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30,4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HMM 육상노조 쟁의권 확보…창사 45년만의 첫 파업 우려 현실화(종합)

    ... 인상과 성과급 1천200%를 요구하고 있다. 이날 중노위 2차 조정 회의를 진행 중인 해상노조 역시 육상노조와 비슷한 수순을 밟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졌다. 사측은 이에 입장을 내고 "임금 인상률 8%는 직원의 노고와 채권단 관리 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것이며 여기에 교통비, 복지포인트를 포함시키면 실질적인 임금 인상률은 약 10.6%로 두자릿수에 해당한다"고 설명했다. 사측은 "500%의 격려·장려금을 포함하면 직원들은 연간 기준 약 9천400만원 ...

    한국경제 | 2021.08.20 20:03 | YONHAP

  • thumbnail
    HMM 육상노조, 사측 8% 인상안 '반대'…창사이래 첫 파업 초읽기

    ... 내부에서는 ‘미흡하다’는 의견이 우세했던 것으로 전해진다. 노조는 임금 25% 인상과 성과급 1200% 등을 요구하고 있다. HMM은 2011년부터 2019년까지 매년 수천억원 가량의 적자를 기록하다 2016년 채권단 관리에 들어갔다. 이에 HMM 육상직 직원 임금은 2012년 이후 8년간, 해상직 직원 임금은 2015년을 제외하고 2013년부터 6년간 제자리걸음을 했다. 지난해 HMM 직원들의 평균 연봉은 6250만원이다. 글로벌 선사들과 비교하면 ...

    한국경제 | 2021.08.19 17:56 | 남정민

  • thumbnail
    극적타결 없었다…HMM 노조, `임금 8% 인상` 거부

    ... 있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HMM 육상노조가 전날 밤까지 사측의 제시안에 대해 모바일로 찬반투표를 벌인 결과, 전체 조합원의 99% 이상이 투표에 참여한 가운데 이 중 95%가 반대표를 던지며 최종 부결됐다. 앞서 사측은 채권단과의 협의를 거쳐 노조에 임금 8% 인상과 격려금 300%, 연말 결산 이후 장려금 200% 지급을 골자로 하는 안을 제시했다. 이는 당초 사측이 고수한 임금 5.5% 인상과 월 급여 100%의 격려금 지급에서 한발 물러난 수준이지만, ...

    한국경제TV | 2021.08.19 13:26

  • thumbnail
    HMM 육상노조, 사측 '임금 8% 인상'안에 95% 반대…파업 가시화

    ... 19일 업계에 따르면 HMM 육상노조가 전날 밤까지 사측의 제시안에 대해 모바일로 찬반투표를 벌인 결과 전체 조합원의 99% 이상이 투표에 참여한 가운데 이 중 95%가 반대표를 던지며 최종 부결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사측은 채권단과의 협의를 거쳐 노조에 임금 8% 인상과 격려금 300%, 연말 결산 이후 장려금 200% 지급을 골자로 하는 안을 제시했다. 이는 당초 사측이 고수한 임금 5.5% 인상과 월 급여 100%의 격려금 지급에서 한발 물러난 수준이지만 ...

    한국경제 | 2021.08.19 13:13 | YONHAP

  • thumbnail
    쌍용차, 2021년 상반기 매출 1조1,482억원…15.3%↓

    ...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18.4% 감소(내수 34.8%↓, 수출 462.5%↑)했다. 그러나 지난 4월 출시한 렉스턴 스포츠&칸 부분변경 출시 효과 등 제품 믹스 변화로 매출액은 15.3% 감소에 그쳤다. 또한, 2분기에는 상거래 채권단의 부품 공급 결의에 따른 정상적인 라인 가동 및 렉스턴 스포츠&칸 출시 효과에 힘입어 판매가 1분기 대비 16.5% 증가하는 등 회복세를 나타냈다. 수출 역시 생산라인 가동 정상화로 전년 동기 대비 59.8% 늘어났다. ...

