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13,9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출퇴근이 사라진다'…재택근무 시대 돈 몰리는 유망 투자처

    ... 변화를 추진하고 있기 때문이다. 구글은 뉴욕 본사에서 얼마나 멀리 떨어진 곳에서 근무하느냐에 따라 최소 5%, 최대 25%까지 임금을 삭감해 배분하겠다고 발표했다. 마이크로소프트(MS)와 페이스북은 재택근무 옵션을 선택할 경우 성과급과 임금을 차등 지급하겠다고 했다. 조연주 NH투자증권 연구원은 "기업들은 코로나19로 줄어든 출장 비용을 가상 회의 및 재택 근무 시스템 도입에 투자할 것"이라며 "원격·가상회의, 키오스...

    한국경제 | 2021.09.09 15:33 | 고재연

  • thumbnail
    [단독] "성과급 35억 달라"…'증권가 연봉킹' 결국 패소

    서울중앙지방법원 제41민사부는 9일 김 모 부사장이 한국투자증권을 상대로 제기한 이연성과급 지급 청구 소송에서 원고 패소 판결을 내렸다. 이연성과급이란 성과급을 한 번에 지급하지 않고 여러 해에 걸쳐 나눠주는 제도다. 증권사들은 일반적으로 성과급의 60%를 지급하고 나머지 40%는 이후 3년간 분할 지급한다. 단기 성과를 위해 고위험 사업을 추진하는 부작용을 방지하자는 취지다. 증권사는 채권이나 대체투자 등 분야와 시장 상황에 따라 성과가 극명히 ...

    한국경제 | 2021.09.09 13:35 | 전예진

  • thumbnail
    [고침] 경제(부채 수조원씩 늘어도 임원 연봉 계속 올린…)

    ... 700만원 올랐으며 한수원은 2억889만원으로 3천만원 가까이 증가했다. 석유공사는 1억5천435만원, 광물자원공사는 1억3천510만원으로 각각 2년 만에 4천만원, 2천700만원가량 늘었다. 이들 공공기관은 정부의 경영평가 등급 상향에 따라 성과급 지급액이 늘어 평균 연봉이 높아졌다고 설명했다. 문제는 경영평가에서 낮은 수준인 C∼D등급을 받고도 자체 성과급을 지급한 경우다. 2019년도 경영평가 결과 석유공사와 광물자원공사는 모두 C등급이었다. 대한석탄공사는 D등급을 ...

    한국경제 | 2021.09.08 11:31 | YONHAP

  • thumbnail
    부채 수조원씩 늘어도 임원 연봉 계속 올린 공공기관들

    ... 700만원 올랐으며 한수원은 2억889만원으로 3천만원 가까이 증가했다. 석유공사는 1억5천435만원, 광물자원공사는 1억3천510만원으로 각각 전년 대비 4천만원, 2천700만원가량 늘었다. 이들 공공기관은 정부의 경영평가 등급 상향에 따라 성과급 지급액이 늘어 평균 연봉이 높아졌다고 설명했다. 문제는 경영평가에서 낮은 수준인 C∼D등급을 받고도 자체 성과급을 지급한 경우다. 2019년도 경영평가 결과 석유공사와 광물자원공사는 모두 C등급이었다. 대한석탄공사는 D등급을 ...

    한국경제 | 2021.09.08 06:31 | YONHAP

  • thumbnail
    [단독] '엎친데 덮친' 코레일…직원들에 314억원 더 내줘야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통상임금 1심 소송에서 패소하면서 314억원을 직원들에게 지급하게 됐다. 성과급과 승무수당, 직무역할급 등을 통상임금에 포함시켜서 연장·야간·휴일 근로수당을 다시 계산해 부족분을 추가로 지급하라는 의미다. 최근 직원들에게 기재부 지침을 위반하고 성과급을 과다하게 지급했다는 등을 지적 받은 철도공사인 만큼 논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대전지방법원 제13민사부(재판장 서봉조)는 지난 1일 한국철도공사 직원 ...

