국가대표 축구선수 출신인 임 대표이사는 국내 1호 여자 국제 축구심판으로 월드컵 현장을 누볐고, 이화여대 축구부 코치를 비롯해 국제축구연맹(FIFA) 심판강사, 아시아축구연맹(AFC) 심판위원회 위원, 내셔널리그 사외이사 등으로 활약해왔다.

      한국경제 | 2013.05.29 17:21 | 백승현

    • thumbnail
      [K-프로듀서스] ⑥ '판타지오' 나병준 대표

      ... 오디션', '아이틴 프로젝트'에 대해 A. 판타지오엔 R&D 3형제라 불리 우는 '아이틴', '액터스 리그', '매니저사관학교'라는 프로젝트가 있습니다. 이중 '아이틴'은 15세 이하의 엔터테인먼트 영재 발굴 프로젝트입니다. ... 강신철, 강필석, 차은재, 나혜진, 윤송이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life@wstarnews.com ▶ [K-프로듀서스] ① 작곡가이자 제작자 '신사동호랭이' ▶ [K-프로듀서스] ② 코엔엔터테인먼트 안인배 대표 ▶ [K-프로듀서스] ...

      한국경제 | 2013.05.29 08:40

    • 이천수 복귀골, 풍운아의 부활

      ▲시합중인 이천수 (사진=인천 유나이티드) 풍운아 이천수(32)가 마침내 복귀골을 터뜨렸다. 이천수는 25일 오후 4시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벌어진 부산 아이파크와의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3` 13라운드 경기에서 복귀골을 기록했다. 이천수의 선제골에 힘입어 인천은 3-0 승리를 거두며 전반기를 마무리했다. 전반 12분 이천수는 한교원이 내준 공을 페널티 라인 근처에서 받아 부산의 수비수를 그림같이 돌파했다. 이어 넘어지면서 ...

      한국경제TV | 2013.05.26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