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41-250 / 29,7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수대금 납입못해…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무산 위기

    쌍용차 인수합병이 무산될 위기에 놓였다. 쌍용차 노조와 상거래 채권단이 에디슨모터스의 쌍용차 인수를 반대하는 데다, 인수대금 잔금을 기한 내에 납입하지 못하면서 쌍용차가 이달 안으로 인수합병(M&A) 계약을 해지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에디슨모터스 컨소시엄은 인수대금 잔금 납입 기한인 이달 25일까지 잔금을 지급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에디슨모터스는 이달 25일까지 계약금으로 지급한 205억원을 제외한 잔금 2743억원을 ...

    한국경제 | 2022.03.27 07:24 | 최수진

  • thumbnail
    "인수대금 2,743억 미납"...에디슨모터스, 쌍용차 무산 위기

    에디슨모터스가 쌍용차 인수대금 잔금을 기한 내에 납입하지 못하면서 인수 자체가 무산될 위기에 놓였다. 쌍용차 노조와 상거래 채권단이 에디슨모터스의 쌍용차 인수를 반대하는 상황에서 인수대금까지 미납되면서 쌍용차가 이달 안으로 인수·합병(M&A) 계약을 해지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에디슨모터스 컨소시엄은 인수대금 잔금 납입 기한인 이달 25일까지 잔금을 지급하지 못했다. 앞서 서울회생법원은 에디슨모터스에 관계인 집회 개최일 ...

    한국경제TV | 2022.03.27 07:18

  • thumbnail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무산 위기…인수대금 납입못해

    ... 쌍용차로" 자금력 부족에 발목 잡힌 에디슨모터스…투자 유치 '난항' 에디슨모터스가 쌍용차 인수대금 잔금을 기한 내에 납입하지 못하면서 인수 자체가 무산될 위기에 놓였다. 쌍용차 노조와 상거래 채권단이 에디슨모터스의 쌍용차 인수를 반대하는 상황에서 인수대금까지 미납되면서 쌍용차가 이달 안으로 인수·합병(M&A) 계약을 해지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에디슨모터스 컨소시엄은 인수대금 ...

    한국경제 | 2022.03.27 06:31 | YONHAP

  • thumbnail
    "한때 1000억 빚…고통이 매출 1조 원동력"

    ... 500만원으로 지누스 전신인 진웅을 차려 한때 세계 1위 텐트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업체로 키웠다. 하지만 사업 다각화를 추진하던 중 외환위기 사태가 터져 텐트왕국은 몰락하고 1000억원의 빚을 지게 됐다. 2004년 화의(채권단 공동관리)를 거쳐 이듬해 회사는 상장폐지됐다. 2년 후 직원들과 함께 기존 캠핑산업 기술을 활용한 매트리스 사업으로 승부수를 띄웠다. 매트리스 부피를 5분의 1로 줄여 상자에 담아 미국 전역에 배송하면서 재기의 발판을 마련했다. 2010년대 ...

    한국경제 | 2022.03.24 17:29 | 김병근

  • thumbnail
    채권단에 노조까지 반대…에디슨모터스의 쌍용차 인수 '빨간불'

    노조, 법원에 의견서 제출…"자금조달 계획 비현실적…전기차 기술력 실망" 에디슨모터스, 관계인 집회 5월 중순 연기 요청…자금 조달도 '제동' 쌍용차 상거래 채권단과 노조가 공식적으로 에디슨모터스의 쌍용차 인수에 반대하는 의사를 밝힌 데 더해 자금 조달에 대한 우려까지 제기되면서 인수 작업에 '빨간불'이 켜졌다. 23일 법조계와 업계에 따르면 쌍용차 노조는 이날 오전 서울회생법원에 에디슨모터스 컨소시엄의 인수·합병(M&A)을 반대하는 ...

