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731-13740 / 15,4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OPEC, 25달러선 회복목표 활동중" .. 켈릴총장

      차킵 켈릴 OPEC(석유수출국기구)의장은 23일(이하 부에노스아이레스 현지시간) OPEC회원국들은 배럴당 25달러선의 목표 유가를 회복하는 것을 목표로 활동중이라고 밝혔다. 켈릴의장은 이날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린 한 에너지회의에서 "우리는 25달러선이 소비자나 산유국 모두에게 받아들여질 수 있는 선으로 생각하고있으며 25달러근처에서 유가가 안정될 수 있도록 활동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OPEC은 연 21일째 국제유가가 목표유가 하한선인 22달러선 ...

      연합뉴스 | 2001.10.24 08:57

    • 유가 내림세, 재고량 증가로 추가 하락

      ... 490만배럴 늘었다고 발표했다. 시장에서는 400만배럴 이상은 늘어나지 않을 것으로 전망됐었다. API는 이어 원유공급 능력이 지난주 92.3%에서 92.7%로 증가했다고 말했다. API의 재고량 증가 보고서로 인해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다음 모임에서 유가 하락을 막기 위한 조치를 취할 것이란 기대가 확산됐다. 휴고 차베스 베네수엘라 대통령은 사우디아라비아, 이란, 알제리, 리비아 등에 비 OPEC국가가 동의할 경우 하루 100만배럴 감산을 제안했다. 그는 ...

      한국경제 | 2001.10.24 08:46

    • OPEC 임시총회까지 원유감산 당분간 없을듯

      다음달 14일 열리는 석유수출국기구(OPEC) 임시총회까지 원유 감산은 없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산업자원부는 23일 내놓은 '최근 OPEC의 동향'을 통해 "OPEC가 국제 유가의 지속 하락을 막기 위해 러시아 등 비OPEC 산유국들과 원유 감산 공조를 추진했으나 비OPEC 산유국들이 자국의 경제사정으로 감산에 반대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특히 OPEC가 원유 생산을 줄이는 틈을 타 비OPEC 산유국들이 적극적인 증산에 나설 경우 오히려 ...

      한국경제 | 2001.10.23 17:22

    • "당분간 원유 감산 없을듯"...산자부

      산업자원부는 23일 '최근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동향'이라는 자료를 내고 "다음달 14일 OPEC 임시총회까지 당분간 원유 감산은없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산자부는 이 자료에서 "OPEC가 국제유가의 지속하락을 막기 위해 감산을 추진중이나 내부의견 불일치, 비OPEC 산유국과의 역학관계 등으로 감산에 애로를 겪고 있다"고 설명했다. 산자부는 "OPEC 회원국중 최대 산유국인 사우디아라비아가 소극적인데다 비OEC산유국중 시장영향력이 ...

      연합뉴스 | 2001.10.23 13:43

    • 국제유가 다시 하락

      ... 기록, 지난 주말에 비해 0.48달러 떨어졌다. 또 북해산 브렌트유는 0.32달러 하락한 20.85달러, 서부텍사스중질유(WTI)도 0.18달러 떨어진 21.68달러에 각각 거래됐다. 석유공사 관계자는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이 유가부양 노력을 기울이고있지만 단기적으로 유가 급등이 어렵다고 보는 시각이 지배적이어서 약세기조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서울=연합뉴스) 정준영기자 prince@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1.10.23 09:20

    • 차베스 "OPEC,하루 100만배럴 즉각감산 필요"

      석유수출국기구(OPEC)는 유가 안정을 위해 산유량을 "가능한한 빨리" 하루 100만배럴 줄여야할 것이라고 우고 차베스 베네수엘라 대통령이 22일 말했다. 차베스의 발언은 OPEC 역내외 산유국들에게 감산에 동조토록 촉구하기 위한 압력용으로 풀이된다. 그러나 OPEC 역외 산유국인 노르웨이와 러시아는 감산 용의가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차베스 대통령도 OPEC 역외 산유국들이 동참하지 않을 경우OPEC의 단독 감산이 "무의미하다"고 지적했다. ...

      한국경제 | 2001.10.23 08:43

    • 유가, 러시아의 공급량 조절 거절로 하락

      국제유가가 공급량을 줄이자는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제안을 러시아가 거절함에 따라 하락했다. 22일 뉴욕상품거래소에서 서부 텍사스산 중질유(WTI) 11월 인도분은 배럴당 21.76달러로 7센트 하락했다. 12월물은 전날과 변함없이 22.26달러를 유지했다. 북해산 브렌트유 12월물은 런던 국제석유거래소(IPE)에서 배럴당 30센트 하락한 21.05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비 OPEC국가이면서 세번째로 큰 원유공급국가인 러시아는 공급을 줄일 ...

      한국경제 | 2001.10.23 08:38

    • 국제유가, 수급 불투명전망으로 하락반전..WTI 21.76달러

      22일 국제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최근의유가급락에 대응하기 위해 산유량을 조정할 것인지와 미국의 테러보복공격이 중동산원유의 수출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에 대한 불투명한 전망이 제기되면서 소폭의 하락세를 나타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1월물 서부텍사스중질유(WTI)는 지난주말에 비해 배럴당 7센트 내린 21.76달러를 기록했으며 12월물은 등락없이 22.26달러에 장을 마쳤다. 또 11월물 난방유도 이날 갤런당 0.01센트 하락한 ...

      연합뉴스 | 2001.10.23 08:05

    • 차베스 "OPEC, 하루 100만배럴 즉각감산 필요"

      석유수출국기구(OPEC)는 유가 안정을 위해 산유량을 "가능한한 빨리" 하루 100만배럴 줄여야할 것이라고 우고 차베스 베네수엘라 대통령이 22일 말했다. 차베스의 발언은 OPEC 역내외 산유국들에게 감산에 동조토록 촉구하기 위한 압력용으로 풀이된다. 그러나 OPEC 역외 산유국인 노르웨이와 러시아는 감산 용의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차베스 대통령도 OPEC 역외 산유국들이 동참하지 않을 경우OPEC의 단독 감산이 "무의미하다"고 지적했다. ...

      연합뉴스 | 2001.10.23 08:04

    • 이라크, "OPEC, 하루 100만배럴 감산해야"

      이라크의 아메르 라시드 석유장관은 석유수출국기구(OPEC)회원국의 현행 산유량쿼터에서 즉각 하루 100만배럴의 감산을 단행할 것을 촉구했다고 OPEC 관영통신인 OPECNA이 22일 보도했다. 라시드 장관은 OPEC의장인 차킵 케릴 알제리 석유장관에게 보낸 서한에서 최근 국제원유가격의 급락세와 그에 따른 회원국 수입감소와 경제난 등에 대해 우려를 표명하면서 "100만배럴의 감산을 단행할 경우 임시적으로나마 유가 부양에 도움이 될것"이라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1.10.22 22: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