    오토타임즈 | 2021.08.17 11:39

  • thumbnail
    쌍용차 상반기 영업손실 1천779억원…또 감사의견 '거절'

    ... 18.4% 감소했다. 쌍용차는 "1분기 생산 중단 영향으로 판매가 감소했음에도 지속적인 자구노력과 4월 출시된 더 뉴 렉스턴 스포츠·칸 출시 효과 등 제품 믹스 변화로 영업손실을 다소 개선했다"고 설명했다. 2분기에는 상거래 채권단의 부품 공급 결의에 따른 정상적인 라인 가동과 신차 출시 효과로 판매가 1분기 대비 16.5% 증가하는 등 회복세를 보였다. 특히 상반기 수출은 전년 동기 대비 59.8% 증가하며 완연한 회복세를 기록했다. 쌍용차는 내수에서만 ...

    한국경제 | 2021.08.17 11:04 | YONHAP

  • thumbnail
    현대重서 새출발할 두산인프라…전·새주인에 모두 날개 달아줘

    ... '톱5'에 자리하겠다"고 밝혔다. '마지막 퍼즐'이었던 두산인프라코어 매각이 완결되면서 두산그룹의 재무구조개선 작업도 막바지에 이를 전망이다. 두산그룹은 두산중공업의 유동성 위기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해 6월 산업은행 등 채권단에게 3조원 가량의 긴급자금을 빌린 후 구조조정 작업을 모범적으로 진행해왔다. 두산그룹은 지난해 클럽모우CC와 두산타워, 두산솔루스 등을 매각하고. 유상증자를 해 자금을 확보했다. 여기에 8천500억원의 두산인프라코어 매각 자금이 더해지면 ...

    한국경제 | 2021.08.16 07:00 | YONHAP

  • thumbnail
    사상 최대 실적 올린 HMM…기다리는 건 사상 첫 파업?

    ... 2분기 각각 2조9천67억원의 매출과 1조3천889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특히 영업이익은 작년 같은 기간 대비 10배로 증가해 직전 사상 최대였던 올해 1분기 1조193억원을 뛰어넘었다. 2010년 이래 적자 늪에 빠져 채권단 관리까지 받았던 HMM의 과거와는 사뭇 다른 성과인 셈이다. 하지만 이러한 호실적은 사상 초유의 파업 위기에 빛이 바랬다. 노조와 사측 간 4차례에 걸친 임단협 교섭이 모두 결렬되면서 현재 육·해상노조 모두 중노위 조정을 진행 ...

    한국경제 | 2021.08.14 08:00 | YONHAP

  • thumbnail
    부산시민단체 "HMM 임단협 타결 위해 정부도 나서야"

    ... 놓였다"면서 "파업은 절대 일어나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항사모는 성명에서 "HMM 노조가 실제 쟁의행위에 돌입하면 물류 차질로 인한 중소, 중견 수출기업 피해도 극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해운업계 불황과 채권단 관리로 인해 HMM 육상직은 8년간, 선원직은 6년간 임금동결을 감내했다"면서 "작년부터 사상 최고 실적을 기록한 만큼 그동안 희생한 직원과 성과를 공유해야 한다는 것이 우리의 입장"이라고 밝혔다. 항사모는 또 "채권단인 산업은행이 ...

    한국경제 | 2021.08.11 10:31 | YONHAP

  • thumbnail
    에디슨모터스·KCGI "전기차업체로 전환해 쌍용차 회생"

    ... 제시하고 극복할 수 있는 기술과 자본이 결합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이번에 에디슨의 기술과 저희 재무적투자자(F1)들의 자금이 얹어지게 되면 극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강영권 에디슨모터스 회장은 "임직원분들도 산업은행을 비롯한 채권단에 약속했던 것처럼 무분규 하겠다는 약속을 지킬 거라고 본다"며 "임직원들이 흑자경영 때까지 회사를 위해서 무분규를 하고 모든 역량을 쏟아부어서 생산 효율성을 높이는 일에 매진해줄 것을 부탁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아울러 강 회장은 ...

    한국경제 | 2021.08.09 11:2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