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491-123500 / 130,4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청년 취업.훈련 홍보책자 발간

    ...동부는 정부 각 부처의 청년취업 지원사업을종합적으로 담은 홍보책자 `청년 구직자를 위한 취업.훈련.창업 가이드' 10만부를발간, 전국 대학과 공공도서관 등지에 배포한다고 12일 밝혔다. 홍보책자에는 연수체험과 직업훈련 프로그램, 일자리 제공, 해외취업 지원, 창업지원 등의 사업 내용과 성공취업을 위한 조언 등이 들어있다. 책자의 내용은 노동부 인터넷 홈페이지(www.molab.go.kr)를 통해서도 볼 수 있다. 한편 정부는 올해 청년실업 대책사업으로 모두 5천287억원을 ...

    연합뉴스 | 2004.02.12 00:00

  • thumbnail
    亞통화 강세…환율 한때 1160원 깨져

    ... 심리적 방어선인 1천1백60원이 붕괴되며, 1천1백59원90전까지 상승(환율하락)했다. 엔화가치도 달러당 1백5엔 초반까지 올랐고, G7회담 후 오름세가 주춤했던 유로가치도 사상 최고치에 육박했다. 그는 또 미 경제상황과 관련, "일자리가 늘어나고 지속적인 경제확장을 할 가능성이 높다"며 낙관적으로 진단했다. 특히 "기업과 소비자 대출에 대한 낮은 금리와 생산성 증가로 인한 이익 증가, 경기회복 자신감 등으로 올해 경제성장률이 최고 5%로 높아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

    한국경제 | 2004.02.12 00:00

  • SK텔레콤, DMB용 위성 제작 완료

    ... 945억원, MBCo가 65.34%인 1천775억원을 분담했다. 위성DMB 사업을 준비 중인 TU미디어콥의 배준동 상무는 "위성DMB사업을 위해 주파수.위성체 확보와 단말기 개발 등이 차질없이 진행되고 있다"며 "투자 활성화를위한 일자리 창출과 산업경제적 파급효과를 감안해 임시국회 회기내에 방송법이 개정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 상무는 특히 "일본 MBCo는 지난해 7월 예비면허를 획득해 상반기 중 서비스를 실시하는 것이 가능하다"며 "방송법 개정 지연으로 ...

    연합뉴스 | 2004.02.12 00:00

  • 그린스펀, 금리 인상 가능성 시사

    ... 잉여의 문제가 있기 때문에 "금융완화조치를 해제하는데는 인내심을 가질 수 있다"며 성급한 금리인상에는 부정적인 견해를 나타냈다. FRB의 금융정책 결정기구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의 차기 회의는 다음달 16일 개최된다. 한편 그린스펀 의장은 향후 미국의 경기 동향에 대해서는 미국내 일자리가 풍부해지고 지속적인 경제확장 가능성이 높다고 내다보는 한편으로 재정적자에는 우려를 표명했다. (워싱턴 AP.AFP=연합뉴스) lhk@yna.co.kr

    연합뉴스 | 2004.02.12 00:00

  • [참여정부 1년…경제정책 평가해보니] 32개 학회 공동학술대회

    ... 독(毒)"이라며 "지난 1년간 노동정책과 재벌정책 등 어느 것 하나 시장에 확실한 시그널(신호)을 주는게 없었다"고 지적했다. 강석훈 성신여대 교수는 "참여정부의 경제정책 기조는 초기에 분배를 강조하다 이후 '소득 2만달러 달성' '일자리 창출' 등 성장 중심으로 변화하는 등 갈팡질팡했다"며 "이같은 정책 혼선이 기업활동을 위축시키고 외국 투자자들의 불안을 증폭시켰다"고 평가했다. 경제정책을 사실상 주도한 청와대 참모진들의 '아마추어리즘'도 경제정책 실패의 주요인으로 ...

    한국경제 | 2004.02.12 00:00

  • 李부총리, 정치권에 FTA 당론 채택 요청

    ... 수 없으므로 당론으로 정하기는 어렵지만 도시 출신 의원들이 압도적으로 많은 만큼 잘 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칠레 FTA에 대해 여당인 열린우리당은 찬성을 당론으로 정했지만 민주당은반대하고 있으며 한나라당과 자민련은 찬.반을 당론으로 정하지 않고 의원들의 자유의사에 맡기고 있다. 각 당 대표는 이 부총리에게 일자리 창출, 신용불량자, 카드 문제 등을 잘 풀어'경제 살리기'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종현기자

    연합뉴스 | 2004.02.12 00:00

  • 그린스펀 증언 의미와 시장 반응

    ... 면치 못하고 있는 고용시장에대해서도 그린스펀 의장은 낙관적 전망을 내놓았다. 그린스펀 의장은 "산출이 지속적으로 팽창하면서 고용도 머지 않아 더욱 빠른 속도로 증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린스펀 의장은 올해중 260만개의 일자리를 추가 창출하겠다는 조지 부시 대통령의다짐이 실현가능한지를 추궁한 민주당 의원의 질문에 "생산성 증가가 통상적인 수준으로 떨어진다면 가능하겠지만 아직은 그렇다는 증거가 나타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그린스펀은 이처럼 경제에 ...

    연합뉴스 | 2004.02.12 00:00

  • [시론] 특소세 조기인하로 내수진작을 .. 南忠祐 <부회장>

    ... 올해도 금융불안요소 상존, 내수 및 투자부진의 지속 등으로 호전 정도는 그다지 크지 않을 것으로 전경련은 밝히고 있다. 경기침체기에 시급한 국정과제의 하나로 골머리를 앓고 있는 청년실업문제는 내수 진작과 투자 활성화를 통해 일자리를 만들어 주여야만 해결할 수 있다. 정부는 첨단산업의 육성을 통해 앞으로 5년 이내에 2백50만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겠다고 발표했으며,정치권도 4월 총선을 앞두고 일자리 창출을 통해 국민들의 고통을 덜어주겠다고 여야가 공약하고 나섰다. ...

    한국경제 | 2004.02.12 00:00

  • 미국 정가 '맨큐 파동' 시끌

    올 11월 대선을 앞둔 미국 워싱턴 정가가 '맨큐 파동'으로 시끄럽다. '맨큐 경제학원론'의 저자로 유명한 그레고리 맨큐 백악관 대통령경제자문위원장(전 하버드대 경제학 교수)이 일자리 해외 유출을 뜻하는 '기업 아웃소싱'을 옹호한 발언이 조지 W 부시 대통령의 경제실정 공방으로 확산되고 있기 때문이다. 맨큐 위원장은 금주초 한 모임에서 "해외 아웃소싱 증가에 대한 우려도 있지만 장기적으로는 경제에 플러스가 된다"고 주장했다. 이 발언내용이 전해지자 ...

    한국경제 | 2004.02.12 00:00

  • [그린스펀이 본 美경제] 올 4.5~5% 성장 낙관적 전망

    ... 것이라는 장밋빛 전망을 내놓았다. 그는 "기술향상만으로는 현재의 빠른 성장을 지속하기 어렵다"며 기업들의 인력채용이 시작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조지 W 부시 대통령이 지난 9일 의회에 낸 경제보고서에서 밝힌 올해 2백60만개 일자리 창출 예상에 대해서도 "실현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부시 대통령의 일자리 창출 전망에 민주당 대통령 후보 경선주자들이나 실업상태인 근로자들은 터무니 없다고 비난하고 있지만 그린스펀 의장은 백악관과 입장을 같이 한 것이다. 그의 낙관론 ...

    한국경제 | 2004.02.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