    한국경제 | 2022.03.23 16:25 | YONHAP

  • thumbnail
    '디폴트' 헝다 "7월말까지 채무 구조조정안 발표"

    채무불이행(디폴트) 상태인 중국 부동산기업 헝다가 오는 7월 말까지 채무 구조조정안을 내놓겠다고 밝혔다. 헝다의 샤오언 이사는 22일 저녁 채권단과의 전화회의에서 이같이 밝히면서 채무 구조조정안이 이행될 수 있게 채권자들은 공격적인 행동에 나서지 말 것을 요청했다고 블룸버그·로이터 통신이 회의 참석자를 인용해 보도했다. 샤 이사는 헝다의 역외 부채가 227억 달러(약 28조원)이며, 22일 현재 89명의 해외 채권자들과 접촉해 의견을 ...

    한국경제 | 2022.03.23 09:36 | YONHAP

  • thumbnail
    두산중공업, '두산밥콕' 16년만에 되판다

    ... 물색 등 매각에 적극적으로 나설 방침이다. 한편 두산중공업은 오는 29일에 열릴 정기 주주총회에서 '에너지(Energy)'에 '지속가능성(Sustainability)'를 합친 '두산 에너빌리티(Doosan Enerbility)'로 사명을 바꿀 예정이다. 이는 지난달 채권단 관리를 졸업하고 새롭게 도약하겠다는 의지가 담긴 것으로, 지난 2001년 한국중공업에서 두산중공업으로 이름을 바뀐 지 21년만이다. 임원식기자 ryan@wowtv.co.kr

    한국경제TV | 2022.03.22 17:10

  • thumbnail
    두산중공업, 해외자회사 두산밥콕 매각한다

    ... 서비스 사업에 주력하고 있다. 두산중공업은 2006년 발전용 보일러 원천기술을 확보하기 위해 일본 미쓰이그룹에서 두산밥콕(전 미쓰이밥콕)을 200억엔에 인수했고, 현재 유럽 현지 계열사로 운영 중이다. 2020년 이후 유동성 악화로 채권단 관리를 받았던 두산중공업은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계속해서 두산밥콕의 매각을 타진했지만 성사되지 않았다. '두산에너빌리티'로 이름을 바꿀 두산중공업은 지난달 채권단 관리 졸업에 성공한 바 있다. 두산중공업 관계자는 "매각을 추진하나 지난 ...

    한국경제 | 2022.03.22 11:32 | YONHAP

  • thumbnail
    쌍용차 인수 '첩첩산중'…채권단, 에디슨과 합병 반대

    쌍용차 상거래 채권단이 에디슨모터스의 쌍용차 인수를 반대하며 인수자 교체를 요구하고 나섰다. 상거래 채권단은 21일 에디슨모터스 컨소시엄의 쌍용차 인수·합병(M&A)을 반대하는 내용의 탄원서를 서울회생법원에 제출했다. 상거래 채권단은 상거래 채권 확보를 위해 344개 협력사가 모여 구성한 단체다. 채권단은 344개 업체 중 258개 업체(채권액 기준 92.3%)가 서명한 에디슨모터스 인수 반대 동의서도 함께 냈다. 앞서 쌍용차는 ...

    한국경제 | 2022.03.21 16:54 | 신현아

  • thumbnail
    쌓이는 악재…쌍용차 채권단 "에디슨 인수 반대"

    쌍용차 상거래 채권단이 인수자 교체를 법원에 공식 요구했다. 상거래 채권단은 21일 오후 에디슨모터스 컨소시엄의 쌍용차 인수·합병(M&A)을 반대하는 내용의 탄원서를 서울회생법원에 제출했다. 상거래 채권단은 상거래 채권 확보를 위해 344개 협력사가 모여 구성한 단체로, 344개 업체 중 258개 업체(채권액 기준 92.3%)가 서명한 에디슨모터스 인수 반대 동의서도 함께 제출했다. 앞서 쌍용차는 회생채권 약 5천470억원의 1.75%만 현금으로 ...

    한국경제TV | 2022.03.21 15: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