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세청장 후보자 "세입여건 녹록지 않아…세수전망 이른 시기"

    ... 다하겠다"고 밝혔다. 세수전망에 대해서는 "미중 무역 전쟁과 수출감소, 반도체 수요 감소 등 대내외 불확실성으로 확실한 전망을 하기에는 아직 이른 시기"라면서 "6월 대사업자의 소득세신고와 7월 부가가치세 신고, 8월 법인세 중간예납 등 신고상황을 좀 더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답했다. 그는 올해 국세청 소관 세입예산은 284조4천억원으로, 4월까지 세수진도율은 37.4%이어서 전년(37.5%)과 비슷한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 후보자는 2015∼2018년 ...

    한국경제 | 2019.06.24 16:41 | YONHAP

  • thumbnail
    작년 1∼11월 세금 전년동기보다 28조원↑…연간목표 초과달성

    ... 목표를 11월에 이미 초과 달성한 것이다. 작년 11월 한 달간 국세 수입은 16조5천억원으로 2017년 11월보다 1조5천억원 증가했다. 세목별로 보면 소득세 수입은 9조9천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4천억원 늘었다. 종합소득세 중간예납 증가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기재부는 분석했다. 같은 달 법인세 수입은 원천분 증가 등 영향으로 전년 동기보다 1천억원 늘어난 1조4천억원을 기록했다. 부가가치세 수입은 7천억원으로 2017년 11월보다 9천억원 늘었다. ...

    한국경제 | 2019.01.10 09:05 | YONHAP

  • thumbnail
    1∼10월 세금 26조5000억원 더 걷혀…연간 목표액 육박

    ... 세수를 세목별로 보면 소득세는 1년 전보다 6천억원 늘었다. 명목임금 상승으로 근로소득세가 늘어난 것이 주된 영향을 미쳤다고 기재부는 분석했다. 세수진도율은 8.1%포인트 상승한 94.8%를 기록했다. 법인세는 올해 귀속분 중간예납분이 늘면서 1년 전보다 1천억원 늘었다. 세수진도율은 8.8%포인트 상승한 107.8%를 기록, 올해 목표를 훌쩍 넘어섰다. 부가가치세는 수출 증가에 따른 환급 증가 등으로 1년 전보다 6천억원 감소했지만, 세수진도율은 101.0%를 ...

    한국경제 | 2018.12.11 09:05 | YONHAP

  • thumbnail
    종부세법, 9·13대책 큰 틀 유지…2주택 세부담 상한 낮춰

    ... 4에서 106분의 6으로 상향했다. 또 국외사업자가 공급하는 부가세 과세대상 전자적용역범위에 클라우드컴퓨팅과 광고, 중개용역을 추가했다. 법인세법 개정안은 영세 중소기업 부담 완화를 위해 납부세액 30만원 미만 중소기업에 대해 중간예납 의무를 배제하는 내용이 새로 포함됐다. 세무공무원의 질문·조사 및 자료제출 권한의 남용 금지 규정이 신설됐고, 법인세 과세 업무 시 특수관계인 및 지배주주 판단을 위해 필요한 경우 가족관계 전산정보 요청이 가능하도록 ...

    한국경제 | 2018.12.06 21:25 | YONHAP

  • thumbnail
    1∼9월 세금 26조원 더 걷혀…법인세 연간목표 초과 달성

    ... 9월까지 국세 수입은 1년 전 같은 기간보다 26조원 이상 더 걷힌 것으로 집계됐다. 반도체 호황으로 법인세 중간 예납액이 늘면서 법인세는 이미 연간 목표액을 초과 달성했다. 기획재정부가 11일 공개한 '월간 재정동향' ... 4.7%포인트 상승한 87.2%를 기록했다. 9월 세수를 세목별로 보면 법인세는 반도체 호황 등으로 올해 귀속분 중간예납분이 늘면서 1년 전보다 1조9천억원 늘었다. 세수 진도율은 9.1%포인트 상승한 103.3%를 기록, 올해 목표를 ...

