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531건

2가백신 경제용어사전

... 가장 조기에 맞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한다. 미국·일본 등도 2가 백신을 기존 백신에 우선해 권고하고 있지만 각 나라마다 백신 선택이 다르다. 영국·호주는 BA.1 기반 백신만, 미국은 BA.4·5 기반 백신만 접종한다. 유럽·캐나다·일본은 한국처럼 둘 다 접종 중이다. 2차 접종을 마친 18세 이상이라면 모두 개량 백신 접종 대상자가 된다. 마지막 접종 또는 확진일 기준 4개월(120일) 이후 접종을 권고한다. 3차나 4차 백신을 맞아도 똑같은 시간 간격을 ...

넷제로 2050 [Net Zero by 2050] 경제용어사전

... "탄소중립"상태로 만드는 것. 2018년 국제연합산하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 간 협의체(IPCC)가'1.5도 보고서'에서 "2030년까지 전 세계가 온실가스 배출량을 적어도 45% 줄이고 2050년까지 넷제로 선언을 해야 한다"고 권고한 데 따라 유럽국가들을 필두로 많은 나라들이 이미 2050년까지 탄소제로를 달성하겠다고 선언한 상태다. 한국 정부는 2021년 10월 18일,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을 2018년 대비 40% 감축하고 2050년에는 '순배출량 0(넷제로)'을 ...

지속가능연계차입 [Sustainability-Linked Loan·] 경제용어사전

은행이 돈을 빌리는 기업의 대출금리를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목표 이행 정도에 연계해 결정하는 대출상품을 말한다. ESG 자본조달 방법 중 하나로 유럽 등 선진국의 기업과 은행을 중심으로 이뤄진다. ESG 경영 목표 충족 시에는 금리우대 혜택이 추가로 주어진다. SLL을 포함한 글로벌 ESG Financing의 규모는 2018년 2385억달러에서 2021년 1조 5706억달러에 이르는 등 빠르게 늘어나고 있다.

차이메리카 [Chimerica] 경제용어사전

... 수출로 번 달러를 미 국채에 투자하는 중국 덕에 낮은 금리에 돈을 빌려 풍요로운 생활을 영위했다. 하지만 소비만 하는 미국과 생산만 하는 중국의 불균형적 관계는 글로벌 금융 위기의 배경 가운데 하나로 꼽힌다. 경제 대국인 미국과 유럽은 서브프라임 모기지(비우량 주택 담보 대출) 부실 사태를 시작으로 크게 위축되고 흔들리며 큰 타격을 입은 상태다. 반면 중국은 비교적 피해를 적게 받아 기축 통화인 달러의 위상을 위협할 정도가 됐다. 여전히 세계 패권을 쥐고 있는 ...

해외직접제품규칙 [Foreign Direct Product Rules] 경제용어사전

...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에 대해서도 전자(반도체), 컴퓨터, 통신·정보보안 등 7개 분야 57개 하위 기술 분야에 대해 FDDR을 적용시키는 대러 제재를 취하기도 했다. 발표 당시 미국과 유사한 수준의 대러 제재를 취하기로 한 유럽연합(EU) 27개국과 호주, 캐나다, 일본, 뉴질랜드, 영국 등 32개국은 FDPR 적용을 면제 받았으나, 한국은 적용 면제 대상에 들지 못해 논란이 일기도 했다. 2022년 10월 8일 미국 정부는 고성능 AI 학습용 칩, 슈퍼컴퓨터용 ...

특별 대손중비금 경제용어사전

... 대손준비금은 국제회계기준에 따라 은행들이 직접 산정해 쌓는 대손충당금 외에 은행업 감독규정에 따라 추가로 적립해야 하는 돈이다. 정부는 2022년 4분기 부터 이 제도를 도입할 예정이다. 이는 미국의 고강도 긴축 우려, 유럽 경기침체, 중국 경기 둔화 가능성 등의 영향으로 금융시장 변동성이 확대되고 있으며 차주의 이자상환 부담 확대, 주요 자산의 가격하락 리스크 등 금융시장 내 불확실성이 증대되고 있어 금융기관의 선제적 대응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디지털 전환 [Digital Transformation] 경제용어사전

... 위한 '무한 경쟁' '독일형 DX 모델'은 민간이 혁신을 주도하고 정부는 뒷받침하는 형태를 취하고 있다. 미국이 정보기술(IT) 혁신 분야에서 워낙 독보적이다 보니 이를 따라잡기 위해선 민관 협력이 불가피하다고 판단한 것이다. EU는 범유럽 차원의 데이터 생태계 구축 프로젝트인 가이아X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중국, 영국, 프랑스, 인도, 일본 등도 잇따라 제조 혁신 정책을 발표하며 추격에 나섰다. 최근 가장 두각을 보이는 추격자는 중국이다. 중국은 독일 인더스트리 ...

산업경쟁력강화법 경제용어사전

... 나서면서 성공 사례를 만들고 있다. 미쓰비시중공업과 히타치제작소 화력발전 사업 통합이 대표적 사례다. 두 회사는 2014년 1월 화력발전 사업을 합쳐 미쓰비시파워를 설립했다. 미쓰비시중공업의 동남아시아·중동 판로와 히타치제작소의 유럽·아프리카 판로를 통합해 시너지를 냈다. 미쓰비시파워는 출범 1년 만에 폴란드 국영 전력회사의 1100억엔 규모 프로젝트를 수주하는 등 성과를 내 현재 발전사업 부문 세계 3위 회사로 도약했다. 도이 히토쓰구 미쓰비시중공업 그룹장은 “사업 ...

역혼성단체 [reverse hybrid entities] 경제용어사전

... 세금으로 내면 됐다. 한·미조세조약에 따라 현지 배당소득세가 최대 15%까지로 제한됐기 때문이다. 하지만 SPC가 역혼성단체로 분류되면 앞으론 조세조약이 적용되지 않고 미국 세법 표준세율에 따라 30%인 300억원을 내야 한다. 유럽연합(EU) 국가에서도 기존까진 현지 SPC가 '도관(파트너십) 조직'으로 간주돼 소득이 확정됐을 때 국내에서만 세금을 내도 됐지만, 올해 1월부터는 법인으로 간주돼 현지에서 과세된다. 국가별로 평균 25% 정도에 달한다. 개인과 기업도 ...

갤럭시Z플립4/ 갤럭시Z폴드4 경제용어사전

... 스마트폰업체 가운데 처음으로 폴더블폰을 상용화했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사장)은 “더 많은 소비자가 폴더블폰을 경험하도록 갤럭시Z 시리즈의 혁신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갤럭시Z플립4와 갤럭시Z폴드4는 오는 26일 한국 미국 유럽을 시작으로 세계에 차례로 출시된다. 갤럭시Z플립4 가격은 256GB 135만3000원, 512GB 147만4000원이다. 직전 제품보다 10만원가량(7.9%) 가격이 올랐다. 색상은 퍼플, 그라파이트, 핑크 골드, 블루 등 네 가지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