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5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세청 부이사관·서장급 파견복귀 및 명예퇴직 후속인사 단행

    ... 이루어졌다고 했다. 초임서장 발령은 승진일, 본·지방청 근무경력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고 본청 등 격무부서 근무자를 우대 조치했다는 설명이다. 인사 특징으로 조직의 안정을 꼽을 수 있다. 주요 세정 현안(7월 부가가치세, 8월 법인세 중간예납 등)을 차질 없이 집행하기 위해 전보 규모를 확 줄였다. 실제 지난해 상반기 90명에서 하반기 109명으로 증가세를 보였던 전보 규모는 올해 상반기 88명으로 줄어들었다. 국세행정의 변화와 혁신을 이끌 수 있는 본청 과장, 지방청 ...

    조세일보 | 2020.06.25 18:13

  • thumbnail
    [3차 추경] 세입경정 11.4조 역대최대…'세수펑크' 우려 여전(종합)

    ... 경정분을 넣었으나 국회 심의과정에서 8천억원으로 삭감된 바 있다. 지난해 기업 실적 부진, 코로나19로 올해 8월 중간예납액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는 법인세 감소, 소비와 수입 부진에 따른 부가가치세·관세 감소 등도 이번 세입경정에 반영했다. ... 비교해 법인세와 부가가치세 수입이 각각 5조8천억원, 4조1천억원 더 줄어들 것으로 예상했다. 법인세는 기업들이 중간 예납을 기피하고, 부가세는 소비 감소로 인해 세수가 줄 것으로 예측했다. 소득세는 전체적으로 비슷한 수준이 유지될 ...

    한국경제 | 2020.06.03 14:51 | YONHAP

  • thumbnail
    [3차 추경] 세입경정 11.4조 역대최대…성장률 하락·세수감소 반영

    ... 0.6%로 대폭 하향 조정했다. 앞서 1차 추경안 편성 때 경상 GDP 성장률 추정 오차를 반영해 3조2천억원의 세입 경정분을 넣었으나 국회 심의과정에서 8천억원으로 삭감된 바 있다. 지난해 기업 실적 부진, 코로나19로 올해 8월 중간예납액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는 법인세 감소, 소비와 수입 부진에 따른 부가가치세·관세 감소 등도 이번 세입경정에 반영했다. 이 밖에도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정부가 발표한 각종 세금 감면책 가운데 유일하게 올해 세수에 당장 영향을 ...

    한국경제 | 2020.06.03 10:00 | YONHAP

  • thumbnail
    국세청 "30만명 안 찾아간 환급금 1400억원 찾아줍니다"

    ... 부가가치세·종합소득세 환급금과 근로(자녀)장려금 환급금, 즉 미수령 환급금이 이달 현재 1434억원이라고 밝혔다. 환급금을 찾아가지 않은 인원은 약 30만명으로, 1인당 48만원꼴이다. 국세 환급금은 세금 중 일부를 미리 납부하는 중간예납이나 급여에서 먼저 공제되는 원천징수 등이다. 납부한 세액이 정산 결과 납부해야 할 세액보다 많았을 때 주로 발생한다. 환급금 발생이 확정된 날로부터 2개월이 지날 때까지 받아 가지 않은 환급금은 '미수령 환급금'으로 분류된다. ...

    한국경제 | 2020.05.25 14:43 | 김하나

  • thumbnail
    안 찾아간 세금 1400억원…국세청 홈택스·정부24 조회 가능

    ... 부가가치세·종합소득세 환급금과 근로(자녀)장려금 환급금, 즉 미수령 환급금이 이달 현재 1천434억원에 이른다. 환급금을 찾아가지 않은 인원은 약 30만명으로, 1인당 48만원꼴이다. 국세 환급금은 세금 중 일부를 미리 납부하는 중간예납이나 급여에서 먼저 공제되는 원천징수 등으로 납부한 세액이 정산 결과 납부해야 할 세액보다 많았을 때 주로 발생한다. 환급금 발생이 확정된 날로부터 2개월이 지날 때까지 받아 가지 않은 환급금은 `미수령 환급금`으로 분류된다. 세무관청은 ...

