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13,9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HMM 육상노조 쟁의권 확보…중노위, 조정 중지 결정

    ... 것으로 보인다. 앞서 사측은 노조에 임금 8% 인상과 격려금 300%, 연말 결산 이후 장려금 200% 지급을 골자로 하는 안을 제시했으나 조합원 찬반투표 결과 95%가 반대해 부결된 바 있다. 노조는 임금 25% 인상과 성과급 1천200%를 요구하고 있다. 해원노조(선원노조) 역시 이날 중노위 2차 조정에 들어갈 예정이나 육상노조와 비슷한 수순을 밟을 가능성이 크다. HMM 노조가 파업에 나서게 되면 1976년 창사 이래 첫 파업이 된다. 가뜩이나 ...

    한국경제 | 2021.08.20 06:52 | YONHAP

  • thumbnail
    HMM 육상노조, 사측 8% 인상안 '반대'…창사이래 첫 파업 초읽기

    ... 찬반투표를 진행했고 그 결과 조합원의 95%가 반대표를 던졌다. 앞서 사측은 육상노조에 임금 8% 인상과 격려금 300%, 연말 결산 이후 장려금 200% 지급을 골자로 하는 수정안을 제시했다. 당초 고수했던 임금 인상 5.5%, 성과급 100% 안과 비교하면 사측이 한발 물러난 것이다. HMM의 최대주주는 지분 24.9%를 보유한 산업은행이다. 산은을 통해 HMM에 3조원이 넘는 공적자금이 투입된 상황에서 급격한 임금 인상은 어렵다는 것이 사측 입장이었다. ...

    한국경제 | 2021.08.19 17:56 | 남정민

  • thumbnail
    [단독] '퇴직금 소송' 격랑 맞이한 삼성…삼성노조연대 "10월 단체소송"

    삼성그룹 노동조합들이 삼성을 상대로 10월 중 단체 임금소송에 돌입한다. 경영성과급(PS·PI)도 평균임금에 포함돼야 하므로 이를 반영해 퇴직금을 더 달라는 내용이다. 삼성전자, 삼성SDI, 삼성디스플레이, 삼성웰스토리, 삼성생명, 삼성화재 등 삼성 계열사 9개 회사의 노조가 연합한 한국노총 전국금속노동조합연맹 삼성그룹노동조합연대(노조연대)는 19일 대구 삼성생명직원노조 사무실에서 정기회의를 갖고 삼성을 상대로 한 단체소송을 벌이기로 ...

    한국경제 | 2021.08.19 17:10 | 곽용희

  • thumbnail
    HMM 육상노조, `사측 8% 임금인상안` 반대…파업 가시화

    HMM 육상노조(사무직노조)가 사측이 제시한 임금 8% 인상, 성과급 500% 지급을 골자로 하는 임금인상안을 거절했다. 이로써 1976년 창사 이래 최초로 파업에 돌입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19일 HMM에 따르면 육상노조는 전날 오전 10시부터 자정까지 14시간 동안 사측의 조정안에 대한 찬반 투표를 실시한 결과 반대 95%로 최종 부결됐다. 사측은 앞서 지난 13일 육상노조와 진행한 2차 중노위 조정회의에서 급여 8% 인상, 격려금 300%, ...

    한국경제TV | 2021.08.19 13:27

  • thumbnail
    극적타결 없었다…HMM 노조, `임금 8% 인상` 거부

    ... 격려금 300%, 연말 결산 이후 장려금 200% 지급을 골자로 하는 안을 제시했다. 이는 당초 사측이 고수한 임금 5.5% 인상과 월 급여 100%의 격려금 지급에서 한발 물러난 수준이지만, 노조 내부에서는 임금 25% 인상과 성과급 1천200%를 요구하는 노조의 안과 비교하면 미흡하다는 의견이 우세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육상노조는 이날 저녁 중앙노동위원회 3차 조정회의에서 사측과 마지막 조정을 하게 된다. 이날 조정까지 결렬되면 노조는 쟁의행위 찬반투표 ...

