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41-250 / 3,0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인비, 두 번 우승한 싱가포르서 첫날 8언더파 맹타…단독 선두

    ... 퍼트도 26개만 기록해 쾌조의 컨디션을 뽐냈다. 지난해 ISPS 한다 빅오픈까지 LPGA 투어 통산 3승을 보유한 박희영은 이글 하나에 버디 6개를 적어내고 보기는 하나로 막아 7타를 줄였다. 올해 앞서 6개 대회에 출전해 절반만 통과하고 1월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의 공동 22위가 최고 성적인 그는 이날 시즌 최고의 라운드를 치렀다. 특히 후반에 보기 없이 10번 홀(파4) 샷 이글과 14∼16번 홀 연속 버디로 맹타를 휘둘렀다. 여기에 김효주(26)와 ...

    한국경제 | 2021.04.29 15:48 | YONHAP

  • thumbnail
    '골프 가족의 힘' 김우정, KLPGA 챔피언십 첫날 8언더파

    ... 김우정은 지난해 9월 이 코스에서 열린 팬텀 클래식에서 공동2위를 차지한 좋은 기억이 있다. 앞서 열린 넥센· 세인트나인 마스터즈 때는 담이 들어 경기 도중 기권했던 김우정은 "지난 대회 때 몸이 아파 결과가 좋지 않았기에 이번 대회는 통과만 하자는 생각이었는데 첫날 결과가 좋다"고 덧붙였다. "이제 1라운드를 치렀을 뿐"이라는 김우정은 "이번 시즌에는 첫 우승이 목표지만, 상금 랭킹 20위 이내에 드는 게 우선"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9 14:44 | YONHAP

  • thumbnail
    KPGA 투어 군산CC오픈 29일 개막…'코리안 특급' 박찬호 출전(종합)

    ... 81타를 기록, 출전 선수 132명 중 공동 121위에 그쳐 본선 진출에 실패했다. 2부 투어인 스릭슨 투어 예선을 통과하지 못한 박찬호인 만큼 정규 투어 대회에서 3라운드 진출이 쉽지 않은 것이 사실이다.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도 ...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에서 끝난 PGA 2부 투어 베리텍스 뱅크 챔피언십에 출전했으나 2라운드까지 11오버파를 치고 탈락했다. 기권하거나 실격당한 선수를 제외하면 최하위였다. 커리 역시 2018년 2부 투어 대회에 나왔다가 2라운드까지 ...

    한국경제 | 2021.04.27 16:26 | YONHAP

  • thumbnail
    KPGA 투어 군산CC오픈 29일 개막…'코리안 특급' 박찬호 출전

    ... 81타를 기록, 출전 선수 132명 중 공동 121위에 그쳐 본선 진출에 실패했다. 2부 투어인 스릭슨 투어 예선을 통과하지 못한 박찬호인 만큼 정규 투어 대회에서 3라운드 진출이 쉽지 않은 것이 사실이다.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도 ...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에서 끝난 PGA 2부 투어 베리텍스 뱅크 챔피언십에 출전했으나 2라운드까지 11오버파를 치고 탈락했다. 기권하거나 실격당한 선수를 제외하면 최하위였다. 커리 역시 2018년 2부 투어 대회에 나왔다가 2라운드까지 ...

    한국경제 | 2021.04.27 09:51 | YONHAP

  • thumbnail
    임성재·최경주, 29일 개막 PGA 투어 발스파 챔피언십 출격

    ... 네 번째 톱10에 들며 2018-2019시즌 신인왕에 오르는 발판을 놨다. 이달 출전한 세 개 대회 중 두 차례 탈락한 임성재에겐 상위권 성적으로 반등을 노려볼 법한 기회다. 그는 이달 19일 끝난 RBC 헤리티지에선 공동 13위에 올랐으나 그 대회를 전후해 메이저대회 마스터스 토너먼트와 지난주 취리히 클래식에선 통과하지 못했다. 최경주는 이 대회에서 두 차례나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린 좋은 기억이 있다. '탬파베이 클래식'이라는 이름으로 ...

