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101-14110 / 15,4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제유가 시간외거래 WTI...28.33달러

      ... "이라크가 수출중단위협에도 불구하고 기존의 계약을 유지할 것이라고 발표해 유가 상승세가 주춤했다"며 "만약 즉각적인 계약파기를 발표한다면 배럴당 1-2달러 이상 오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애널리스트들은 "이라크의 원유수출 중단 여파가 석유수출국기구(OPEC)의공급확충 발표로 상쇄된 분위기"라고 말했다. 국제유가는 이날 정규장에서는 이라크의 발표 때문에 배럴당 28.63달러까지 올랐었다. (서울=연합뉴스) 이승관기자 humane@yna.co.kr

      연합뉴스 | 2001.06.04 11:32

    • "이라크, 석유수출 계속할 것" .. OPEC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차킵 켈릴 의장은 3일(이하 현지시간) 이라크가 석유 수출을 중단할 것으로 보지 않는다면서 5일 소집되는 OPEC 석유장관 회담에서도 증산 결정이 내려지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발언은 이라크가 유엔 `식량-석유 교환 프로그램' 조건 수정에 반발해 5일 오후 2시(한국시간)부터 석유 선적을 중단할 것임을 위협한 가운데 나왔다. 석유 업계에서는 이라크 당국자들의 위협에도 불구하고 하루 220만배럴을 수출하는 이라크가 ...

      연합뉴스 | 2001.06.04 08:06

    • "OPEC 원유증산 가능성 작다" .. 산자부

      산업자원부는 5∼6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리는 OPEC(석유수출국기구) 임시총회에서 원유 증산이 결의될 가능성은 크지않은 것으로 보인다고 3일 발표했다. 여기에다 이라크가 원유수출 중단을 결정, 국내 도입물량의 70% 이상을 차지하는 중동산 원유의 기준가격이 되는 두바이 유가는 배럴당 최소 26달러 이상의 강세 기조를 유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산자부가 이날 내놓은 ''제115차 OPEC 임시총회 전망'' 자료에 따르면 OPEC 회원국들은 각 회원국이 ...

      한국경제 | 2001.06.03 15:49

    • "5일 OPEC총회 증산결의 가능성 희박"

      오는 5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리는 제115차 OPEC(석유수출국기구) 임시총회에서 현 석유생산쿼터가 유지될 가능성이 크며 이에 따라 국제유가가 당분간 강세를 보일 전망이다. 산업자원부는 3일 발표한 '제115차 OPEC 임시총회 전망' 자료를 통해 이번 임시총회에서 증산 결의가 이뤄질 가능성은 희박하며 하루 생산량 2천420만배럴의 현 석유생산쿼터가 유지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 자료에 따르면 이번 총회에서는 6월 증산 여부에 대해 논의가 이뤄질 ...

      연합뉴스 | 2001.06.03 11:10

    • 사우디, 이라크 석유수출 중단 부족분 보전 약속

      ... 석유장관은2일 사우디가 이라크의 원유수출 중단에 따른 세계 원유 공급 부족을 메울 것이라고밝혔다. 누아이미 장관은 이날 리야드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사우디아라비아는 이라크가 석유 수출 중단 결정을 실행할 경우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을 비롯한 다른원유 생산국들과 함께 부족분을 보전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업계 전문가들은 사우디가 하루 200만 배럴 이상의 추가 생산능력을 갖고 있는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오는 4일부터 걸프만과 지중해를 통한 ...

      연합뉴스 | 2001.06.02 23:18

    • 이라크, 유엔 안보리 결정에 반발 원유수출 중단

      ... 이라크를 탄압하기 위한 미국의 음모이며 결코 성공하지 못할 것이라고 비난했다. 이라크는 걸프만에 있는 자체시설 외에도 파이프라인으로 연결된 터키의 제이한항을 통해서도 원유를 수출해왔다. 한편 국제석유시장 분석가들은 석유수출국기구(OPEC)이 유가상승을 막기 위해 공식적으로 수출량을 늘리거나 아니면 다른 산유국들이 비공식적으로 수출량을 늘릴가능성이 있어 이라크의 원유수출 중단이 유가상승으로 이어질 가능성은 크지 않을것 이라고 말했다. (바그다드 AP=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1.06.02 22:06

    • 유가 다시 상승..강세 지속

      ... 0.42달러 올랐다. 북해산 브렌트유도 배럴당 29.61 달러로 전날에 비해 0.35 달러 올랐으나 서부텍사스중질유(WTI)는 0.04달러 내린 배럴당 28.51달러로 장을 마감했다. 석유공사는 "이라크 석유수출 중단 우려가 꾸준히 증가하면서 유가가 상승세로 반전했다"며 "오는 5일로 예정된 석유수출국기구(OPEC) 총회를 앞두고 있어 유가 강세기조가 계속 유지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서울=연합뉴스) 노효동기자 rhd@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1.06.01 10:09

    • OPEC, 증산계획 없어

      석유수출국기구(OPEC)는 다음주 오스트리아 빈에서 개최할 정례 각료회의에서 총 산유량을 상향조정하지 않을 것이라고 OPEC의 현 의장국인 알제리의 차킵 케릴 에너지 장관이 30일 밝혔다. 그는 이날 바그다드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다음달 5일 각료회의에서 이라크를 제외한 OPEC의 총 산유량을 현재대로 하루 2천4백20만배럴로 고수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아므르 모하마드 라시드 이라크 석유장관과 아델 알 슈베이 쿠웨이드 석유장관도 이번 빈 ...

      한국경제 | 2001.05.31 00:00

    • 원유가, 시간외서 추가하락…WTI 28.44달러

      ... 증가에 미치지 못하는 것이다. 하지만 성수기를 맞은 가솔린 재고가 예상보다 많은 160만배럴 증가한 것으로 발표되면서 유가를 끌어내렸다. API는 메모리얼 데이 연휴로 재고발표를 하루 늦췄다. 미 에너지부(DOE) 재고량도 예정보다 하루 늦은 목요일 나온다. 시장 관심은 재고가 발표 이후 다음달 5,6일 이틀간 열리는 석유수출국기구(OPEC) 총회와 이라크의 수출 중단 여부에 쏠려 있다. 한경닷컴 유용석기자 ja-ju@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31 00:00

    • [ 증시 5월 30일(수) 주요 요인 ]

      ... 위해 공정거래법 시행령상 분리 요건 개정 ▷ 환율, 4.40원 하락 1,289.60원 마감 - NDF환율, 나스닥하락에 1,292/94원으로 반등 ▷ 금리 소폭 올라 - 3년만기 국고채, 전날보다 0.04%포인트 오른 6.30% - 3년만기 회사채(AA-), 0.01%포인트 더한 7.48% ▷ 원유가, OPEC 감산 등 공급불안 요인에 상승 ▷ 메모리반도체 가격 다시 내려 한경닷컴 이준수기자 jslyd012@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