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1-170 / 83,1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일본, 상장기업 분기실적 공개 의무화 폐지 논의 다시 수면 위로

    ... 따르면 유럽연합(EU)이 2013년 분기 실적 공개 제도를 없앤 데 이어 영국, 프랑스가 각각 2014년과 2015년 그 뒤를 이었다. 1970년대부터 상장기업의 분기 공시를 의무화한 미국에서도 폐지에 이르지는 못했지만 도널드 트럼프 정권에서 관련 논의가 진행됐다. 일본에선 금융심의회 차원에서 2018년 분기 실적 관련 서류 두 종의 통일화와 공개를 임의화하는 방안이 논의됐지만 중장기 관점의 투자자 입장에서도 사업 진행 상황을 확인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

    한국경제 | 2021.10.10 11:03 | YONHAP

  • thumbnail
    "미중 추가관세 정책으로 한국산업 최대 3조9천억원 피해"

    ... 8.0%로 0.4%p(포인트) 하락했다. 대만(-0.16%p)과 일본(-0.08%p) 등 주요 경쟁국과 비교해도 한국의 점유율 하락 폭이 컸다. 보고서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미중 1단계 무역협정을 비판한 사실을 언급하며, 트럼프 전 행정부와 마찬가지로 중국에 대한 강경 입장을 유지할 것으로 내다봤다. 중점적으로 다뤄질 쟁점은 더 광범위해질 것으로 전망했다. 보고서는 "미중 마찰은 양국에 대한 의존도가 높은 한국에 직·간접 영향이 클 수밖에 없다"면서 ...

    한국경제 | 2021.10.10 06:11 | YONHAP

  • thumbnail
    미중 고위급 통화…中 "관세 철폐" vs 美 "국가주도 정책 우려"(종합2보)

    ... 진정성 있고 꾸준히 합의를 이행해 왔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미국 내 중국 기업에 대해 미국이 장벽과 제약을 가하는 행동을 한 데 대해 비판했다고 로이터는 전했다. 이날 통화는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4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전 행정부 시절의 고율관세 유지와 1단계 무역합의 준수를 골자로 하는 대중 통상전략을 공개한 데 이어 이뤄졌다. 타이 대표는 당시 1단계 합의 이행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중국에 준수를 촉구하면서, 중국과 관련 협의를 하겠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1.10.10 02:22 | YONHAP

  • thumbnail
    '친이민' 바이든, 내년 난민 수용 상한 12만5천명…배로 상향

    ... 친난민 정책을 표방했지만 실행 과정에서 논란을 빚었다. 지난 2월 바이든 대통령은 2021회계연도 난민 상한을 6만2천500명으로 올리겠다고 했지만, 실제 4월 발표 때는 1만5천 명에 머물렀다. 이는 강력한 반 이민정책을 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정한 규모와 같은 수준이어서 친정인 민주당에서도 강한 반대에 부딪혔다. 이에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 5월 상한선을 애초 발표대로 6만2천500명으로 상향하는 우여곡절을 겪었다. 그러나 2021 회계연도에 미국이 재정착을 ...

    한국경제 | 2021.10.09 23:37 | YONHAP

  • thumbnail
    미중 고위급 통화…中 "관세 철폐" vs 美 "국가주도 정책 우려"(종합)

    ... 중국이 약속을 지켜야 한다는 게 주요 원칙이며, 이를 위해 중국과 직접 마주할 것이라며 "(약속 이행) 의지가 있는지 증명하는 것은 중국에 달렸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날 통화는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4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전 행정부 시절의 고율관세 유지와 1단계 무역합의 준수를 골자로 하는 대중 통상전략을 공개한 데 이어 이뤄졌다. 타이 대표는 당시 1단계 합의 이행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중국에 준수를 촉구하면서, 중국과 관련 협의를 하겠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1.10.09 16:41 | YONHAP

  • thumbnail
    미중 통상분야 고위급 화상통화…"무역합의 이행 논의"

    ... 경제의 회복을 위해 좋은 조건을 만들기로 했다고 신화통신은 전했다. 통신은 양측의 이번 통화에 대해 "실용적이고 솔직하며 건설적인 의견 교환을 했다"고 덧붙였다. 이날 통화는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4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전 행정부 시절의 고율관세 유지와 1단계 무역합의 준수를 골자로 하는 대중 통상전략을 공개한 데 이어 이뤄졌다. 타이 대표는 당시 1단계 합의 이행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중국에 준수를 촉구하면서, 중국과 관련 협의를 하겠다고 밝힌 ...

    한국경제 | 2021.10.09 12:53 | YONHAP

  • thumbnail
    '의회난동' 트럼프 백악관 문서 공개결정…트럼프 측근 소환불응(종합)

    바이든 "트럼프 행정특권 주장 안맞아"…하원특위, 소환거부에 고발 검토 사상 초유의 1·6 미국 의사당 폭동과 관련해 당시 백악관의 문서가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난입 사태 당시는 트럼프 대통령 재임 시기로, 당시 백악관을 비롯한 정부 인사들이 연루됐다는 의혹이 제기된 만큼 공개되는 문서 내용에 따라 파장도 예상된다. 조 바이든 대통령의 백악관은 8일(현지시간) 1·6 사태의 진상을 조사 중인 하원 특별위원회가 요청한 당시 백악관의 관련 초기 ...

    한국경제 | 2021.10.09 07:13 | YONHAP

  • thumbnail
    '대통령 찬스'도 안 통했나…워싱턴DC 트럼프호텔 큰 손실

    트럼프 재임기간 1천865억원 이상 벌어 들였으나 순손실 837억원 하원 감독위 보고서…"호텔로 외국 정부서 44억원 수입, 위헌 소지"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소유하고 있는 호텔 중 하나인 워싱턴DC 트럼프 호텔이 트럼프 전 대통령 재임기간에 7천만 달러(한화 837억원)가 넘는 손실을 본 것으로 파악됐다. 8일(현지시간) CNN방송 등 미 언론에 따르면 미 하원 감독위원회가 이날 공개한 보고서에 이런 내용이 포함돼 있다. 트럼프 ...

    한국경제 | 2021.10.09 06:58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콜럼버스 데이와 같은 날에 '원주민의 날' 첫 선포

    ... 강조했다. AP통신은 바이든 대통령의 원주민의 날 선포에 대해 콜럼버스를 기념하는 연방 공휴일의 초점을 원주민에 대한 감사로 다시 맞추려는 노력에 가장 큰 격려를 보낸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런 태도는 불과 1년 전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취한 것과 대비된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지난해 포고문에서 콜럼버스를 '용감무쌍한 영웅'이라고 표현하고 콜럼버스를 비판하는 이들을 '극단주의자'라고 비난했다. 그는 극단주의자들이 콜럼버스의 광대한 공헌을 실패담으로, ...

    한국경제 | 2021.10.09 04:12 | YONHAP

  • thumbnail
    미 의사당 난입 연루 '트럼프 옛 책사' 배넌 의회소환 불응

    트럼프, 하원특위 소환장 발부에 '가지마라' 지시 "법적 대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옛 책사였던 스티브 배넌 전 백악관 수석전략가가 1·6 의사당 난입 사태를 조사 중인 하원 특별위원회의 소환에 불응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배넌은 지난 1월 6일 트럼프 지지자들의 의사당 앞 집회를 계획하는 데 연루돼 특위로부터 지난달 23일 소환장을 받았다. 특히 트럼프에 대한 의회의 대선 패배 인증을 막기 위해 의원들을 설득하는 여러 대화에 관여한 ...

    한국경제 | 2021.10.09 01:51 | YONHAP