    한국경제 | 2021.04.27 09:37 | YONHAP

  • thumbnail
    박성현, 우승 기억 있는 싱가포르에서 부활할까

    ... 못했다. 어깨 부상으로 재활에 힘썼고,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까지 투어를 강타해 대회에 제대로 나서지 못했다. 올해는 5개 대회에 출전해 4차례 탈락했다. 지난주 LA 오픈에서는 1라운드에서 3언더파 68타를 치고 부활 기대를 높였지만, 2라운드 부진으로 통과에 실패했다. 박성현은 이번 대회에서 우승의 기억을 되찾기를 기대한다. 이 대회는 지난해 코로나19로 열리지 않아 박성현이 여전히 디펜딩 챔피언이다. 지난달 ...

    한국경제 | 2021.04.27 08:44 | YONHAP

  • thumbnail
    이경훈, PGA 투어 취리히 클래식 2R 공동 16위

    ... 3위에 올랐다. 이경훈-스탠리 조는 2라운드에서 2타를 잃고 순위가 10위 밖으로 밀렸지만 공동 9위 팀들과는 불과 1타 차이여서 남은 라운드에서 상위권 진입이 가능하다. 최경주(51)-강성훈(34) 조와 안병훈(30)-임성재(23) 조는 나란히 3언더파 141타를 쳐 탈락했다. 배상문(35)-대니 리(뉴질랜드) 조는 이븐파 144타로 역시 3라운드 진출에 실패했다. 이번 대회에서는 6언더파까지 총 33개 팀이 통과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4 09:00 | YONHAP

  • thumbnail
    1부 무대 뛰어든 '2부 최강' 김재희 "톱10, 우승, 신인왕까지!"

    ... 1억69만9천823원으로 드림투어 상금왕에도 올랐다. 이렇게 2부 투어에서 화려한 시즌을 보내고 정규투어에 진입했는데, 시작은 녹록지 않았다. 8∼11일 서귀포에서 열린 시즌 개막전 롯데렌터카 여자오픈에서 이틀간 8오버파 152타를 쳐 통과에 한 타 모자라 돌아선 것이다. 국가대표 시절 나선 2019년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에서 공동 13위, 하이원리조트 여자오픈에서 공동 15위에 올라 이미 정규투어 대회에서 경쟁력을 입증한 바 있었지만, 1부의 벽은 만만치 않았다. ...

    한국경제 | 2021.04.23 16:48 | YONHAP

  • thumbnail
    안수빈 ' 통과를 향해'[포토]

    [엑스포츠뉴스 김해, 윤다희 기자] 23일 경남 김해 가야 컨트리클럽(파72 / 6,813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제8회 넥센·세인트나인 마스터즈(우승상금 1억4400만원, 총상금 8억원) 2라운드 경기, 안수빈(23, 골든블루)이 1번홀 티샷을 날리고 있다. ydh@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4.23 15:31 | 윤다희 기자(ydh@xportsnews.com)

  • thumbnail
    고진영, LPGA 투어 LA오픈 2R 단독 2위…선두와 3타 차이

    ... 퍼트를 남겼으나 이를 넣고 타수를 더 잃지는 않았다. 올해 4개 대회에 출전해 3월 드라이브온 챔피언십에서만 탈락한 고진영은 나머지 3개 대회에서는 4위 두 번과 공동 7위 한 차례의 준수한 성적을 냈다. 이틀 연속 페어웨이 ... 첫 메이저 대회 ANA 인스피레이션 우승자 패티 타와타나낏(태국)은 나란히 4오버파 146타로 90위권에 머물러 탈락했다. 올해 4개 대회에 출전해 세 번 탈락한 박성현(28)도 3오버파 145타로 통과 기준선인 2오버파와 ...

    한국경제 | 2021.04.23 10:2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