    한국경제 | 2018.11.13 09:08 | YONHAP

  • thumbnail
    8월까지 세금 23조7000억 더 걷혔다…연간 목표액 '80%' 육박

    ... 7조9000억원, 법인세는 12조5000억원이 각각 들어왔다. 8월 소득세는 부동산 거래량은 줄었지만, 가격은 상승한 덕택에 양도소득세가 증가하면서 1년 전보다 8000억원 늘었다. 법인세도 1년 전보다 1조7000억원 증가했는데, 법인세 중간 예납 영향으로 기재부는 분석했다. 부가세는 1년 전보다 4000억원 줄었다. 수입 증가분에 대한 매입세액공제 때문이라고 기재부는 설명했다. 기재부 관계자는 "올해 실적을 기반으로 한 세수 호조는 계속될 것으로 전망된다"면서 ...

    한국경제 | 2018.10.11 09:23

  • thumbnail
    1∼8월 세금 23조7000억 더 걷혔다…연간 목표액의 80% 육박

    ... 7조9천억원, 법인세는 12조5천억원이 각각 들어왔다. 8월 소득세는 부동산 거래량은 줄었지만, 가격은 상승한 덕택에 양도소득세가 증가하면서 1년 전보다 8천억원 늘었다. 법인세도 1년 전보다 1조7천억원 증가했는데, 법인세 중간 예납 영향으로 기재부는 분석했다. 부가세는 1년 전보다 4천억원 줄었다. 수입 증가분에 대한 매입세액공제 때문이라고 기재부는 설명했다. 기재부 관계자는 "올해 실적을 기반으로 한 세수 호조는 계속될 것으로 전망된다"면서 ...

    한국경제 | 2018.10.11 09:01 | YONHAP

  • thumbnail
    1∼7월 세금 21조5000억 더 걷혔다… 연간 목표액 70% 넘어서

    ... 늘었고, 2분기 소비도 1년 전보다 6% 증가한 점을 원인으로 꼽았다. 다만 원자재 수입에 따른 부가세 수입은 이를 가공해 수출할 경우 환급 대상이 되므로 수치는 변동될 수 있다는 설명이다. 기재부 관계자는 "법인세 중간 예납이 있는 8∼9월이 되면 세수의 큰 덩어리들은 모두 들어오는 셈"이라며 "올해 세수 호조는 계속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집행 실적을 보면 올해 주요 관리대상사업 280조2천억원 중 ...

    한국경제 | 2018.09.11 09:03 | YONHAP

  • thumbnail
    법인세 중간예납 이달 31일까지… 72만2천개 법인 대상

    ... 1천만원 넘으면 분납 가능 12월에 사업연도가 끝나는 법인은 올해 1월1일부터 6월 30일까지 기간에 대한 법인세 중간예납 세액을 이달 31일까지 신고·납부해야 한다. 국세청은 법인세 중간예납 신고·납부 대상 ... 이자소득만 있는 비영리법인, 휴업 등으로 올해 상반기 사업 실적이 없는 법인은 중간예납 세액을 납부하지 않아도 된다. 중간예납 세액은 직전 사업연도 법인세의 절반을 내거나, 올해 상반기 영업 실적을 중간 결산해 납부할 수 있다. 법인세 중간예납 ...

    한국경제 | 2018.08.09 13:32 | YONHAP

  • thumbnail
    [세법개정 요약] ④ 소득·법인세·관세 등 기타

    ... 연장. 근로·사업소득자 가입대상을 당해 연도 또는 직전 3개 연도 신고 소득이 있는 자로 확대. ▲ 자녀세액공제 대상 추가 = 6세 미만 자녀 중 직전 연도에 아동수당을 지급받은 사실이 없는 자녀도 세액공제 허용. ▲ 중간예납 추계신고 의무 부담 완화 = 소규모 사업자는 중간예납 신고·납부 의무 배제. 단 복식부기의무자가 아닌 사업자는 제외. ▲ 개인 면세사업자의 사업장현황 신고 부담 완화 = 기존 사업장현황 신고 중 시설현황과 임차료...

    한국경제 | 2018.07.30 14: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