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1-240 / 29,7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무산…쌍용차 "새로운 인수자 물색"(종합2보)

    ... 회생채권 약 5천470억원의 1.75%만 현금으로 변제하고 98.25%는 출자 전환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이러한 회생계획안이 알려지자 곳곳에서 반발이 터져 나오면서 인수는 난관에 부딪혔다. 쌍용차 협력업체들로 구성된 상거래 채권단은 낮은 변제율에 반발하며 에디슨모터스의 인수를 반대하고 나섰다. 상거래채권단에 이어 쌍용차 노조까지 인수 반대 입장을 공식화했고, 결국 에디슨모터스가 인수 대금을 납입하지 못해 인수가 불발되면서 쌍용차의 운명은 다시 불투명해졌다. ...

    한국경제 | 2022.03.28 11:02 | YONHAP

  • thumbnail
    인수 무산된 쌍용차의 운명은…M&A 재추진하지만 청산 가능성도

    ... 것이 가치가 높다는 결론을 내린 바 있다. 쌍용차의 청산가치는 9천820억원이고, 쌍용차가 유지될 경우의 미래 수익을 따진 계속기업가치는 6천200억원으로 조사됐다. 청산 위기에서 에디슨모터스의 인수를 반대했던 쌍용차 상거래 채권단은 기업가치를 올린 뒤 매각을 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쌍용차가 6월 말 전기 중형 SUV(스포츠유틸리티차) 'J100'의 성공적 출시를 통해 반전을 이뤄낼 수 있다는 논리다. 과거 쌍용차는 경영난 상황에서 출시한 티볼리가 ...

    한국경제 | 2022.03.28 10:36 | YONHAP

  • thumbnail
    자금난에 무산된 에디슨모터스의 쌍용차 인수…새우의 고래품기 불발

    투자조달 실패로 컨소시엄도 구성 못해…매출 33배 쌍용차 인수 무리수 채권단·노조 반발도 무산에 한몫…"새 정부의 산업정책 첫 시험대" 에디슨모터스의 쌍용차 인수가 무산된 데는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때부터 우려가 제기됐던 자금조달능력 부족이 가장 큰 원인으로 지목된다. 에디슨모터스 컨소시엄은 인수대금 잔금 납입 기한인 지난 25일까지 계약금으로 지급한 305억원을 제외한 2천743억원을 납부해야 했지만 자금 조달에 실패해 이를 지키지 못하면서 ...

    한국경제 | 2022.03.28 10:21 | YONHAP

  • thumbnail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무산…인수자금 마련 실패가 원인(종합)

    ... 회생채권 약 5천470억원의 1.75%만 현금으로 변제하고 98.25%는 출자 전환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이러한 회생계획안이 알려지자 곳곳에서 반발이 터져 나오면서 인수는 난관에 부딪혔다. 쌍용차 협력업체들로 구성된 상거래 채권단은 낮은 변제율에 반발하며 에디슨모터스의 인수를 반대하고 나섰다. 상거래채권단에 이어 쌍용차 노조까지 인수 반대 입장을 공식화했고, 결국 에디슨모터스가 인수 대금을 납입하지 못해 인수가 불발되면서 쌍용차의 운명은 다시 불투명해졌다. ...

    한국경제 | 2022.03.28 09:57 | YONHAP

  • thumbnail
    [일지] 쌍용차 11년만의 매각절차 재돌입부터 인수 무산까지

    ... 쌍용차-에디슨모터스 M&A 투자 계약 체결 허가. 쌍용차-에디슨모터스, M&A 본계약 체결. 에디슨모터스, 계약금 150억원 납입하고 이승철 부사장 제3자 관리인 선임 신청서 법원에 제출 ▲ 1월 26일 = 쌍용차 상거래 채권단, 에디슨모터스 제3자 관리인 추가 선임 반대 의견서 서울회생법원에 제출 ▲ 2월 3일 = 에디슨모터스, 쌍용차에 150억원 운영자금 지원 ▲ 2월 28일 = 쌍용차, 회생계획안 법원 제출. 회생채권 1.75%만 현금 변제 결정 ...