    한국경제TV | 2021.08.19 13:26

  • thumbnail
    HMM 육상노조, 사측 '임금 8% 인상'안에 95% 반대…파업 가시화

    ... 격려금 300%, 연말 결산 이후 장려금 200% 지급을 골자로 하는 안을 제시했다. 이는 당초 사측이 고수한 임금 5.5% 인상과 월 급여 100%의 격려금 지급에서 한발 물러난 수준이지만 노조 내부에서는 임금 25% 인상과 성과급 1천200%를 요구하는 노조의 안과 비교하면 미흡하다는 의견이 우세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육상노조는 이날 저녁 중앙노동위원회 3차 조정회의에서 사측과 마지막 조정을 하게 된다. 이날 조정까지 결렬되면 노조는 쟁의행위 찬반투표 ...

    한국경제 | 2021.08.19 13:13 | YONHAP

  • thumbnail
    기아 '10년 연속 파업' 위기…'현대차 이상 조건' 원하나

    ... 현대차 이상 수준의 사측 제시안을 원해 원만하게 타결되기 쉽지 않을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기아 노사는 19일 오후 2시부터 11차 교섭을 갖는다. 지난 12일 9차, 17일 10차 교섭에서는 사측이 △기본급 월 7만원 인상 △성과급 200%+350만원 △격려금 230만원 △재래상품권 10만원 등의 제시안을 내놓았지만 노조가 거부하며 입장차를 줄이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조는 △전년도 영업이익의 30% 성과급 제공 △월 9만9000원(호봉승급분 제외) 기본급 ...

    한국경제 | 2021.08.19 11:04 | 오세성

  • thumbnail
    "임금 8% 올리고 성과급 500% 주겠다"…파업 위기 HMM , 노조에 파격 제안

    사상 최대 실적에도 임금협상 갈등으로 창사 이후 첫 파업 위기에 몰린 HMM이 노동조합에 8% 임금 인상과 성과급 500% 지급이라는 최종안을 제시했다. 파업이라는 최악의 사태를 막기 위해 사측이 기존 제시안 대비 대폭 양보한 전향적인 카드를 내놨다는 분석이 나온다. 18일 해운업계에 따르면 HMM 사측은 육상노조에 임금 8% 인상, 성과급 500% 지급을 골자로 한 최종안을 제시했다. 교통비 월 10만원 인상과 복지카드 포인트 인상(연간 50만원) ...

    한국경제 | 2021.08.18 18:02 | 남정민

  • thumbnail
    日 연봉 1위 기업은 키엔스…직원 평균 1억8700만원

    ... 355개의 지난해 1인당 평균 연간 급여를 조사한 결과 키엔스가 1751만엔(약 1억8666만원)으로 1위였다고 18일 보도했다. 작년 키엔스 직원 2600명은 매달 보너스를 받았다. 회사 측은 네 차례에 걸쳐 영업이익의 일정 비율을 성과급으로 줬다. 키엔스 관계자는 “회사 실적과 직원 급여를 연동해 성취 동기를 부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키엔스의 주력 사업은 코로나19 확산과 디지털화 진전으로 세계적으로 수요가 늘어난 생산 자동화와 스마트팩토리다. ...

    한국경제 | 2021.08.18 17:32 | 정영효

  • thumbnail
    '파업 초읽기' HMM, 노조에 '임금 8% 인상' 제시…타결은 미지수

    ... 최대 실적을 기록한 만큼 사측의 제시안이 미흡하다는 의견이 우세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지난 8년간 임금 동결을 인내한 만큼 이에 대한 적정한 보상이 이뤄져야 한다는 의견이 많은 것으로 전해졌다. 노조는 임금 25% 인상과 성과급 1천200%를 요구하고 있다. 만약 19일 중노위 마지막 조정이 결렬되면 노조는 쟁의행위 찬반투표 등을 통해 파업 수순을 밟을 것으로 보인다. 해원노조(선원노조)는 이날 1차 조정에서 양측의 입장차만 확인한 데 이어 오는 20일 ...

    한국경제 | 2021.08.18 17: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