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311-10320 / 13,0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추신수, 한국인 MLB 타자 시즌 타점 신기록

    ... 추신수는 켈리 쇼팍의 안타 때 홈을 밟았고 클리블랜드는 5회 4점을 달아나 승부를 갈랐다. 추신수는 6회에는 볼넷을 골랐다. 클리블랜드가 12-5로 대승하면서 결승타점의 몫은 1회 적시타를 때린 추신수에게 돌아갔다. 추신수는 시즌 타율을 0.298에서 0.305로 끌어 올리고 내년 시즌 붙박이 주전을 예약했다. 특히 에릭 웨지 감독이 내년에도 계속 인디언스 지휘봉을 잡을 것이라는 현지 언론의 보도가 나오면서 추신수 앞날에 탄탄대로가 깔렸다. 웨지 감독은 유망주 ...

    연합뉴스 | 2008.09.13 00:00

  • 추신수, 안타 행진 재개

    ... 득점에 이르지는 못했다. 2점을 보태 3-3 동점을 이룬 5회 1사 1,3루에서는 2루 병살타로 역전 분위기에 찬물을 끼얹어 아쉬움을 줬다. 8회에는 1사 후 우익수 앞에 떨어지는 안타를 때렸으나 득점과 무관했다. 시즌 타율은 0.298로 전날보다 1리 올랐다. 추신수는 2004년 최희섭(29.KIA)이 세운 한국인 시즌 타점 기록(46개)에 1개 차로 다가갔지만 6일 캔자스시티전 이후 5경기째 타점을 보태지 못했다. 클리블랜드는 3-6으로 졌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8.09.12 00:00

  • 이병규, 3타수 무안타로 침묵

    ... 데 그치며 3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1회 무사 1,2루에서 2루 땅볼로 물러난 이병규는 3회에도 1루 땅볼로 아웃됐다. 5회에는 볼넷으로 출루했지만 7회 2사 1,2루 기회에서 다시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다. 이병규의 시즌 타율은 0.240에서 0.239로 내려갔고 주니치는 1-7로 졌다. 한편 도쿄돔에서 요미우리 자이언츠와 경기를 가진 야쿠르트 스왈로스는 7-11로 져 마무리 임창용(32)은 등판하지 않았다. (서울연합뉴스) 진규수 기자 nic...

    연합뉴스 | 2008.09.12 00:00

  • [프로야구] 전준호, 개인통산 2천안타 달성

    ... 2천189안타를 기록중인 양준혁(39.삼성)에 이어 전준호가 두번째다. 마산고와 영남대를 졸업하고 1991년 롯데에 입단했던 전준호는 4월5일 대구 삼성전과 데뷔전에서 3안타를 몰아친 뒤 1999년 8월14일 역시 삼성전에서 1천안타를 달성했다. 18년 통산 타율 0.292를 기록중인 교타자 전준호는 통산 2천52경기에 출전해 최다출장 기록과 통산 544도루로 최다도루 기록보유자이기도 하다. (서울연합뉴스) 천병혁 기자 shoeless@yna.co.kr

    연합뉴스 | 2008.09.11 00:00

  • 추신수 5타수 무안타… 연속안타 마감

    ... 열린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방문경기에 3번 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 출장했지만 5차례 타석에 들어서 한 차례도 출루하지 못했다. 이로써 추신수는 지난 4일부터 이어오던 5경기 연속 멀티 히트(한 경기 2안타) 행진을 끝냈다. 시즌 타율은 0.303에서 0.297로 다시 2할대로 나려갔다. 1회와 3회 각각 1루 땅볼과 2루 땅볼로 물러난 추신수는 4회와 6회, 8회에도 타석에 들어섰지만 모두 외야 플라이를 쳤다. 클리블랜드는 하위 타선의 분전에 힘입어 6-1로 ...

    연합뉴스 | 2008.09.10 00:00

  • [프로야구] 돌아온 조성환 `올해가 최고의 해'

    군에서 돌아와 첫 번째 시즌을 맞은 롯데 자이언츠의 주장 조성환(32)이 데뷔 10년 만에 최고의 해를 보내고 있다. 1999년 데뷔해 2003년 0.307의 타율로 활약하며 롯데 타선을 이끈 조성환은 올해 롯데가 치른 107경기 가운데 106경기에 나서 타율 0.328과 70타점 27도루를 올리며 시즌 개인 최다 기록을 모두 새로 썼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공익근무에서 돌아온 조성환이 이같은 활약을 펼칠 것으로 예상한 이들은 드물었다. 2004년 ...

    연합뉴스 | 2008.09.10 00:00

  • [프로야구] '초음속' 이대형,도루왕 '찜'

    ... 이대형이 1997년 이종범(38.KIA)이 64개를 기록한 이후 11년 만에 시즌 60도루 돌파를 눈 앞에 뒀다. 8일 현재 그는 57개를 훔쳐 2위 이종욱(두산.46개)과 10개 이상 격차를 유지 중이다. 이대형의 시즌 타율은 0.266, 출루율은 0.320. 풀타임 1번 타자를 꿰찬 지난해 타율(0.308)과 출루율(0.367)보다 떨어졌지만 도루는 4개 늘었다. 이대형이 전준호(히어로즈), 이종범(KIA), 정수근(롯데) 등으로 이어온 대도 계보를 이을 ...

    연합뉴스 | 2008.09.09 00:00

  • 추신수, 5경기 연속 2안타

    ... 않았다. 추신수는 9일(한국시간) 캠든야즈 오리올파크에서 열린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방문 경기에 우익수 겸 6번 타자로 선발 출장해 4타수 2안타, 2득점 활약을 보였다. 5경기 연속 2안타 이상을 때리는 물오른 타격감으로 시즌 타율은 0.303(종전 0.300)로 올라갔다. 추신수는 2회 초 1사 주자 없는 가운데 들어선 첫 타석에서 상대 좌완 선발 개럿 올슨의 공을 밀어쳐 2루타를 치고 나간 데 이어 후속 아스드루발 카브레라의 2루타 때 홈을 밟아 득점을 ...

    연합뉴스 | 2008.09.09 00:00

  • 백차승 7이닝 무실점으로 시즌 5승

    ... 선두타자로 나온 백차승은 매덕스의 2구째를 내야 안타로 연결했고, 케빈 쿠즈마노프의 희생 플라이 때 홈을 밟으며 시즌 두 번째 득점을 올렸다. 샌디에이고는 5회에도 쿠즈마노프의 적시타로 1점을 추가했다. 2타수 1안타를 친 백차승의 타율은 0.185(27타수5안타)로 올라갔다. 백차승은 6회 초 2사 2루에서 강타자 매니 라미레스를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위기에서 벗어난 뒤 8회 초부터 히스 벨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샌디에이고는 벨과 마이크 애덤스가 8, ...

    연합뉴스 | 2008.09.09 00:00

  • 추신수 4경기 연속 2안타…타율 3할 진입

    '추추 트레인' 추신수(26.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드디어 타율 0.300에 도달했다. 추신수는 8일 미주리주 캔자스시티 카우프만 스타디움에서 계속된 미국프로야구 캔자스시티 로열스와 방문경기에 좌익수 겸 3번 타자로 선발 출장, 3타수2안타로 4경기 연속 안타 2개 이상을 때려내며 마침내 타율 0.300(250타수75안타) 고지에 올랐다. 1회 2사 후 첫 타석에서 깨끗한 중전 안타를 때린 추신수는 3회에는 삼진으로 돌아섰으나 2-0으로 앞선 ...

    연합뉴스 | 2008.09.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