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3,3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오픈 출전한 LIV 소속 골퍼 붐 "비즈니스 타고 미국 갑니다"

    ... 국부펀드와 2억 달러(약 2천340억원) 규모의 협약을 맺은 우호 관계이기 때문이다. 교포 선수인 김시환(미국)을 비롯해 파차라 콩왓마이, 이티팟 부라나탄야랏(이상 태국) 등이 아시안투어 대회를 겸하는 한국오픈에 나왔는데 이 중 통과한 선수는 부라나탄야랏이 유일하다. 성(姓)이 길고 발음이 어려워 '붐'이라는 닉네임으로 불리는 그는 25일 3라운드까지 3오버파 216타로 공동 31위에 올랐다. 세계 랭킹 607위인 부라나탄야랏은 11일 영국 런던 인근에서 ...

    한국경제 | 2022.06.26 08:45 | YONHAP

  • thumbnail
    박민지, 시즌 3승 향해 시동…1R 8언더파 공동선두(종합)

    ... 6언더파 66타를 쳐 박민지와 윤이나를 2타차로 추격했다. 시드를 잃고 드림투어에서 주로 뛰는 조정민(28)이 5언더파 67타로 뒤를 이었다. 디펜딩 챔피언 임진희(24)는 3언더파 69타를 적어냈다. 한국여자오픈에서 박민지의 추격을 뿌리치고 우승, 상금랭킹 2위로 올라선 임희정(22)은 1언더파 71타로 무난한 첫날을 보냈다. 초청 선수로 출전한 '인기 스타' 유현주(28)는 5오버파 77타를 쳐 통과가 쉽지 않아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24 19:14 | YONHAP

  • thumbnail
    박민지, 시즌 3승 향해 시동…1R 8언더파 공동선두

    ... 최소타를 적어냈다. 최근 부활의 조짐을 보이는 최혜용(32)이 6언더파 66타를 쳐 박민지와 윤이나를 2타차로 추격했다. 시드를 잃고 드림투어에서 주로 뛰는 조정민(28)이 5언더파 67타로 뒤를 이었다. 한국여자오픈에서 박민지의 추격을 뿌리치고 우승, 상금랭킹 2위로 올라선 임희정(22)은 1언더파 71타로 무난한 첫날을 보냈다. 초청 선수로 출전한 '인기 스타' 유현주(28)는 5오버파 77타를 쳐 통과가 쉽지 않아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24 15:39 | YONHAP

  • thumbnail
    'PGA 수호자' 매킬로이, 트래블러스 챔피언십 첫날 공동 선두

    ... 6타로 공동 3위에 올랐고, 패트릭 캔틀레이와 찰스 하월 3세(이상 미국)가 공동 5위(6언더파 64타)로 뒤를 이었다. 한국 선수 중에서는 지난달 AT&T 바이런 넬슨 2연패를 달성한 이경훈(31)이 2언더파 68타를 쳐 세계 랭킹 1위 스코티 셰플러(미국)와 함께 공동 30위에 올랐다. 2오버파를 친 김시우(27)가 공동 109위에 그쳤고, 강성훈(35)도 3오버파 공동 131위에 자리해 통과를 걱정하는 처지가 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24 10:06 | YONHAP

  • thumbnail
    우즈, 산산조각났던 다리 처음 공개…"서 있는 것 자체가 기적"

    ... 뼈인 정강이뼈와 종아리뼈를 고정했다. 발과 발목뼈는 나사와 핀으로 고정했다. 근막을 절개해 피부 부기를 빼는 수술도 받았다. 다리 상태가 정상일 리가 없다. 1년4개월 동안 회복에 전념한 우즈는 지난 4월 복귀 무대인 마스터스에서 통과하는 기적을 연출했고, 이달 초 열린 PGA챔피언십에서도 통과를 달성했다. 다만 최종 라운드를 앞두고 기권했다. 미국 현지 언론들은 US오픈을 건너뛴 우즈의 다음 대회가 남자골프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 디오픈(브리티시 오픈)이 ...