    한국경제 | 2021.09.08 06:30 | 곽용희

  • thumbnail
    '엎친데 덮친' 코레일, 직원들에 통상임금 314억원 더 내줘야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통상임금 1심 소송에서 패소하면서 314억원을 직원들에게 지급하게 됐다. 성과급과 승무수당, 직무역할급 등을 통상임금에 포함시켜서 연장·야간·휴일 근로수당을 다시 계산해 부족분을 추가로 지급하라는 의미다. 최근 직원들에게 기재부 지침을 위반하고 성과급을 과다하게 지급했다는 등을 지적 받은 철도공사인 만큼 논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대전지방법원 제13민사부(재판장 서봉조)는 지난 1일 한국철도공사 직원 ...

    한국경제 | 2021.09.07 19:28 | 곽용희

  • 잇단 상장 대박에 PE·VC는 '돈벼락'…성과보수만 1000억

    ... 남짓의 PEF 파트너가 성과보수 대부분을 나눠 갖는다. VC도 이와 비슷한 구조다. 지난해 상장한 지놈앤컴퍼니, SCM생명과학, 엔젠바이오 등에 투자를 주도한 김요한 DSC인베스트먼트 전무는 지난해 19억원을 보수로 받아갔는데, 이 중 성과급이 17억원이었다.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의 신기천 대표와 황창석 사장은 각각 14억원가량의 연봉을 받았다. PE나 VC에 투자은행(IB) 등의 고급 인력이 몰리는 것도 성과보수 때문이다. IB는 급여가 PE와 비슷한 수준이지만 성과보수와 ...

    한국경제 | 2021.09.03 17:56 | 김재후/차준호

  • 카뱅에 1000억 투자한 우정사업본부, 1.1조원 벌어

    ... 결정을 내려 투자금을 집행했다. 하지만 사모펀드 운용사(PE)나 벤처캐피털 등 민간 금융회사처럼 경이적인 수익률을 올려도 이에 따른 성과보수는 없다. 통상 민간 금융사들은 투자 성공 시 초과 수익금의 80%가량을 회사와 운용역(심사역) 등이 나눠 갖는다. 우본 관계자는 “운용역들은 공무원 신분이어서 인사평가에 따른 연말 성과급을 받는다”며 “투자 성공에 대한 보상은 따로 없다”고 말했다. 김재후 기자

    한국경제 | 2021.09.03 17:55 | 김재후

  • thumbnail
    1000억이 6년 만에 1.1조로…대박 터트린 공무원들 [마켓인사이트]

    ... 투자의 결정을 내리고 투자금을 집행했다. 하지만 PEF 운용사나 벤처캐피털 등 민간 금융사처럼 경이적인 수익를을 올려도 이에 따른 성과보수는 없다. 통상 민간 금융사들은 투자 성공시 초과 수익금의 80% 가량을 회사와 운용역(심사역) 등이 나눠 갖는다. 우본 관계자는 “운용역들은 공무원 신분이어서 인사평가에 따른 연말 성과급을 받는다”면서 “투자 성공시에 대한 보상은 따로 없다”고 말했다. 김재후 기자

    한국경제 | 2021.09.03 15:28 | 김재후

  • thumbnail
    정부, 안전등급 '미흡' 이하 33개 공공기관 제도개선 여부 점검

    ...사·한국전력공사 등 15개 기관의 경우 개선 계획에 대해 10월 정기 점검 평가를 시행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공기업과 준정부기관은 내년부터 안전관리등급 결과를 경영평가에 반영할 방침이다. 과학기술분야 출연연구기관은 기관장 성과급에 영향을 미치는 기관운영평가에 안전관리등급 결과를 반영하도록 제도 개선을 추진한다. 박성주 기재부 공공안전정책팀장은 "기관별로 지속적인 안전 컨설팅을 지원하고 개선 여부를 평가해 공공기관이 자발적으로 안전관리 능력을 높일 수 있도록 ...

    한국경제 | 2021.09.03 10: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