    한국경제TV | 2020.05.25 12:19

  • thumbnail
    국세청, 30만명이 안 찾아간 세금 1천400억원 찾아준다

    ... 부가가치세·종합소득세 환급금과 근로(자녀)장려금 환급금, 즉 미수령 환급금이 이달 현재 1천434억원에 이른다. 환급금을 찾아가지 않은 인원은 약 30만명으로, 1인당 48만원꼴이다. 국세 환급금은 세금 중 일부를 미리 납부하는 중간예납이나 급여에서 먼저 공제되는 원천징수 등으로 납부한 세액이 정산 결과 납부해야 할 세액보다 많았을 때 주로 발생한다. 환급금 발생이 확정된 날로부터 2개월이 지날 때까지 받아 가지 않은 환급금은 '미수령 환급금'으로 분류된다. 세무관청은 ...

    한국경제 | 2020.05.25 12:00 | YONHAP

  • "올 법인세수 6년 만에 첫 감소…법인세수 결손 8조원 달할 것"

    ... 낮춰 잡았지만 실제 걷히는 세금은 그보다 더 적을 것이라는 얘기다. 글로벌 경기 침체와 반도체 등 주요 산업의 부진으로 지난해 기업 실적이 악화하면서 올 상반기 법인세수 감소는 어느 정도 예상됐다. 여기에 코로나19까지 겹쳐 중간예납을 통해 올 하반기 걷힐 법인세 세수도 부진할 수밖에 없다는 설명이다. 한경연은 “코로나19가 수출, 소비 등에 미치는 영향에 따라 예측치보다 법인세수가 더 줄어들 가능성이 있다”고 분석했다. 2010~2015년 ...

    한국경제 | 2020.05.20 17:19 | 이수빈

  • thumbnail
    '사상 첫' 종합소득세 신고 대상자 전원 납부기한 연장

    ... 일정과 마찬가지로 6월1일까지 마쳐야 한다. 정부는 아울러 중소기업의 상반기 결손금도 앞당겨 공제해주기로 했다. 원칙적으로 결손금은 1년 단위로만 신고를 받아 세금을 매길 때 공제해준다. 2020년 결손금은 가령 2021년 세금 신고 시점에 공제, 환급되는 것인데 올해의 경우 중소기업의 경영난을 고려해 상반기 결손금을 미리 8월31일 법인세 중간 예납 시점부터 공제, 환급해주겠다는 것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08 14:48 | 정현영

  • thumbnail
    종합소득세 납부 `8월 말까지`…사상 첫 3개월 일괄 연장

    ... 1년 단위로만 신고를 받아 세금을 매길 때 공제해준다. 예를 들어 2020년 결손금은 2021년 세금 신고 시점에 공제, 환급되는 것이다. 하지만 올해의 경우 중소기업의 경영난을 고려해 상반기 결손금을 미리 8월 31일 법인세 중간 예납 시점부터 공제, 환급한다. 종합소득세 납부 연장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 티몬,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 100대 선착순 판매 개시 ㆍ 강성훈 박소현, 카메라 ...

    한국경제TV | 2020.04.08 14:43

  • thumbnail
    종합소득세 신고 대상 700만명 모두 8월까지 납부 연장

    ... 처음"이라며 "연기된 납부 세액은 약 12조원 규모"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정부는 중소기업의 상반기 결손금도 앞당겨 공제해주기로 했다. 원칙적으로 결손금은 1년 단위로만 신고를 받아 세금을 매길 때 공제해준다. 예를 들어 2020년 결손금은 2021년 세금 신고 시점에 공제, 환급되는 것이다. 하지만 올해의 경우 중소기업의 경영난을 고려해 상반기 결손금을 미리 8월 31일 법인세 중간 예납 시점부터 공제, 환급해주겠다는 얘기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8 14: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