    한국경제 | 2022.06.21 17:25 | 조희찬

  • thumbnail
    미리 경험하는 KPGA 정규투어…스릭슨투어 10차 대회 22일 개막

    ... 54홀로 치른다. 나머지 18개 대회는 2라운드 36홀이다. 정규투어인 코리안투어와 똑같이 2라운드 순위에 따라 통과한 상위 60명이 순위를 가린다. 다만 코리안투어는 4라운드 72홀로 치르는 게 다르다. 또 10차 및 ... 전망이다. 정지웅은 23일 개막하는 한국오픈 출전권을 손에 넣었고, 이유석은 스릭슨투어 대회마다 치르는 예선을 통과하지 못했다. 1차 대회 우승자 정도원(27), 3차 대회 챔피언 정지호(38), 그리고 4차 대회와 9차 대회에서 ...

    한국경제 | 2022.06.21 15:09 | YONHAP

  • thumbnail
    US오픈 난코스에 혼쭐나자 퍼터 던지고 아이언 꺾어버린 선수

    ... 영상에는 "벌타를 줘야 하는 것 아닌가"라는 댓글이 달렸다. 머리는 집어 던진 퍼터를 손수 집어 오고, 부러뜨린 아이언도 직접 챙겼지만 캐디의 표정은 싸늘했다. 머리는 이번 US오픈이 두 번째 출전이다. 2013년 처음 출전했을 때 탈락했던 그는 이번에는 통과에 성공했지만 최종 라운드에서 졸전을 펼친 탓에 꼴찌에서 두 번째에 그쳤다. 머리는 2017년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바바솔 챔피언십에서 우승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20 08:44 | YONHAP

  • thumbnail
    모리카와·데이먼, US오픈 골프 2R 공동 1위…매킬로이는 3위(종합)

    한국 선수로는 김주형이 선두와 5타 차 24위, 미컬슨 탈락 콜린 모리카와와 조엘 데이먼(이상 미국)이 제122회 US오픈 골프대회(총상금 1천750만 달러) 2라운드 공동 선두에 올랐다. 모리카와는 18일(한국시간) 미국 ... 아이언으로 홀인원을 했지만 1타 차로 탈락했다. 해리스 잉글리시(미국)는 2오버파 142타, 공동 40위로 통과했다. 최근 메이저 대회 15회 연속 통과로 현재 진행 중인 연속 메이저 대회 통과 기록을 이어갔다. ...

    한국경제 | 2022.06.18 11:14 | YONHAP

  • thumbnail
    모리카와·데이먼, US오픈 골프 2R 공동 1위…매킬로이는 3위

    한국 선수로는 김주형이 선두와 5타 차 24위, 미컬슨 탈락 콜린 모리카와와 조엘 데이먼(이상 미국)이 제122회 US오픈 골프대회(총상금 1천750만 달러) 2라운드 공동 선두에 올랐다. 모리카와는 18일(한국시간) 미국 ... 등과 함께 공동 24위로 대회 반환점을 돌았다. 이경훈(31)은 3오버파 143타, 공동 55위다. 임성재(24)는 4오버파 144타, 김시우(27)는 5오버파 145타로 기준선인 3오버파를 통과하지 못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18 09:45 | YONHAP

  • thumbnail
    컵초, LPGA 투어 마이어 클래식 2R 선두…유소연 24위

    ... 좋은 성적을 낸 신인 안나린(26)은 이날 1타를 잃고 4언더파 140타, 공동 42위로 밀렸다. 2언더파까지 3라운드에 진출한 가운데 1언더파 143타의 김세영(29), 2오버파 146타의 박인비(34)와 박성현(29) 등은 모두 탈락했다. 이번 시즌 신인왕 부문 선두인 최혜진(23)은 2언더파 142타, 공동 67위로 통과 막차를 탔고, 신인상 부문 2위 아타야 티띠꾼(태국)은 7언더파 137타, 공동 12위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18 08: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