    한국경제 | 2022.03.28 09:47 | YONHAP

  • thumbnail
    에디슨EV, 쌍용차 인수 무산 위기에 17%대 급락

    ... 집회는 채권자 등이 인수대금을 재원으로 한 채무 변제 계획 등이 담긴 회생계획안을 결의하는 집회다. 하지만 인수대금이 납입되지 않은 만큼 관계인 집회도 진행되지 않을 전망이다. 회생계획안이 의미가 없어져서다. 쌍용차 노조와 상거래 채권단도 에디슨모터스의 인수를 반대해온 가운데 인수대금마저 미납되면서 쌍용차가 에디슨모터스와 체결한 인수·합병(M&A) 계약을 이달 안을 해지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신민경 한경닷컴 기자 radio@ha...

    한국경제 | 2022.03.28 09:19 | 신민경

  • thumbnail
    에디슨모터스는 왜 돈 못 냈나…'쌍용차 매각' 무산된 진짜 이유 [딜리뷰]

    ... 관계자들의 설명입니다. 그러나 서울회생법원에 따르면 '인수대금 납입을 못 한 것' 즉 자금을 못 구한 것이 집회 연기 사유가 될 수 없다고 합니다. 일단 계약상의 의무(인수대금 납입 등)를 다 한 뒤에 "채권단이 반대하니 설득을 위해 1~2주 정도 집회를 연기해달라"고 요청할 경우엔 상황을 보고 연기해줄 수 있는 것이지, 돈이 없는데 연기해주면 돈을 구하겠다는 건 말이 안된다는 얘기입니다. 또 한 가지. 적자를 내는 유앤아이를 ...

    한국경제 | 2022.03.28 05:50 | 민지혜

  • thumbnail
    잔금 2743억 못냈다…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끝내 무산

    ... 않은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쌍용차는 다시 처음부터 주인을 찾아야 할 상황에 처했다. 새 주인 찾기 실패한 쌍용차, 최악 땐 청산절차 밟을 수도 에디슨, 투자자 더 못 구해…무리한 회생계획에 채권단도 난색 에디슨모터스의 쌍용자동차 인수가 무산되면서 쌍용차의 회생 전망이 어두워졌다. 인수합병(M&A) 절차가 다시 추진되더라도 새로운 인수자를 찾기 쉽지 않을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27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에디슨모터스의 ...

    한국경제 | 2022.03.28 00:49 | 민지혜/김일규

  • thumbnail
    새 주인 찾기 실패한 쌍용차, 최악 땐 청산절차 밟을 수도

    ... 2개월여 만에 50% 가까이 빠졌다. IB업계 관계자는 “에디슨모터스가 FI를 구하지 못한 채 적자를 내는 자회사만으로 인수대금을 조달할 수 있다고 보기는 어려운 상황이었다”고 말했다. 앞서 쌍용차 노동조합과 상거래 채권단이 에디슨모터스의 자금력을 이유로 인수를 반대한 것도 쌍용차의 계약 해지 결정에 무게를 실었다. 에디슨모터스의 쌍용차 인수자금 조달은 지난해 인수전 시작부터 시장에서 가장 우려했던 부분이다. 지난해 9월 에디슨모터스와 ELB&T, ...

    한국경제 | 2022.03.28 00:39 | 김일규/민지혜

  • thumbnail
    잔금 못낸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무산되나

    ... 해지할 수 있는 권한이 생겼다. 이달 말까지 해지 여부를 결정해 법원의 허가를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쌍용차 관계자는 “관리인을 중심으로 해당 사안을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업계 관계자는 “상거래 채권단에 이어 쌍용차 노동조합도 에디슨모터스의 인수를 반대하는 상황이라 계약을 해지할 가능성이 있다”고 내다봤다. 에디슨모터스는 관계인 집회를 연기해 인수 절차를 계속 밟아가겠다는 방침이다. 에디슨모터스 관계자는 “관계사인 ...

    한국경제 | 2022.03.27 17:57 | 김형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